전체뉴스 11751-11760 / 12,5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최희섭, 호수비 .. 6타수 1안타

    ... 실패했다. 12회 1사 뒤 마침내 우전 안타를 터트렸지만 후속타 불발로 득점에는 실패한 최희섭은 14회 다시 삼진을 당했다. 이날 삼진 4개를 당하며 6타수 1안타에 머문 최희섭은 최근 2경기에서 9타석중 6번이나 삼진으로 물러나며 타율도 0.236으로 낮아졌다. 시카고는 연장 16회말 새미 소사의 내야 안타로 결승점을 뽑아 1-0으로 이겼으며 이날 경기에서는 양팀 합계 37개(시카고 24개)의 삼진이 나왔다. 소사도 결승타를 치기는 했지만 앞선 6번의 타석 중 ...

    연합뉴스 | 2003.06.01 00:00

  • 최희섭, 3타수 무안타

    ... 31일(이한 한국시간) 미국 시카고의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경기에 1루수 겸 6번 타자로 선발출장했지만 삼진 2개 등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지난 26일 휴스턴전 이후 이날까지 최근 5경기에서 12타수 1안타(타율 0.083)의부진을 보이고 있는 최희섭은 시즌 타율도 종전 0.246에서 0.239로 떨어졌다. 지난 29일 피츠버그와의 경기에서 내야안타를 뽑았던 최희섭은 이날 타격 슬럼프 탈출이 기대됐지만 휴스턴 선발로 나선 우완 웨이드 밀러의 공에 ...

    연합뉴스 | 2003.05.31 00:00

  • 김병현, 보스턴 이적 확정

    ... 방어율 3.56을 기록중이었다. 김병현과 맞트레이드된 힐런브랜드는 득점력이 NL 16개팀 중 12위의 허약한 애리조나 타선에 힘을 보탤 것으로 보인다. 지난 2001년 보스턴 유니폼을 입고 빅리그에 입문한 힐런브랜드는 지난해 18홈런 등 타율 0.293에 83타점으로 맹활약했고 올 해에도 49경기에 출장, 홈런 3개를 포함해 타율 0.303에 38타점으로 매서운 공격력을 과시하고 있다. (보스턴 AP=연합뉴스)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3.05.30 00:00

  • 김병현, 보스턴 이적 임박

    ... 맞은 후 같은 달 30일 플로리다전 이후 15일짜리 부상자명단에 올랐고 복귀전이었던 지난 28일 샌프란시스코전에서 7이닝을 5안타1실점으로 호투했지만 타선과 불펜의 도움을 받지 못해 승리투수가 되지 못했다. 한편 김병현 맞트레이드 상대인 힐런브랜드는 애리조나 메사 출신으로 올 시즌보스턴에서 타율 0.303에 38타점으로 매서운 공격력을 과시, 허약한 애리조나 타선에 힘을 보탤 전망이다. (보스턴 AP=연합뉴스)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3.05.30 00:00

  • 김병현, 보스턴 이적 확정

    ... 방어율 3.56을 기록중이었다. 김병현과 맞트레이드된 힐런브랜드는 득점력이 NL 16개팀 중 12위의 허약한 애리조나 타선에 힘을 보탤 것으로 보인다. 지난 2001년 보스턴 유니폼을 입고 빅리그에 입문한 힐런브랜드는 지난해 18홈런 등 타율 0.293에 83타점으로 맹활약했고 올 해에도 49경기에 출장, 홈런 3개를포함해 타율 0.303에 38타점으로 매서운 공격력을 과시하고 있다. (보스턴 AP=연합뉴스)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3.05.30 00:00

  • 최희섭, 올스타투표서 1루수 부문 3위

    ... 얻어 제프 배그웰(휴스턴.13만3천212표)과 짐 토미(필라델피아.8만6천98표)에 이어 이름을 올렸다. 올시즌 유력한 신인왕 후보로 꼽히는 최희섭은 이날 피츠버그와의 경기에서 3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한 것을 포함해 올시즌 타율 0.246, 7홈런, 21타점, 24득점으로 선전하고 있다. 오는 7월 16일 시카고의 셀룰러필드에서 열리는 올스타전은 내셔널리그와 아메리칸리그로 나눠 팀을 구성하며 포지션별로 1위를 차지한 선수와 코칭 스태프들이추천한 선수를 포함, ...

    연합뉴스 | 2003.05.29 00:00

  • 최희섭, 행운의 내야 안타

    ... 벨혼의 안타에 이어 데미안 밀러의 역전 3점 홈런이 터져 경기를 뒤집었고 결국 5-4로 승리했다. 4회와 6회에 각각 2루수 직선타와 외야 플라이로 물러난 최희섭은 28일 대타로한 타석에 나서 볼넷을 고른 것을 제외하면 3경기만에 안타를 추가했고 타율도 0.246으로 약간 올렸다. 최희섭은 2회 상황에 대해 경기 뒤 "TV로 다시 보니 아웃이었지만 행운을 받아들이겠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정진기자 transil@yna.co.kr

    연합뉴스 | 2003.05.29 00:00

  • '빅초이' 최희섭, 행운의 내야안타

    ... 세이프를 선언했다. 하지만 느린 화면상에는 최희섭의 아웃이 분명하게 나타났고 피츠버그 벤치도 격렬하게 항의했지만 판정은 번복되지 않았다. 심판의 실수로 선두 타자가 진루한 행운을 잡은 시카고는 기회를 놓치지 않고 2사 후 마크 벨혼의 안타에 이어 데미안 밀러의 역전 3점홈런으로 경기를 뒤집었고 결국 5-4로 승리했다. 최희섭은 28일 대타로 타석에 나서 볼넷을 고른 것을 제외하면 3경기만에 안타를 추가했고 타율도 0.246으로 약간 끌어올렸다.

    한국경제 | 2003.05.29 00:00

  • 최희섭, 대타로 나와 볼넷

    최희섭(24.시카고 컵스)이 대타로 나와 볼넷을 골랐다. 최희섭은 28일(한국시간) 미국 시카고의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와의 경기에서 4-9로 크게 뒤진 9회말 2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투수필 노턴의 대타로 나와 볼넷으로 걸어나갔다. 후속 타자가 삼진으로 물러나 득점하지 못한 최희섭은 전날까지의 타율(0.243)을 그대로 유지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정진기자 transil@yna.co.kr

    연합뉴스 | 2003.05.28 00:00

  • 최희섭, 이틀연속 방망이 침묵

    ... 파이리츠와의 경기에 5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출장했지만 3차례 타석에서 볼넷 1개를포함해 2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전날 휴스턴전에서 볼넷으로 출루한 뒤 득점했지만 4타수 무안타에 그쳤던 최희섭은 이날도 안타를 치지 못해 시즌 타율이 종전 0.248에서 0.243으로 떨어졌다. 시카고는 상대투수 조시 포그와 훌리안 타바레스의 완봉승을 합작한 피츠버그에0-10으로 완패했다. 2회말 1사후 타석에 나서 중견수 플라이로 물러난 최희섭은 0-1로 뒤진 4회 2사1루에서 ...

    연합뉴스 | 2003.05.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