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861-12870 / 13,2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내년 1월6일 결혼한다

    '국민타자'이승엽(25·삼성)이 내년 1월6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이송정양(20)과 결혼한다. 올 시즌 4백63타수 1백28안타(타율 0.276)에 39홈런으로 97,99년에 이어 세번째 홈런왕과 함께 최우수선수(MVP)에 오른 이승엽은 대구 수성동에 신방을 차린다. 신혼여행은 동남아로 4박5일간 다녀올 예정. 피앙세 이양은 최근 중앙대 영화과에 특차로 합격했으며 지난 99년 말 앙드레김 패션쇼에서 이승엽을 처음 만나 2년간 ...

    한국경제 | 2001.11.14 14:13

  • [프로야구소식] 이승엽, 내년 1월6일 결혼

    '국민타자' 이승엽(25.삼성)이 내년 1월 6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이송정(20)양과 결혼한다. 올시즌 463타수 128안타(타율 0.276)에 39홈런으로 97, 99년에 이어 3번째 홈런왕과 함께 최우수선수(MVP)에 오른 이승엽은 대구 수성동에 신방을 차리며 신혼여행은 동남아로 4박5일간 다녀올 예정. 피앙세 이양은 최근 중앙대 영화과 특차전형에 합격했으며 지난 99년말 앙드레김 패션쇼에서 이승엽을 처음 만나 2년간 ...

    연합뉴스 | 2001.11.14 11:56

  • 이치로, 미국 메이저리그 AL 신인왕에..NL선 푸욜스 선정

    ... 획득,클리블랜드의 투수 C C 사바티아(73포인트)를 압도적인 차이로 제치고 신인왕에 올랐다. 올해 올스타로 선정되기도 했던 이치로는 사사키 가즈히로(시애틀)에 이어 2년 연속 일본 출신 메이저리그 신인왕이 됐다. 푸욜스는 NL 신인왕 투표에서 32표를 모두 획득하며 만장일치로 신인왕이 됐다. 푸욜스는 올시즌 타율 0.329,홈런37개,1백30타점,1백12득점을 기록하는 등 놀라운 성적을 올렸다. 고경봉 기자 kgb@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13 17:25

  • [천자칼럼] 대학 자율화

    ... 것이라는 점에서 기대를 갖게 되는 것은 당연하다. 그러나 동시에 우려 또한 떨쳐버리기 어려운 것도 사실이다. 지나간 오랜 세월의 경험이 그러하기 때문이다. 결국 모든 것은 대학 스스로에 달렸다고 본다. 대학관계자들에겐 불쾌하게 들리겠지만 오랜 타율에 길들여진 대학들이 과연 제대로 자율을 행사할 수 있을지도 의문이다. 따지고 보면 주어진 지침에 따라 행동하는 것처럼 쉬운 일도 없기 때문이다. 양정진 논설위원 yang2j@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13 17:23

  • 박찬호 에이전트 보라스 일문일답

    ... 예상한 적이 있는데 우리가 그런 액수를 요구한 적도 없고 원한다고 말한 적도 없다. 우리는 시즌중에 선수가 얼마의 가치가 있다 없다고 말하지 않는다. --박찬호가 올해 20승을 못올린 이유는 ▲찬호는 메이저리그 전체로 보면 피안타율에서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의 랜디 존슨과 커트실링에 이어 세번째, 총이닝수 5위, 탈삼진 4위, 퀄리티 스타트(6이닝 3점이내 실점)3위이며 선발등판 횟수 1위다. 내셔널리그에선 방어율이 톱 10안에 든다. 팀 타선지원 부족으로 20승을 ...

    연합뉴스 | 2001.11.13 10:53

  • MLB '빅맥'의 아름다운 은퇴

    ... 로저 매리스의 한 시즌 최다홈런 기록을 37년만에넘어서며 70개의 홈런을 날려 94년 선수 노조 이후 침체에 있던 미국 야구에 활기를불어넣었다. 하지만 지난 시즌부터 괴롭혀 온 무릎 부상때문에 제 몫을 못했고 올 시즌에는 타율 0.188, 홈런 29개로 부진했었다. 떠날 때를 아는 '빅맥'은 이제 메이저리그 역사의 한 페이지를 장식할 신화로 영원히 야구팬들의 가슴에 남을 것이다. (세인트루이스 AP=연합뉴스) transil@yna.co.kr

    연합뉴스 | 2001.11.12 15:24

  • 박찬호.김병현, NL 투수 랭킹 4.5위

    ... 선수 중 최고 평점을 받은 선수는 콜로라도 로키스의 강타자토드 헬튼으로, 99.1점을 얻어 올해 월드시리즈 공동 최우수선수(MVP)인 랜디 존슨(98.3점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지난해 내셔널리그(NL) 타격(타율 0.372), 타점(147타점), 최다안타(216개) 등3개 부문 1위에 올랐던 헬튼은 올해에도 타격 2위(0.336), 홈런 공동 4위(49개), 타점 2위(146타점)를 기록하며 1루수 부문 골드글러브까지 수상했다. 또 올시즌 NL ...

    연합뉴스 | 2001.11.08 19:24

  • 양준혁, FA 신청의사 밝혀

    ... 단장은 "양준혁에게 FA 자격이 주어진 이후 첫 만남이기 때문에 서로의 입장을 확인했을 뿐 계약 조건에 관해서는 전혀 논의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올 스토브리그 FA 시장에서 최대어중 하나로 평가되는 양준혁은 93년 9년 연속3할타율을 기록한 현역 최정상급의 타자다. 그러나 지난 해부터 FA 선수들의 몸값이 폭등하면서 양준혁의 몸값이 이적료를포함할 경우 30억원 안팎에 이를 것으로 추정되자 LG를 제외한 7개 구단은 아직 구체적인 움직임을 보이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

    연합뉴스 | 2001.11.05 15:58

  • [프로야구] FA 시장 개장...양준혁.김원형 최대어

    ... 시행 첫 해였던 99년과 지난 해에 비해 FA 해당 선수는 상당히 늘어났지만 8개구단의 관심은 양준혁과 김원형, 전준호 등에 집중되고 있다. FA 기간 축소로 인해 예상치 못한 행운을 잡은 양준혁은 93년 데뷔이후 9년연속3할타율을 기록한 현역 최정상급의 타자다. 그러나 양준혁은 지나친 고액 연봉때문에 타 구단 이적에 걸림돌이 될 전망이다. 올시즌 2억7천만원의 연봉을 받은 양준혁을 영입하기 위해선 타 구단이 소속팀LG에 올 연봉의 3배인 8억1천만원과 ...

    연합뉴스 | 2001.11.02 09:42

  • '국민타자' 이승엽, 통산 3번째 프로야구 MVP로 뽑혀

    ... MVP 및 최우수 신인선수 기자단 투표에서 2차투표까지 가는 접전 끝에 총 유효표 62표 중 33표를 획득,투수 3관왕을 차지했던 신윤호(29표·LG)를 따돌리고 영광의 수상자가 됐다. 올 시즌 39홈런과 95타점,1백1득점,타율 0.276을 기록한 이승엽은 홈런 1위를 비롯해 타점 8위,득점 2위,출루율 9위(0.412),장타율 2위(0.605) 등에 오르며 고른 활약을 펼쳤다. 2천만원 상당의 순금 트로피를 부상으로 받은 이승엽은 97년과 99년에 이어 통산 ...

    한국경제 | 2001.10.31 2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