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841-12850 / 13,2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 쇄신안 내용과 전망]

    ... 투표의 법적.기술적 문제의 해결을 전제로 인터넷 투표를 5% 범위내에서반영키로 한 것도 네티즌과 젊은 유권자들의 관심을 유발하는 장치가 될 것으로 보인다. 참여연대 손혁재(孫赫載) 협동사무처장은 "민주당이 DJ에만 의존하던 타율적 정당에서 벗어나 홀로서는 계기가 될 것으로 평가한다"며 "여당의 실험이 성공하면 야당도 쇄신과 개혁의 압력을 받게 된다는 점에서 정치사적 의미를 지닌다"고 적극 평가했다. 손 처장은 그러나 "계파간 이해와 대립으로 새로운 모습이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프로야구] 이적생, 올시즌 판도변화 최대 변수

    ... 4명만이 FA를 신청, 예상보다 스토브리그가 뜨겁게 달궈지지 않았지만 SK와 삼성이 주도한 대형 빅딜속에 스타급 선수들이 보금자리를 옮겼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지난 시즌 심정수(현대)와 맞트레이드된 심재학(두산)이 타격 2위(타율 0.344)에 오르며 한국시리즈 우승의 주역이 됐고 롯데에서 버림받았던 마해영이삼성의 간판타자 역할을 했던 `이적생 신화''가 올시즌에도 재현될 조짐이다. 이적생의 대표 주자는 3년만에 친정팀 삼성으로 복귀한 양준혁. 지난해 타율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AL 강타자 곤잘레스, 텍사스 이적 가능성

    ... 꼴찌를 했던 텍사스는 마운드 보강을 위해 박찬호와 존 로커를 제1선발과 마무리로 영입한 상태여서 투.타가 시너지효과를 낼 경우 지구 우승도 바라볼 수 있게 됐다. 한편 지난 89년 메이저리그 데뷔 첫해(89년)부터 11년간 텍사스에 몸담았던 곤잘레스는 96년과 98년 AL MVP를 차지했고 지난해에도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에서 뛰며35홈런을 포함해 타율 0.325에 140타점을 기록했다. (알링턴 AP=연합뉴스)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2.01.04 00:00

  • [프로야구] 양준혁, 장애인돕기 1천만원 성금

    ... 박기혁(이상 내야수), 엄정대(외야수) 등이다. 0...기아 타이거즈는 3일 외야수 신동주와 지난해 연봉(7천만원)보다 22.8% 오른 8천600만원에 재계약했다. 신동주는 지난해 시즌 총 116경기에 출장, 387타수 110안타(타율 0.284)에 52타점을 기록했다. 0...LG 트윈스는 3일 이종열(내야수), 최원호, 유현승(이상 투수) 등 3명과 올해 연봉계약을 체결했다. 이들의 올해 연봉액은 이종열과 최원호가 9천만원과 4천400만원으로 지난해에 비해 ...

    연합뉴스 | 2002.01.03 09:38

  • 박찬호 가세 텍사스 엔트리 `윤곽' 드러나

    ... 중간계투는 새로 보강된 토드 밴 포펠과 제이 파월, 마무리는 지난해 28세이브를 올린 제프 짐머맨과 지난 99년 인종차별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켰지만 160㎞대의 강속구를 자랑하는 존 로커가 책임질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리그 팀 타율 1위(0.275)를 이끈 타선 역시 메이저리그 최고 수준이다. `클린업트리오'는 지난해 리그 홈런왕(52개)에 오르며 메이저리그 최고 몸값을 한 알렉스 로드리게스를 선두로 라파엘 팔메이로-이반 로드리게스 순으로 짜여졌다. 팔메이로는 ...

