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50,8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토론토 유망주 피어슨, 복귀전 2⅓이닝 5볼넷 3실점 패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특급 유망주 네이트 피어슨(25)이 부상 복귀전에서 아쉬움을 남겼다. 피어슨은 1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 2⅓이닝 동안 64개의 공을 던지며 4피안타 5볼넷 3실점을 기록하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토론토는 4-7로 패해 피어슨은 패전투수가 됐다. 토론토 구단 최고 유망주 중 한 명인 피어슨은 시즌 개막을 앞두고 ...

    한국경제 | 2021.05.10 07:45 | YONHAP

  • [사설] 용인 반도체, '수도권 규제완화 - 지방 지원' 빅딜로 풀자

    ... 나올 ‘K반도체밸리 육성 종합전략’에 산업계 숙원에 대한 전향적 해법이 두루 담기길 바란다. 상수도와 송전시설 건설도 필수지만 보다 중요한 것은 인허가 등 행정절차의 신속·간소화다. 삼성전자 미국 텍사스 공장은 부지 확정에서 가동까지 23개월, 중국 시안 공장은 25개월밖에 안 걸렸다. 이제야 시작된 용인 클러스터는 준공까지 과연 얼마나 걸릴까. 차제에 ‘수도권 입지규제’라는 ‘터부’를 ...

    한국경제 | 2021.05.09 18:30

  • thumbnail
    [취재수첩] 꼬여가는 코로나 백신 특허 논의

    “미국 댈러스 여행하고 코로나19 백신도 맞으세요.” 한 멕시코 여행사의 관광상품 홍보 문구다. 텍사스주 댈러스의 관광 명소를 둘러보고 현지에서 코로나19 백신도 맞는 일정이다. 이 상품은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지난달 멕시코에서 출발해 미국 주요 국제공항에 도착한 여객수는 전달(17만7000명)보다 16.9% 증가한 20만7000명이었다. 지난 2월(9만5000명)과 비교하면 두 배 이상으로 ...

    한국경제 | 2021.05.09 18:19 | 박상용

  • 컷오프 아니란 말에 '헐레벌떡' 전세기 타고 되돌아온 디섐보

    ... 것만은 분명하다. 비행기로 왕복 6시간이 넘는 거리를 하루 만에 오가며 거둔 성적이기 때문이다. 디섐보는 이날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퀘일 할로 클럽(파71·7521야드)에서 열린 3라운드가 끝난 뒤 “1600㎞ 떨어진 텍사스주 댈러스 집에 다녀왔다”고 털어놨다. 전날 2라운드에서 3오버파 74타를 쳐 이틀 합계 2오버파를 적어낸 뒤 커트 탈락을 확신하고 자가용 비행기로 댈러스 자택으로 돌아갔던 것. 하지만 집에 도착한 뒤 커트를 통과했다는 소식이 ...

    한국경제 | 2021.05.09 18:03 | 조수영

  • thumbnail
    "관광객에게 백신을"…美 백신여행 떠나는 멕시코인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으려고 미국을 찾는 외국인들이 부쩍 늘고 있다고 전해졌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은 8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플로리다주 등의 관광업이 코로나19 백신을 맞으려고 방문한 외국인들 덕분에 활기를 띠고 있다고 보도했다. 세계적으로 코로나19 백신의 `부익부 빈익빈` 현상이 이어지는 상황에서 미국은 상대적으로 백신을 접종하기 쉬운 국가이기 때문이다. 미국 내 많은 주는 백신을 ...

    한국경제TV | 2021.05.09 17:15

  • 랜섬웨어에 '셧다운' 된 美 송유관

    ... 중단했다. 이 회사의 송유관은 미 동부 지역에 필요한 에너지의 절반 가까이를 공급해왔다. 가동 중단이 장기화하면 휘발유와 경유 시세에도 영향을 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은 멕시코 걸프해안의 정유시설에서 출발해 미 텍사스주, 뉴저지주 등을 거쳐 뉴욕시까지 이어지는 5500마일(8851㎞) 길이의 송유관 가동을 일시 중지했다고 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이 송유관은 하루에 1억갤런(약 3억7900만L)의 휘발유, 경유(디젤), 난방유 등을 운송하는 미 최대 ...

    한국경제 | 2021.05.09 17:04 | 이고운

  • thumbnail
    "경제정상화의 미래, 캐나다를 보라" [뉴스뒤집기]

    ... 입장이다. ■ 캐나다 고용과 경제성장률 캐나다 실물경제도 빠르게 살아나고 있다. 고용은 코로나 발생 이전에 거의 접근했고, 성장률도 2019년 3분기의 97%까지 올라왔다. ■ 캐나다의 자산가격...V자형 반등 (자료:서부텍사스산 중질유 가격) 캐나다는 대표적인 자원부국으로 주력수출품은 원유와 광물, 목재 같은 원자재로 구성되어있다. 배럴당 20달러를 밑돌던 국제유가는 현재 최저치와 비교하면 3배 이상 상승했다. 구리와 철광석, 목재 가격은 사상 최고치 ...

    한국경제TV | 2021.05.09 16:43

  • thumbnail
    '항공료 안 아까워' 미국으로 백신여행 떠나는 멕시코인들

    텍사스주 입국자 급증…태국에서도 미국 관광상품 인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으려고 미국을 찾는 외국인들이 부쩍 늘고 있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은 8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플로리다주 등의 관광업이 코로나19 백신을 맞으려고 방문한 외국인들 덕분에 활기를 띠고 있다고 보도했다. 세계적으로 코로나19 백신의 '부익부 빈익빈' 현상이 이어지는 상황에서 미국은 상대적으로 백신을 접종하기 쉬운 국가이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1.05.09 16:20 | YONHAP

  • thumbnail
    "컷 오프가 아니었다고?" 왕복 6시간 비행으로 돌아온 디섐보

    ... 비행기로 왕복 6시간이 넘는 거리를 하루만에 오가며 힘들게 참여해 얻어낸 성적이기 때문이다. 디섐보는 이날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퀘일 할로 클럽(파71·7521야드)에서 열린 3라운드가 끝난 뒤 "1600㎞ 떨어진 텍사스주 댈러스 집에 다녀왔다"고 털어놨다. 전날 2라운드에서 3오버파 74타를 쳐 이틀 합계 2오버파를 적어낸 뒤 컷 탈락을 확신하고 자가용 비행기로 댈러스 집으로 돌아갔던 것. 하지만 집에 도착한 뒤 컷을 통과했다는 소식이 ...

    한국경제 | 2021.05.09 14:05 | 조수영

  • thumbnail
    좌완 매츠, MLB 토론토 선발 투수 중 가장 먼저 '5승'

    왼손 투수 스티븐 매츠가 미국프로야구(MLB) 토론토 블루제이스 선발 투수 중 가장 먼저 시즌 5승째를 수확했다. 매츠는 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 파크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치른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5이닝을 3점으로 막았다. 팀이 5-3으로 앞선 상황에서 강판한 매츠는 토론토의 8-4 승리로 시즌 5승(2패)째를 따냈다. 선발 투수로 토론토 에이스 류현진이 2승, 로비 레이가 1승씩을 올렸다. 토론토는 5-4로 ...

    한국경제 | 2021.05.09 11: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