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간] 냉전의 마녀들·이광수의 한글창작

    ... 등을 다룬다. 제2부에서는 저자가 김동인의 단편소설 '감자'의 번역을 앞두고 감자가 고구마를 가리킨다는 사실을 발견하기까지 과정을 이야기하고, 식민지 시기 이광수 집안과 교류했던 타카하시 칸야와의 인터뷰, 일본 역사지리학자 요시다 토고와 최남선의 학문적 교류를 엿볼 수 있는 자료를 소개한다. 소명출판. 235쪽. 1만5천원. ▲ 일본은 우리의 적인가 = 이덕훈 지음. 일본은 승패 논리인 칼의 윤리를 실행하고, 한국은 대의명분과 선악의 논리인 붓의 윤리를 ...

    한국경제 | 2021.04.29 07:48 | YONHAP

  • thumbnail
    안정환, FIFA 선정 등번호 19번 역대 최고 선수 12명에 포함

    ... 괴체(독일), 폴 포그바(프랑스), 세르히오 아궤로(아르헨티나), 사비 에르난데스(스페인) 등 세계적인 스타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안정환은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이탈리아와 16강전 연장전에 터뜨린 골든골을 포함해 2골을 넣으며 한국의 4강 신화 창조에 앞장섰다. 안정환은 2006년 독일 월드컵 조별리그 토고전에서도 골 맛을 봤다. FIFA는 'FIFA 월드컵' 팔로워 1천900만명 돌파를 기념해 이 포스트를 올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8 09:26 | YONHAP

  • thumbnail
    파주 외국인 선제검사서 8명 확진…김포 거주 1명 포함

    경기 파주시는 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무증상 외국인 선제검사에서 외국인 8명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이들의 거주 지역은 파주 7명, 김포 1명이다. 확진자들은 카메룬, 가나, 토고 국적의 근로자들이다. 이들은 전날 문산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선제검사를 받고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 당국은 이들의 동선과 접촉자를 확인하는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8 17:45 | YONHAP

  • thumbnail
    한국, 국제농업개발기금 총회서 집행이사국으로 선출

    ... 것을 목표로 장기저리 융자 사업을 수행하는 유엔 산하 국제금융기구다. 우리나라는 중국, 인도, 파키스탄과 함께 2022∼2023년 C2 지역그룹(아시아 등)을 대표하는 집행이사국으로 선출됐다. 차기 IFAD 총재로는 단독 입후보한 토고 출신의 길버트 호웅보 현 총재가 투표 없이 재선출됐다. 임기는 4년이다. 총회에서는 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기상 이변 등으로 빈곤과 기아에 더 취약해진 전 세계 농촌지역 극빈층의 복원력을 높일 수 있는 ...

    한국경제 | 2021.02.21 11:00 | YONHAP

  • thumbnail
    에이스테크, 중동·아프리카 이동통신 장비시장 뚫었다

    ...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 본사를 두고 있는 에티살랏은 UAE, 사이디아라비아, 스리랑카, 모로코, 파키스탄, 이집트, 아프가니스탄, 모리타니, 말리, 가봉, 부르키나파소, 베냉, 코트디부아르, 토고, 니제르, 중앙아프리카공화국, 나이지리아 등 중동, 아프리카, 아시아 지역 18개국에서 이동통신 사업을 하고 있다. 2019년 기준 매출 142억달러를 올렸으며 1억4000만 가입자를 보유한 다국적 기업이다. 이번 MOU 체결은 ...

    한국경제 | 2021.02.16 08:15 | 서기열

  • thumbnail
    "작년 전 세계 피랍선원 96%는 서아프리카 해적에 납치"

    ... 이후 계속 증가하고 있고, 지난해 발생한 3건의 선박피랍 사건과 한국인 선원이 연이어 납치된 사건 등은 모두 이 해역에서 발생했을 정도로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해역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정부는 2017년부터 나이지리아, 베냉, 토고, 카메룬 인근 해역을 '고위험해역'으로 지정해 관리하고 있다. 이 지역을 통항하는 선사나 선원은 고위험해역 진입제한 등 해수부의 해적피해 예방 통항지침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해수부는 당부했다. 지난해 해적이 선박을 추격하거나 위협하는 ...

    한국경제 | 2021.02.04 11:00 | YONHAP

  • thumbnail
    "아프리카 보다 못한 K방역"…세계 코로나 방역 한국 20위

    ... 실적 지수'를 발표했다. 1위는 뉴질랜드로 94.4점을 받았다. 베트남(90.8점)과 대만(86.4점), 태국(84.2점)이 뒤를 이었다. 우리나라는 69.4점으로 20위에 그쳤다. 아프리카 르완다(6위·80.8점), 토고(15위·72.8점) 등이 우리보다 순위가 높았다. 아시아 국가 중에서도 스리랑카(10위·76.8점), 말레이시아(16위·71.0점) 등이 우리보다 높은 평가를 받았다. 주요국 가운데서는 일본이 45위(50.1점), ...

    한국경제 | 2021.01.28 08:05 | 정영효

  • thumbnail
    UNDP "북한 1인당 이산화탄소 배출량 1.2t…세계 63번째로 낮아"

    ... '2019∼2030년 국가환경보호전략·국가재해위험감소전략'에서 2030년까지 해마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16.4% 줄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UNDP 보고서에 따르면 북한의 산림은 1990년에 비해 40%나 감소했다. 산림 감소는 토고(-75%), 나이지리아(-62%), 우간다(-59%), 모리타니(-46%), 온두라스(-45%), 파키스탄(-43%)에 이어 7번째로 많이 줄었다. 북한의 시골 지역에서 전기를 사용하는 주민은 전체의 55%, 전 국민 중 안전한 식수를 ...

    한국경제 | 2020.12.16 07:32 | YONHAP

  • thumbnail
    대전서 가족 간 전파 속출…"감염경로 몰라 집단감염 우려"(종합)

    ... 50대 여성(610번)과 남편(616번)·부모(617·618번)·남동생(619번)도 한꺼번에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노부부(대전 608·614번)와 딸(대전 615번)도 잇따라 확진됐는데, 방역 당국은 딸이 지난 6일 토고에서 입국한 점을 토대로 감염경로를 찾고 있다.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606번의 직장동료(622번), 597번과 같은 건물에서 근무하는 40대(623번)도 코로나19에 걸렸다. 정해교 대전시 보건복지국장은 "감염 경로를 모르는 ...

    한국경제 | 2020.12.12 22:12 | YONHAP

  • thumbnail
    대전서 가족 간 코로나19 전염 확산…종교 모임 추정 여파도

    ... 610번의 배우자(대전 616번)도 각각 감염됐다. 중구에서 거주하는 일가족 3명도 이날 확진됐다. 전날 아내(대전 608번)가 감염된 데 이어 이날 남편(대전 614번), 딸(대전 615번)이 잇따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난 6일 토고에서 입국한 딸은 7일 검사 당시 음성으로 나와 자가 격리 중이었다. 서구 거주 20대인 대전 609번 확진자는 감염 경로가 불분명해 방역당국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대전에서는 종교 모임으로 추정되는 자리에 참석했던 564번 ...

    한국경제 | 2020.12.12 18: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