    연합뉴스 | 2002.01.02 08:09

  • AP선정 '올해의 선수'에 본즈..이치로.우즈 공동 3위

    ... 올해 '투르 드 프랑스' 3연패를 달성한 사이클선수 랜스 암스트롱(1백27점)을 간발의 차로 따돌렸다. 본즈는 올시즌 73개의 홈런을 쏘아올려 지난 98년 마크 맥과이어가 수립했던 한 시즌 최다홈런기록(70개)을 갈아치웠고 타율 0.328과 1백37타점의 불방망이를 과시했다. 또 올시즌 볼넷 1백77개와 장타율 0.863을 기록,전설적인 홈런왕 베이브 루스의 종전 최고기록을 경신하며 통산 4번째 내셔널리그(NL) 최우수선수(MVP)에 오르는 영예를 안기도 ...

    한국경제 | 2001.12.27 17:27

  • <프로야구> 이승엽-이종범, `연봉킹' 대결

    ... 일본프로야구에서 국내 무대로 돌아오면서 프로 스포츠 사상 최고액을받은 이종범은 복귀 후 공.수.주에서 기대 이상의 맹활약을 펼치며 선두타자와 3루수 역할을 훌륭하게 소화해내 전성기때 실력이 녹슬지 않았음을 입증했다. 이종범은 시즌 타율이 0.340으로 개인 최고타율을 기록했던 지난 94년(0.393)에이어 2번째로 높았고 경기때마다 `구름관중'을 몰고다녀 관중수입 증가에도 엄청난공을 세웠다. 기아도 팀의 정신적 지주이면서 공격의 물꼬를 트는 이종범의 가치에 ...

    연합뉴스 | 2001.12.26 16:09

  • 박찬호-이치로, 한.일 자존심 대결

    ... 계약, 메이저리그 투수 연봉순위 5위로 뛰어오르며 자신의 진가를 입증했다. 올시즌 메이저리그에 입성한 이치로 역시 공.수.주 3박자를 갖춘 시애틀의 `간판 타자'다. 이치로는 올시즌 157경기에 출장, 692타수 242안타(타율 0.350)에 69타점, 56도루의 맹활약을 펼쳐 리그 타격과 도루, 최다안타 3관왕에 올랐다. 또 리그 신인왕과 최우수선수(MVP)에 올라 지난 75년 프레드 린에 이어 메이저리그 사상 2번째로 신인왕과 MVP를 동시에 거머쥐는 ...

    연합뉴스 | 2001.12.23 13:42

  • 박찬호 입단식에 거물 선수들 동석

    ... 검증되지 않았음을 간접 지적해 눈길. 이 신문은 박찬호가 지난 2년간 내셔널리그에서 탈삼진 435개로 월드시리즈 우승팀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의 랜디 존슨(710개)과 커트 실링(461개)에 이어 3위를 차지했지만 평균 피안타율은 0.215로 존슨보다 높다며 박찬호를 고운 시선으로보지 않았다. 0...입단 회견장에는 휴무일인 토요일인데도 텍사스 유력신문과 주요 방송, 한인 언론, 한국특파원 수십명이 몰려 박찬호에 대해 커다란 관심을 나타냈다. 댈러스 ...

    연합뉴스 | 2001.12.23 12:03

  • [박찬호, 텍사스와 입단 합의] '打高投低' .. 텍사스 어떤 팀인가

    ... 새롭게 뛰게 될 텍사스 레인저스는 텍사스주 알링턴시에 연고를 두고 있으며 막강 화력을 자랑하는 팀이다. 올시즌 73승89패(승률 0.451)로 아메리칸리그(AL) 서부지구 4개팀 중 꼴찌를 했지만 팀 홈런(2백46개)과 팀 타율(0.275)은 각각 1위와 3위에 랭크될 정도다. 지난해 시즌 종료 후 시애틀 매리너스에서 뛰던 알렉스 로드리게스를 메이저리그 사상최고액인 10년간 2억5천2백만달러(평균연봉 2천5백20만달러)를 주고 데려왔다. 타선에는 올시즌 ...

    한국경제 | 2001.12.21 1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