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50,8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ASK 2021]부동산 LP패널 토론 "주거·물류섹터·데이터센터 유망"

    ... 같이 하자고 소개를 하는데, 우리 기관이 크지 않아 따라갈 수 없는 상황이다. 그 중에서 우리 입맛에 맞는 것을 선별하다보니 더 좋은 물건으로 하는 것 같다. 이 부분에 해서는 너무 캘리포니아교직원연금 위주로 하는 것 같아서 텍사스 교직원연금하고도 하고 있다. 재작년에는 덴마크 연기금이랑도 했다. 장점이 훨씬 많은 것 같아서 더 확대를 하려고 한다. 처음에 관계를 맺기는 매우 어렵다. 관계를 맺고 성과가 나다보니 서로 만족하고 있다. 하반기에도 현재 2건 ...

    마켓인사이트 | 2021.05.12 19:11

  • thumbnail
    "항공료보다 빠른 접종이 중요", 백신 접종하러 미국 가는 멕시코인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기 위해 미국으로 가는 외국인들이 늘어나는 추세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지난 8일(현지시간)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위해 미국을 방문한 외국인들 덕에 텍사스주, 플로리다주 등 미국의 주요 관광 도시가 활기를 띄고 있다고 보도했다. 코로나19 백신이 부족한 국가와 그렇지 않은 국가가 나뉘는 백신 '부익부 빈익빈' 현상 속에서 미국은 상대적으로 백신 접종이 쉬운 국가 중 하나다. ...

    키즈맘 | 2021.05.12 15:15 | 김주미

  • thumbnail
    미 대선 경합주 위스콘신 '우편투표 제한 법안' 운명에 관심

    ... 관리하기 위한 선거법 개정안을 표결에 부쳐 가결했다. 이날 승인된 법안은 우편투표 신청 확인서에 누락된 유권자 정보를 지역 선거관리 요원들이 기재해 넣는 것을 금하는 내용이 골자다. 위스콘신에 앞서 조지아·아이오와·플로리다·텍사스·애리조나 등 여타 공화당 주도의 주들이 우편투표 관리 강화 법안을 통과시켰다. 하지만 민주당 측은 "부재자 투표 문턱이 높아져 투표율이 낮아질 수 있다"며 반대하고 있다. 민주당 소속 토니 에버스 주지사는 "거부권을 행사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21.05.12 14:59 | YONHAP

  • thumbnail
    야구천재 오타니, 한 경기서 선발 투수-타자-우익수 수비 소화(종합)

    오타니·마에다·기쿠치 한 날 동시에 선발 등판해 모두 '빈손' 투타를 겸업하는 '야구천재' 오타니 쇼헤이(27·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투수-타자-외야 수비를 한 경기에서 모두 소화했다. 오타니는 1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원정 경기에 선발 투수로 마운드에 오르고 2번 타자로 타석에도 섰다. 투수로는 7이닝 동안 무려 10개의 탈삼진을 기록하며 4피안타(1홈런) ...

    한국경제 | 2021.05.12 14:54 | YONHAP

  • thumbnail
    야구천재 오타니, 한 경기서 선발 투수-타격-우익수 수비 소화

    투타 겸업을 하는 '야구천재' 오타니 쇼헤이(27·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투수-타자-외야 수비를 한 경기에서 모두 소화했다. 오타니는 1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원정 경기에 선발 투수 2번 타자로 출전했다. 투수로는 7이닝 동안 무려 10개의 탈삼진을 기록하며 4피안타(1홈런) 1실점(1자책점)으로 활약했다. 오타니는 타선의 도움을 받지 못해 승리를 거두지 ...

