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4,4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태형 두산 감독 "체력은 괜찮은데 회복 감각이 떨어진 상태"

    프로야구 한국시리즈(KS)에서 2승 3패로 밀려 벼랑 끝에 몰린 두산 베어스의 김태형 감독이 따로 선수들에게 주문한 건 없었다. 올해까지 6년 연속 KS에 진출한 '가을의 타짜'들인 만큼 "편하게 하라"는 한마디면 족했다. 김 감독은 2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NC 다이노스와 KS 6차전에 앞서 "타자들이 적극적으로 치고 결과가 나와야 한다"면서 "어느 정도 점수가 나야 투수들 부담이 덜한데 점수가 안 나면 투수들도 부담을 느낀다"며 타자들의 ...

    한국경제 | 2020.11.24 17:22 | YONHAP

  • thumbnail
    NC 양의지, 두산에는 가장 어려운 동지·가장 어려운 적

    ... 우승이라는 목표를 향해 두산 타도의 선봉에 선다. 옛 동료인 두산 타자들의 장단점을 누구보다 잘 아는 양의지이기에 두산으로선 여간 껄끄럽지 않다. 오랜 기간 한솥밥을 먹었던 타자들의 성향에 맞춰 투수 리드를 이어간다면 아무리 '가을 타짜'인 두산이라도 고전할 수 있다. 수비뿐만 아니라 타선에서도 양의지는 NC 타선의 핵이다. 양의지는 올 시즌 0.328의 타율에 33홈런, 124타점의 만점 활약을 펼쳤다. KBO리그 포수로는 최초로 30홈런-100타점을 달성했다. ...

    한국경제 | 2020.11.14 12:02 | YONHAP

  • thumbnail
    NC 첫 통합 우승 vs 두산 2연패…프로야구 한국시리즈 17일 개막

    ... 결집한다. '최초 우승'(NC)과 '당분간 마지막 우승'(두산)이라는 두 팀의 목표가 뚜렷해 불꽃 튀는 접전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올 시즌 후 주전 선수 중 11명이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는 두산은 올해를 '가을의 타짜'들과 함께 축배를 들 사실상의 마지막 기회로 보고 총력을 쏟을 참이다. NC는 지난달 31일 KIA 타이거즈와의 시즌 최종전을 끝으로 2주 이상 실전을 치르지 않았다. 홈구장인 경남 창원NC파크에서 재충전과 팀 훈련으로 최후의 ...

    한국경제 | 2020.11.14 09:30 | YONHAP

  • thumbnail
    결정적인 주루 실수…kt 1회 연속 3안타에도 뼈아픈 무득점

    ... 감독이 먼저 움직였다. 김민규를 곧바로 투입해 유한준을 2루수 뜬공으로, 강백호를 삼진으로 돌려세워 kt의 상승세에 찬물을 뿌렸다. 두산도 1회말 무사 1, 3루 기회를 삼진과 병살타로 날렸다. 하지만 2승 1패로 앞선 '가을의 타짜' 두산이 한 번의 기회를 날린 것과 포스트시즌 초보이자 추격자인 kt가 1회 절호의 기회를 물거품으로 만든 건 차원이 전혀 다른 얘기다. 결국 찬스를 놓친 kt는 쫓기듯 살얼음 승부를 벌이다가 최주환에게 한 방을 맞고 졌다. 두산은 ...

    한국경제 | 2020.11.13 21:55 | YONHAP

  • thumbnail
    '암행어사:조선비밀수사단' 김명수, 역대급 암행어사 출격 준비…'코믹+진지+멋짐' 뿜뿜

    ... 암행어사 성이겸 역을 맡아 부패한 세력을 척결하며 안방극장에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김명수가 맡은 성이겸은 야망도 목적도 없이 오늘만 사는 홍문관 부수찬으로 낮에는 점잖은 관료지만 밤에는 궁궐에서 놀음판을 벌이는 타짜로 이중생활을 하다 적발되어 암행어사로 발탁된다. 예기치 않게 암행어사로 발탁됐지만 성이겸은 어사단을 이끌며 미궁에 빠진 사건들을 해결하며 정의로운 암행어사로 성장해 나간다. 공개된 스틸에서 김명수는 푸른 도포와 갓을 멋지게 소화해 ...

