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831-12840 / 13,2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병현, ML 구원투수 7위 .. 베이스볼위클리 평가

    ... 뉴욕 양키스의 ''특급마무리'' 마리아노 리베라가 차지했고 이어 트로이 퍼시벌(애너하임 에인절스) 키이스 폴크(시카고 화이트삭스) 롭 넨(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톰 고든(시카고 컵스) 에디 구아르도(미네소타 트윈스)가 차례대로 2∼6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 잡지는 김병현을 ''새롭게 마무리를 맡은 투수''로 분류하고 지난해 마무리투수 중 가장 낮은 피안타율(0.173)을 기록한 점을 높게 평가했다. 김재창 기자 char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1.24 17:20

  • 김병현, ML 구원투수 7위..베이스볼위클리

    ... 이스링하우젠(세인트루이스.9위)과 빌리 와그너(휴스턴.11위),트레버 호프먼(샌디에이고.16위) 등은 김병현보다 낮게 평가됐다. 이 잡지는 김병현을 `새롭게 마무리를 맡은 투수''로 분류하고 지난해 마무리투수 중 가장 낮은 피안타율(0.173)을 기록한 점을 높게 평가했다. 하지만 이 잡지는 김병현이 지난해 월드시리즈에서의 홈런 악몽이 그의 야구인생에서 어떤 의미를 줄 지는 시간이 흘러야 알 수 있을 것이라며 평가를 유보했다. (피닉스=연합뉴스) 천병혁기자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프로야구소식] 두산, 심재학 등 5명과 재계약

    0...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는 23일 간판급인 외야수 심재학(30), 장원진(33), 내야수 홍원기(29), 투수 차명주(29), 최용호(26) 등 5명과 재계약했다. 지난해 타율 0.344로 타격 2위에 오른 심재학은 종전(1억1천500만원)보다 73.9%오른 2억원에 연봉 계약을 맺었고 장원진과 홍원기도 각각 44.1%와 53.6%가 인상된1억4천700만원과 8천600만원을 받게 됐다. 또 지난해 18홀드로 홀드왕을 차지한 차명주와 7승의 ...

    연합뉴스 | 2002.01.23 00:00

  • [프로야구] 두산, 홍성흔과 1억2천만원에 재계약

    ... 홍성흔(25)이 억대 연봉 대열에 합류했다.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는 17일 포수 홍성흔과 지난해 연봉(7천500만원)보다 60%(4천500만원) 오른 1억2천만원에 재계약했다. 입단 4년차 홍성흔은 지난해 122경기에 출장, 타율 0.267과 48타점을 기록했고뛰어난 투수 리드와 도루 견제로 팀의 한국시리즈 우승에 결정적인 역할을 하며 포수부문 골든글러브를 수상했다. 이로써 두산은 재계약 대상선수(47명) 가운데 36명과 올시즌 계약을 마쳤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1.17 00:00

  • 박찬호 `도우미' 셰필드, 브레이브스행

    ... 데려오는 대신 외야수 브라이언 조던과 투수 오달리스 페레즈, 마이너리그 투수 등 3명을 내주는 1-3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다저스에 계약연장이나 트레이드 중 한가지를 택할 것을 요구해온 셰필드는 지난해 143경기에 출장해 타율 0.311, 36홈런, 100타점을 올려 99년 이후 3년 연속 3할대 타율, 30홈런, 100타점 이상을 기록했다. 특히 셰필드는 박찬호가 패전 위기에 몰렸거나 박빙의 승부를 벌일때마다 결정적인 한방을 날리는 등 `도우미'' 역할을 ...

    연합뉴스 | 2002.01.16 00:00

  • 프로야구 기아, 대졸신인 이현곤과 계약

    ... 밝혔다. 이로써 지난해 대어급 고졸투수 김진우를 영입했던 기아는 올해 입단 예정인 신인선수 10명과 계약을 모두 마침으로써 탄탄한 예비전력을 갖추게 됐다. 공.수.주 3박자를 두루 갖춘 이현곤은 지난 98년 방콕아시안게임과 2000년 시드니올림픽 상비군, 지난해 대만 세계야구선수권 드림팀 멤버로 활약했고 지난 한해동안 총 22경기에 출장, 타율 0.333에 16타점을 기록했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2.01.15 00:00

  • 박찬호 '천군만마' 얻었다 .. 강타자 곤잘레스 텍사스 입단계약

    ... 하지만 곤잘레스도 박찬호와 마찬가지로 연봉의 일부(2002년 4백만달러,2003년 6백50만달러)를 나중에 받기로 했다. 지난 89년 텍사스에서 메이저리그 생활을 시작한 외야수 곤잘레스는 지난해 35개의 홈런과 1백40타점,타율 0.325를 기록했다. 이로써 알렉스 로드리게스,라파엘 팔메이로,곤잘레스로 짜여질 것으로 보이는 텍사스의 클린업트리오는 메이저리그 구단 중 최상급의 화력을 갖추게 돼 에이스 박찬호의 어깨는 한결 가벼워지게 됐다. 김재창 기자 ch...

    한국경제 | 2002.01.09 17:30

  • 강타자 곤잘레스, 박찬호의 텍사스 합류

    ... 주세(州稅)가 없기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89년 텍사스에서 메이저리그 생활을 시작한 외야수 곤잘레스는 96년과 98년에 아메리칸리그 MVP로 뽑혔고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에서 뛴 지난해에는 35개의 홈런과 140 타점, 타율 0.325를 기록했다. 이로써 알렉스 로드리게스-라파엘 팔메이로-곤잘레스로 짜여질 것으로 보이는클린업트리오는 메이저리그 구단 중 최상급의 화력을 갖추게 돼 에이스 박찬호의 어깨는 한결 가벼워지게 됐다. (알링턴 AP=연합뉴스) t...

    연합뉴스 | 2002.01.09 00:00

  • 프로야구 현대, 새 용병 3명과 계약

    ... 10만달러, 베라스가 계약금 4만달러에 연봉 9만달러, 토레스가 계약금과 연봉 각각 7만달러다. 미국 오리건주 출신의 폴은 지난 2000년과 지난해 일본프로야구 세이부 라이온즈 2군에서 활약하며 2년 연속 타격 3관왕(홈런.타점.타율)에 오르는 맹타를 과시했고 수비능력이 뛰어나다. 96-98년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등에서 활약한 우완 베라스는 145㎞대의 직구와 슬라이더를 주무기로 지난해 클리블랜드 산하 마이너리그인 트리플A 버팔로 비슨스팀에서 5승(1패)에 ...

    연합뉴스 | 2002.01.08 00:00

  • [프로야구] 이적생, 올시즌 판도변화 최대 변수

    ... 4명만이 FA를 신청, 예상보다 스토브리그가 뜨겁게 달궈지지 않았지만 SK와 삼성이 주도한 대형 빅딜속에 스타급 선수들이 보금자리를 옮겼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지난 시즌 심정수(현대)와 맞트레이드된 심재학(두산)이 타격 2위(타율 0.344)에 오르며 한국시리즈 우승의 주역이 됐고 롯데에서 버림받았던 마해영이삼성의 간판타자 역할을 했던 `이적생 신화''가 올시즌에도 재현될 조짐이다. 이적생의 대표 주자는 3년만에 친정팀 삼성으로 복귀한 양준혁. 지난해 타율 ...

    연합뉴스 | 2002.01.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