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0,3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5년만에 빅리그 복귀한 앤디 번즈 "피와 땀, 눈물 있었다"

    ... 말처럼 노력 없이 얻어지는 건 아무것도 없다. 그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무대에 복귀하기까지 장장 5년의 세월이 필요했다. 번즈는 1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전에서 7번 타자 2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2016년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 10경기를 뛴 것을 마지막으로 중단됐던 번즈의 메이저리그 커리어가 5년 만에 재개된 순간이었다. 번즈는 토론토 시절 10경기에 나섰지만 모두 교체 출전이었고, 도합 6타수 ...

    한국경제 | 2021.06.14 09:08 | YONHAP

  • thumbnail
    '양현종 결장' 텍사스 한국계 선발 더닝, 다저스에 패전

    ... 다저스 선발투수 워커 뷸러는 6이닝 무실점 호투로 시즌 6승을 획득했다. 뷸러는 올해 13경기에 등판해 무패 행진을 이어갔다. 텍사스는 0-5로 끌려가던 9회초 무사 1, 2루 이후 제이슨 마틴, 이시어 카이너-팔레파, 윌리 칼훈의 3타자 연속 적시타로 3-5로 추격했다. 텍사스는 무사 만루를 만들어 역전 기회를 잡았다. 하지만 다저스 마무리 켄리 얀선은 조이 갈로, 네이트 로를 연달아 내야 뜬공으로 잡았다. 2사 만루에서 닉 솔락은 끈질기게 파울을 걷어내다가 ...

    한국경제 | 2021.06.14 08:47 | YONHAP

  • thumbnail
    김하성 2타수 무안타…타티스 주니어 역전 만루포

    ... 무안타 뒤 교체됐다. 샌디에이고는 페르난도 타티스 주니어의 역전 만루포로 뉴욕 메츠를 7-3으로 꺾고 4연패에서 탈출했다. 김하성은 14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의 시티필드에서 메츠와 벌인 2021 메이저리그 방문 경기에 6번 타자 2루수로 선발 출전, 2타수 무안타 1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11에서 0.208(149타수 31안타)로 내려갔다. 전날 결장했던 김하성은 1-0으로 앞선 2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중견수 뜬공으로 잡혔다. 앞서 1회초에는 ...

    한국경제 | 2021.06.14 05:56 | YONHAP

  • thumbnail
    롯데 김진욱, 데뷔 첫 승 거두자 KIA 이민우는 시즌 첫 승(종합)

    ... 물리쳤다. 두산과 주말 3연전에서 2승 1패로 앞선 LG는 삼성 라이온즈와 함께 공동 2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초반 팽팽한 균형 속에 LG는 두산 선발 곽빈이 갑자기 제구 난조에 빠진 틈을 타 선취점을 뽑았다. 4회말 선두타자 오지환이 몸 맞는공으로 나간 LG는 문보경이 우전안타, 유강남도 몸 맞는 공으로 나가 무사 만루의 기회를 잡았다. 이어 정주현이 짧은 외야 뜬공으로 아웃됐으나 후속타자 홍창기도 몸에 공을 맞고 밀어내기로 선취점을 뽑았다. 불안한 ...

    한국경제 | 2021.06.13 22:07 | YONHAP

  • thumbnail
    불펜 총동원한 잠실 라이벌전…LG, 두산 꺾고 공동 2위 점프

    ... 상대 전적에서 우위를 이어갔다. 양 팀이 불펜을 대거 투입한 경기는 끝까지 손에 땀을 쥐는 투수전이 펼쳐졌다. 초반 팽팽한 균형 속에 LG는 두산 선발 곽빈이 갑자기 제구 난조에 빠진 틈을 타 선취점을 뽑았다. 4회말 선두타자 오지환이 몸 맞는공으로 나간 LG는 문보경이 우전안타, 유강남도 몸맞는 공으로 나가 무사 만루의 기회를 잡았다. 이어 정주현이 짧은 외야 뜬공으로 아웃됐으나 후속타자 홍창기도 몸에 공을 맞고 밀어내기로 선취점을 뽑았다. LG는 ...