    한국경제 | 2021.05.12 12:44 | YONHAP

  • thumbnail
    미 법원, 총기협회 파산신청 기각…총기규제 탄력받나

    '총기 우호' 도시 텍사스로 이전하려던 '꼼수'에 제동 총기협회 지도부 부패 만천하에…뉴욕주 검찰 사실상 승리 미국 최대 이익단체이자 공화당의 전통적 '돈줄'인 미국총기협회(NRA)의 파산신청이 기각됐다. 내부 부패를 파헤치며 협회 해산을 압박하는 뉴욕 검찰을 피해 텍사스로 옮겨가려는 시도에 제동이 걸리며 협회가 중대 위기에 처했다는 지적이 나온다. 11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미 연방법원은 NRA의 파산 신청을 뉴욕주 검찰의 기소를 ...

    한국경제 | 2021.05.12 10:45 | YONHAP

  • thumbnail
    주인은 잡았는데 '반려 호랑이'는 종적 감춰…주민들 공포

    ... 호랑이의 주인인 쿠에바스가 살인혐의로 재판을 받는 중이어서 더욱 주목을 받았다. 쿠에바스느 2017년 휴스턴 남서부 포트벤드 카운티에 있는 식당에서 다른 남성을 총으로 쏴 숨지게 한 혐의로 체포된 후 보석금을 내고 풀려난 상황이다. 텍사스주법에 따르면 조련사 자격증을 소지하지 않은 일반인이 호랑이를 키우는 것은 C급 경범죄에 해당, 반려 호랑이를 집에 들인 사람은 최대 500달러의 벌금형에 처할 수 있다. 경찰은 이번 일로 인해 쿠에바스는 중법죄에 해당하는 도주 ...

    키즈맘 | 2021.05.12 10:00 | 김주미

  • thumbnail
    美사이버안보 책임자 "해킹, 더 정교·빈번하며 공격적으로 돼"

    ... 전문가를 즉각 고용했다고 밝혔다. 채터지 전 의장은 "그들은 운영상 안전을 유지하기 위해 빠르게 움직였다"며 "하지만 그처럼 중대한 송유관이 멈춰 섰다는 사실은 분명히 모두에게 근심거리"라고 말했다.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은 남부의 텍사스주 휴스턴에서 미 동부 해안 지역 일대로 휘발유와 경유, 항공유 등 정제된 유류 제품을 수송하는 미국 최대의 송유관 운영업체다. 그 물량은 하루 약 1억갤런 이상으로, 동부 소비량의 거의 절반에 달한다. 그러나 '다크사이드'로 ...

    한국경제 | 2021.05.12 07:10 | YONHAP

  • thumbnail
    미국 휘발유 품귀현상 우려…7년 만에 최고 가격

    ... 우려되고 가격이 치솟고 있다. 11일(현지시간) 미 자동차협회(AAA)에 따르면 전국 평균 휘발유 가격은 갤런당 2.985달러로 집계됐다. 지난 2014년 11월 갤런당 2.99달러를 찍은 후 7년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이다. 미 텍사스주 걸프만에서 동부 뉴저지까지 총연장 약 8천850km의 송유관을 운영하는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이 지난 7일 밤 동유럽의 신생 해킹조직 `다크사이드`의 랜섬웨어 공격으로 멈춰선 여파 때문으로 분석된다. AAA는 성명을 통해 "콜로니얼 ...

    한국경제TV | 2021.05.12 06:50

  • thumbnail
    강성훈, PGA 투어 바이런 넬슨서 마쓰야마·람과 동반 라운드

    ... 인터뷰에서 밝혔다. 4월 마스터스 이후 한 달 정도 대회에 출전하지 않았던 스피스는 "원래 2주 전부터 대회에 다시 나오려고 했는데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지난주 코로나19 음성이 나와 이번 대회에 나오게 됐다"고 설명했다. 올해 AT&T 바이런 넬슨은 미국 텍사스주 매키니의 TPC 크레이그 랜치에서 열린다. 강성훈이 우승할 때인 2019년에는 같은 텍사스주의 댈러스 트리니티 포리스트 골프클럽에서 대회가 진행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06: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