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50,8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경훈, PGA 투어 첫 승 보인다…3R 1타 차 단독 2위

    ... 보기…버디 5개로 5타 줄여 이경훈(30)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AT&T 바이런 넬슨(총상금 810만달러) 3라운드에서 선두와 1타 차 단독 2위에 오르며 첫 우승 기대를 키웠다. 이경훈은 1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매키니의 TPC 크레이그 랜치(파72·7천468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버디만 5개 잡아 5언더파 67타를 쳤다. 이틀 연속 '노 보기' 플레이를 한 이경훈은 중간합계 19언더파 197타로 ...

    한국경제 | 2021.05.16 07:46 | YONHAP

  • thumbnail
    '역사적 고점' 넘은 원자재…"한국은 외식물가서 인플레 징후"

    ... 글로벌 금융위기에 세계 각국이 돈을 풀고 수요가 회복하면서 역대 최고가를 기록했던 2011년 2월(1만190달러) 수준을 넘어섰다. 지난해 5천달러대였던 것과 비교하면 2배가 됐다. 같은 날 뉴욕상업거래소에서 6월 인도분 서부 택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65.37달러에 거래됐다. 27달러 안팎이었던 한 해 전과 비교하면 2배 넘게 급등했다. 원자재 가격은 대체로 제품 가격에 전이되기는 하지만 급등세를 온전히 반영하기는 어려워 제조업 채산성에도 악영향이 ...

    한국경제 | 2021.05.16 06:50 | YONHAP

  • thumbnail
    4대 그룹, 한미정상회담에서 40조원 '투자 선물' 푸나

    ... 미국에 투자하기로 했거나 투자를 검토중인 규모는 약 40조원에 이른다. 삼성전자가 미국에 증설하는 170억달러(약 20조원) 규모의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공장이 이 중 절반을 차지한다. 삼성전자는 현재 파운드리 공장이 있는 텍사스주 오스틴과 반도체·IT기업들의 메카로 부상한 애리조나, 뉴욕 등을 후보지로 놓고 검토중인데 이중 오스틴이 가장 유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달 미국 백악관 주재의 반도체 화상 회의에 국내 기업중 유일하게 ...

    한국경제 | 2021.05.16 05:31 | YONHAP

  • thumbnail
    '9일 만에 등판' 양현종, 피홈런 포함 4이닝 3실점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9일 만에 등판한 텍사스 레인저스의 양현종이 9일 만에 등판해 홈런을 맞고 고전했다. 양현종은 1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원정경기에 팀의 세 번째 투수로 구원 등판해 4이닝 3피안타(1홈런) 3볼넷 3실점을 기록했다. 지난달 27일 LA 에인절스를 상대로 한 빅리그 첫 등판에서 4⅓이닝 2실점을 한 이후 양현종의 빅리그 한 경기 최다 실점. ...

    한국경제 | 2021.05.15 14:43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차량용 반도체 '대란'인데…삼성이 안나서는 이유 [박신영의 일렉트로맨]

    ... 투자전문지 배런스는 JP모건 보고서를 인용해 “삼성전자가 미국에 기반을 둔 차량용 반도체 기업 인수를 물색할 것이며, 이 중에서 NXP가 유력한 후보로 꼽힌다”고 보도 했다. 네덜란드에 본사를 둔 NXP는 미국 텍사스주와 애리조나주에 생산 공장을 보유하고 있다. 하지만 삼성전자 내부에선 NXP 인수도 쉽지 않다는 기류가 감지된다. 몸값이 너무 비싸다는 이유다. NXP의 몸값은 현재 최대 70조원으로 점쳐진다. 물론 삼성전자의 보유한 현금은 천문학적인 ...

    한국경제 | 2021.05.15 14:31 | 박신영

  • thumbnail
    MLB 텍사스 양현종, 9일 만에 등판해 홈런 맞고 3실점(종합)

    수비 실책 겹쳐 빅리그 진출 후 한 경기 최다 실점 양현종(33·텍사스 레인저스)이 9일 만에 등판해 홈런을 맞고 고전했다. 양현종은 1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방문 경기에 팀의 세 번째 투수로 구원 등판해 4이닝 동안 홈런 1개 등 안타 3개를 맞고 3실점 했다. 중견수 아돌리스 가르시아의 성의 없는 수비 탓에 실점 상황이 벌어져 아쉬움을 남겼다. ...

    한국경제 | 2021.05.15 12:20 | YONHAP

  • thumbnail
    MLB 텍사스 양현종, 9일 만에 등판해 홈런 맞고 3실점

    양현종(33·텍사스 레인저스)이 9일 만에 등판해 홈런을 맞고 고전했다. 양현종은 1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방문 경기에 팀의 세 번째 투수로 구원 등판해 4이닝 동안 홈런 1개 등 안타 3개를 맞고 3실점 했다. 중견수 아돌리스 가르시아의 성의 없는 수비 탓에 실점 상황이 벌어져 아쉬움을 남겼다. 양현종의 평균자책점은 2.25에서 3.38로 올라갔다. ...

    한국경제 | 2021.05.15 11:45 | YONHAP

  • thumbnail
    스페이스X, 하와이까지 첫 시험 비행 도전

    미국 우주기업 스페이스X가 달과 화성 탐사용으로 개발 중인 `스타십`(Starship) 우주선을 텍사스에서 하와이 인근 앞바다까지 날리는 비행에 도전한다.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설립한 스페이스X는 이러한 내용의 첫 번째 스타십 궤도 비행 계획을 미국 연방당국에 제출했다고 14일(현지시간) 미국 경제 매체 폭스비즈니스 등이 보도했다. 스타십은 그동안 텍사스주 발사장에서 수직으로 날아오르는 고고도 비행만 5차례 수행했고 발사장에서 ...

    한국경제TV | 2021.05.15 10:58

  • thumbnail
    스페이스X '달 탐사' 우주선, 하와이까지 첫 궤도비행 도전

    미 당국에 비행 계획 제출…텍사스서 발사해 해상 착수 시도 이르면 연내 궤도 비행…대기권 진입 관련 역학 정보 수집 미국 우주기업 스페이스X가 달과 화성 탐사용으로 개발 중인 '스타십'(Starship) 우주선을 텍사스에서 하와이 인근 앞바다까지 날리는 비행에 도전한다.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설립한 스페이스X는 이러한 내용의 첫 번째 스타십 궤도 비행 계획을 미국 연방당국에 제출했다고 14일(현지시간) 미국 경제 매체 폭스비즈니스 ...

    한국경제 | 2021.05.15 10:24 | YONHAP

  • thumbnail
    이경훈, PGA 투어 바이런 넬슨 2R 3타 차 단독 3위

    이경훈(30)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AT&T 바이런 넬슨(총상금 810만달러) 2라운드에서 단독 3위에 올랐다. 이경훈은 1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매키니의 TPC 크레이그 랜치(파72·7천468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7개를 몰아쳐 7언더파 65타를 기록했다. 중간 합계 14언더파 130타의 성적을 낸 이경훈은 선두에 3타 뒤진 단독 3위로 대회 반환점을 돌았다. 17언더파 127타의 샘 ...

    한국경제 | 2021.05.15 09: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