    한국경제 | 2021.06.13 20:56 | YONHAP

  • thumbnail
    '끝내기 실책→결정적 스리런포' 전병우 "팀원들 격려가 큰 힘"

    ... 터트렸다. 키움은 13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벌어진 SSG 랜더스와의 방문경기에서 7-3으로 승리했다. 4회초 박동원의 선제 투런 홈런에 이어 나온 전병우의 스리런 홈런이 승부의 추를 단숨에 키움 쪽으로 기울였다. 8번 타자 3루수로 나선 전병우는 팀이 3-0으로 앞선 4회말 2사 1, 2루에서 SSG 선발 조영우의 4구째 직구(141㎞)를 통타해 왼쪽 담장을 넘겼다. 팀에 6-0의 넉넉한 리드를 안긴 전병우의 시즌 4호 홈런이다. 키움은 전병우의 2타수 ...

    한국경제 | 2021.06.13 20:41 | YONHAP

  • thumbnail
    '강민호 역전타' 삼성, 8회 3득점으로 NC에 재역전승

    ... 벤치는 다시 투수를 심창민으로 교체했으나 NC는 계속된 2사 만루에서 양의지가 밀어내기 볼넷을 골라 2-2 동점을 만들었고 에런 알테어는 좌전안타를 날려 3-2로 뒤집었다. 하지만 삼성의 뒷심이 더 매서웠다. 삼성은 8회말 선두타자 박해민이 좌중간 2루타로 포문을 열었고 1사 후 구자욱은 몸 맞는 공으로 나간 뒤 상대 폭투로 2, 3루의 기회를 잡았다. 역전 찬스에서 타석에 나선 강민호는 방망이가 부러지면서 타구를 중견수 앞으로 날려 주자 2명을 모두 불러들이며 ...

    한국경제 | 2021.06.13 20:36 | YONHAP

  • thumbnail
    쿠에바스 2승·황재균 역전포…'5연승' kt, 단독 선두

    ... 부진해 시즌 4패(7승)째를 당했다. 쿠에바스는 2회초와 3회초 연달아 실점하며 불안하게 출발했다. 한화는 2회초 정진호의 중월 2루타로 만든 1사 2루에서 가운데 담장에 박힌 이성열의 2루타로 선취점을 냈다. 3회초에는 한화 선두타자 정은원이 우익수 오른쪽 2루타로 출루한 뒤, 최재훈의 희생번트에 3루를 밟고, 하주석의 우전 적시타에 득점했다. 그러나 kt는 3회말 한화 선발 김민우를 흔들어 5득점 빅이닝을 만들었다. 홈런 2방이 판도를 뒤집었다. 1사 ...

    한국경제 | 2021.06.13 20:10 | YONHAP

  • thumbnail
    '브리검 호투+박동원·전병우 홈런' 키움, SSG 잡고 3연패 탈출

    ... 홈런 등 영양가 높은 대포로 공격을 이끌었다. 초반까진 SSG 선발 조영우의 투구가 빛났다. 조영우는 3회초까지 키움 타선을 퍼펙트 투구로 눌렀다. 하지만 타순이 한 바퀴 돌고 나자 맞아 나가기 시작했다. 키움은 4회초 선두타자 서건창의 볼넷에 이어 박동원의 좌월 투런 홈런으로 먼저 2점을 뽑았다. 키움의 기세는 계속됐다. 볼넷으로 출루한 이정후가 폭투로 2루까지 진루한 뒤 이어진 내야 땅볼 2개에 한 베이스씩 진루해 홈을 밟았다. 송우현의 좌중간 2루타, ...

    한국경제 | 2021.06.13 19:56 | YONHAP

  • thumbnail
    김혜성 감싼 홍원기 감독 "김하성도 그렇게 성장했다"

    ... 숙인 유격수 김혜성을 감쌌다. 키움은 13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SSG 랜더스와 주말 3연전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키움은 전날 SSG전 4-5 패배가 두고두고 아쉬웠다. 키움은 4-4로 맞선 9회말 김혜성의 실책으로 선두타자 출루를 허용하며 위기를 맞았다. 계속된 1사 1, 2루에선 3루수 전병우의 끝내기 실책까지 겹치면서 무릎을 꿇었다. 김하성(샌디이에고 파드리스)의 미국 진출로 인해 올 시즌 주전 유격수를 꿰찬 김혜성은 타격에선 타율 0.279에 ...

    한국경제 | 2021.06.13 16: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