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791-11800 / 13,2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서재응, 박찬호 동반 승리 사냥

    ... 상대가 더 어려워진 느낌마저 주고 있다. 맞바람이 강하게 불수록 변화가 심해지는 너클볼의 특성상 알링턴 구장의 바람이 승부에 많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텍사스 타선에서는 알폰소 소리아노가 웨이크필드에 27타수 9안타 타율 0.333에 홈런을 3개나 쳐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서재응은 워싱턴을 맞아 기복이 없는 경기를 펼치는 것이 중요하다. 부상자 명단에 올라 있는 3선발 크리스 벤슨이 피칭을 시작할 정도로 상태가 호전돼 메츠 선발 로테이션 가운데 한 ...

    연합뉴스 | 2005.04.29 00:00

  • 나카무라, 시한부 메이저리그 인생

    "100타수만 채울 수 있다면…" 일본 프로야구 출신 나카무라 노리히로(LA 다저스)가 시한부 메이저리그 인생을 살고 있다. 극적으로 메이저리그에 합류했지만 27일(한국시간) 현재 24타수 4안타로 타율 0.167에 홈런은 하나도 없고 장타라고는 2루타 한 개가 전부다. 나카무라는 "투수를 모르는 상황에서 100타수만 기록한다면 그 이후부터는 달라질 수 있다"고 푸념이다. 하지만 그가 메이저리그에서 100타석을 채우리라 믿는 전문가들은 없다. ...

    연합뉴스 | 2005.04.28 00:00

  • [프로야구] 양준혁.심정수, 거포 시동

    ... 부진으로 속을 태웠다. 자유계약선수로서 거금을 받고 삼성에 둥지를 튼 심정수는 개막 이후 몇 경기를 제외하면 한국 최고의 강타자다운 모습을 보여주지 못해 팬들 앞에 민망한 처지였다. 26일 LG전까지 5경기에서 17타수 4안타로 타율 0.236으로 주춤거렸고 지난 17일 대구구장에서 열린 SK전 이후 7경기에서 홈런이 하나도 없었다. 올해 1루를 김한수에게 넘기고 지명타자로 타격에 집중하던 양준혁도 지난 한국시리즈의 무거운 침묵을 지금까지 이어오고 있는 양상. ...

    연합뉴스 | 2005.04.28 00:00

  • 이승엽, 2경기 연속 침묵..5타수 무안타

    ... 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세이부 라이온스와의 원정경기에 좌익수 겸 7번 타자로 선발출장, 1득점을 추가했으나 5타수 무안타의 빈방망이를 돌렸다. 전날 같은 팀과의 경기 3타수 무안타에 이은 2경기 연속 방망이 침묵. 시즌 타율은 종전 0.271에서 0.250으로 떨어졌다. 2회말 1사 1루에서 삼진으로 물러난 이승엽은 4회 3루 파울플라이로 아웃됐다. 이승엽은 그러나 2-1로 앞선 6회 무사 1, 2루의 찬스에서 2루 땅볼을 친 뒤 야수선택으로 출루해 ...

    연합뉴스 | 2005.04.27 00:00

  • [프로야구] 최강 현대의 끝없는 추락

    ... 현대 부진의 원인은 주전들의 이탈이다. 지난해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획득했던 심정수와 박진만은 거액을 받고 삼성으로 이적했고 용병 거포였던 클리프 브룸바는 일본 오릭스 버팔로스로 떠났다. 그럼에도 현대는 27일 현재 팀 타율이 0.281로 두산(0.286)과 롯데(0.282)에 이어 3위에 올라 있고 팀홈런은 25개로 한화(29개)에 이어 2위다. 문제는 타선의 응집력이다. 현대의 팀 잔루는 156개로 SK(167개)에 이어 두번째로 많다. 즉, ...

    연합뉴스 | 2005.04.27 00:00

  • 최희섭, 방망이 침묵.. 3타수 무안타

    ... 미국프로야구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홈경기에 1루수 겸 2번 타자로 선발 출장했으나 삼진 1개 등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전날 콜로라도 로키스전에 대타로 나와 1타수 무안타에 그친 데 이은 2경기 연속 방망이 침묵으로 시즌 타율도 종전 0.214에서 0.200으로 떨어졌다. 상대 선발투수로 우완 하비에르 바스케스가 등판하면서 출장 기회를 잡은 좌타자 최희섭은 1회초 1사 후 볼카운트 2-1에서 4구째 낮은 공에 방망이를 힘껏 돌렸으나 큼직한 타구가 상대 ...

    연합뉴스 | 2005.04.26 00:00

  • 이승엽, 3타수 무안타

    ... 다시 침묵했다. 이승엽은 26일 지바 마린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일본프로야구 세이부 라이온스와의 원정경기에서 볼넷 1개만 고르고 3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5번 좌익수로 나선 이승엽은 1회 첫 타석에서 볼넷으로 출루했지만 3회에는 2루수 땅볼, 5회 좌익수 플라이, 7회 삼진으로 각각 물러났다. 시즌 타율은 0.271로 떨어졌고 롯데는 7-1로 승리해 퍼시픽리그 선두를 질주했다. (서울=연합뉴스) 천병혁기자 shoeless@yna.co.kr

    연합뉴스 | 2005.04.26 00:00

  • thumbnail
    코리안 빅리거 박찬호ㆍ서재응 '뉴욕 찬가'

    ... 무실점 행진을 하던 구대성은 이날 1이닝 동안 3안타와 희생플라이 2개로 3점을 허용,무실점 행진을 마감했다. 메츠는 10-5로 승리,10승8패가 됐다. 한편 최희섭은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원정경기에서 3타수 1안타 2득점으로 시즌 타율을 0.220으로 끌어올렸다. 1회초 선발 숀 차콘에게 헛스윙 삼진을 당한 최희섭은 3회초 1사 1루에서 우전안타로 출루한 뒤 제프 켄트와 밀턴 브래들리의 연속안타로 홈을 밟았다. 최희섭은 5회에도 볼넷으로 걸어나간 뒤 리키 레데의 ...

    한국경제 | 2005.04.24 00:00 | 한은구

  • 슈퍼 선데이, 박찬호ㆍ서재응 뉴욕서 승전보

    ... 마감했다. 구대성의 방어율은 5.40으로 껑충 뛰었다. 메츠는 10-5로 승리, 10승8패가 됐다. ▲최희섭 3타수 1안타 2득점 최희섭(26ㆍLA 다저스)은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원정경기에서 3타수 1안타 2득점으로 시즌 타율을 0.220으로 끌어올렸다. 1회초 선발 숀 차콘에게 헛스윙 삼진을 당한 최희섭은 3회초 1사 1루에서 우전안타로 출루한 뒤 제프 켄트와 밀턴 브래들리의 연속안타로 홈을 밟고 5회에도 볼넷으로 걸어나간 뒤 리키 레데의 적시타로 득점을 ...

    연합뉴스 | 2005.04.24 00:00

  • 최희섭, 3경기 연속 안타

    ...LA 다저스)이 3경기 연속 안타를 치며 타격감을 끌어올렸다. 최희섭은 23일(한국시간) 쿠어스필드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원정경기에 1루수 겸 2번타자로 선발 출장해 3타수 1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을 0.211에서 0.220으로 끌어올린 최희섭은 이날 득점도 2개를 추가, 팀 공헌도를 높이며 주전 굳히기에 나섰다. 최희섭은 1회 첫 타석에서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다저스가 0-7로 크게 뒤진 3회초 1사 1루에서 우전안타를 ...

    연합뉴스 | 2005.04.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