    한국경제TV | 2020.11.12 13:31

  • thumbnail
    김명수, 보정불허 마성의 매력 뽐내는 암행어사가 온다

    ... 역을 맡아 부패한 세력을 척결하며 안방극장에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극 중 '성이겸'은 야망도 목적도 없이 오늘만 사는 홍문관 부수찬으로 낮에는 점잖은 관료지만 밤에는 궁궐에서 놀음판을 벌이는 타짜로 이중생활을 하다 적발되어 암행어사로 발탁된다. 예기치 않게 암행어사로 발탁되었지만 성이겸은 어사단을 이끌며 미궁에 빠진 사건들을 해결, 정의로운 암행어사로 성장해 나간다. 공개된 스틸에서 김명수는 푸른 도포와 갓을 멋지게 소화해 ...

    텐아시아 | 2020.11.12 10:08 | 노규민

  • thumbnail
    '암행어사' 김명수, 코믹+진지+멋짐 뿜뿜…역대급 암행어사 출격 준비

    ... 부패한 세력을 척결하며 안방극장에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김명수가 맡은 ‘성이겸’은 야망도 목적도 없이 오늘만 사는 홍문관 부수찬으로 낮에는 점잖은 관료지만 밤에는 궁궐에서 놀음판을 벌이는 타짜로 이중생활을 하다 적발되어 암행어사로 발탁된다. 예기치 않게 암행어사로 발탁되었지만 성이겸은 어사단을 이끌며 미궁에 빠진 사건들을 해결하며 정의로운 암행어사로 성장해 나간다. 공개된 스틸에서 김명수는 푸른 도포와 갓을 멋지게 소화해 ...

    스타엔 | 2020.11.12 09:41

  • thumbnail
    두산 플렉센, 선동열과 동급…PO 한 경기 최다 탈삼진 타이

    ... 타이기록을 냈다. 플렉센은 또 4일 LG 트윈스를 상대로 한 준플레이오프 1차전에서도 6이닝 동안 삼진 11개를 뽑아낸 것을 합쳐 역대 처음으로 포스트시즌(PS) 두 경기 연속 두 자릿수 탈삼진이라는 이정표도 세웠다. 가을 야구의 '타짜' 두산을 상대로 포스트시즌에 처음 등판해서 6⅔이닝 무실점의 역투를 선사하고 이강철 kt 감독으로부터 '역대급 투수'가 탄생했다는 찬사를 들은 소형준은 고졸 신인 투수로는 통산 14번째로 데뷔한 해에 PS 선발 출장의 계보를 이었다. ...

    한국경제 | 2020.11.09 22:33 | YONHAP

  • thumbnail
    "가장 사랑했던 사람에게 배신당해 본 적 있나요?"

    ... 있는 사람이 위안을 주기도 해요. 관객들도 영화를 보며 이런 느낌을 받았으면 좋겠어요.” 어느덧 오십 줄에 들어선 그는 한국 상업영화를 이끌고 있는 대표 여배우다. ‘국가부도의 날’ ‘타짜’ ‘도둑들’ ‘차이나타운’ ‘굿바이 싱글’뿐만 아니라 드라마 ‘하이에나’ ‘시그널’ ‘직장의 신’ ...

    한국경제 | 2020.11.09 17:35 | 유재혁

  • thumbnail
    '경험론'의 충돌…'가을 신참' kt vs 가을 타짜' 두산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경험치에서 극과 극의 두 팀이 만난다. 9일부터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시작되는 kt wiz와 두산 베어스의 플레이오프(PO·5전 3승제)는 '가을 신참'과 '가을 타짜'의 대결로 불릴만하다. kt가 '가을야구'가 이번이 처음인 데 반해 지난해까지 5년 연속 한국시리즈에 진출한 두산은 경험치로는 리그 최상급이다. 두산은 포스트시즌 50경기 이상 치른 선수만 5명에 이른다. 내야수 오재원은 통산 가을야구만 87경기를 뛰었다. ...

    한국경제 | 2020.11.08 12: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