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0691-40700 / 42,8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비과세저축상품 가입요령] "실적배당이 확정금리보다 낫다"

    ... 혼란스럽기 일쑤다. 좀더 많은 이자를 받을 수 있도록 가입요령을 정리한다. 우선 가입시점에 이자율이 결정되는 확정금리형인가 아니면 계약기간동안 금융기관이 운용한 실적을 배당해주는 실적배당형인가부터 선택해야 한다. 확정금리를 주는 곳은 은행의 적금과 신용금고 보험사가 있다. 실적배당을 주는 곳은 은행의 신탁계정 투자신탁 종금사가 대표적이다. 확정금리를 주는 은행적금 보험 신용금고중 겉으로 드러난 이자율로만은 신용금고가 가장 높다. 서울의 대형신용금고는 ...

    한국경제 | 1996.10.28 00:00

  • [세미나] '전환기 환경정책의 쟁점/대안' .. 주제발표 요약

    ... 초기단계에서부터 환경측면을 고려해야 하겠다. 또 환경에 대한 지출을 비용으로 여기는 인식에서 기업존립을 위한 장기투자로의 인식전환이 필요하겠다. 국제환경규제의 출발은 지구보호이지만 목표는 자국산업의 국제경쟁력 확보를 향한 국가들의 ... 비하여 민간 및 정부의 대응은 다소 미흡한 것으로 보여진다. 이는 환경문제의 중요성을 간과해서라기 보다는 짧은 기간동안에 급속한 경제성장을 달성하고자한 경제구조가 일시에 전환되기엔 어려움이 있기 때문일 것이고, 한편으로는 환경문제의 ...

    한국경제 | 1996.10.28 00:00

  • [한경칼럼] 정보화와 시스템통합 .. 김범수

    ... 효과적으로 활용해야 한다는 의지의 표현이기도 하다. 정보화를 논함에 있어 민간기업의 정보인프라 구축과 함께 국가기간전산망 확충에 점병 역할을 하는 시스템통합(System Integration)산업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컴퓨터와 ... 필요성이 배가된다. 미국의 세계적인 시스템통합업체인 EDS가 대형공장 한곳 없이 전문인력과 기술력만으로 지난 한햇동안 전세계 40여개국에서 10조원의 돈을 벌어들인 사례는 우리에게 시사하는 바가 적지 않다. 시스템통합 산업이 성장하기 ...

    한국경제 | 1996.10.28 00:00

  • [Y-파일] '신세대가 과소비한다고?' .. 오히려 더 알뜰

    ... "직장형"에서 "개인형"으로 바뀌어 가는 것이다. 집을 장만하려고 아옹다옹하는 것에 대해서도 그렇다. "집은 더이상 투자의 대상이 아니잖아요. 1억원짜리 집 살 돈이 있으면 은행에 맡겨놓고 그 이자로 더 윤택한 생활을 하는 것이 낫다고 ... 30대들이 압도적으로 높다. 대우경제연구소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20~30대 젊은층의 절반정도가 옷을 세일기간에 사거나 할인매장에서 구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50~60대는 겨우 20% 남짓만이 세일기간 동안에 또는 할인매장을 ...

    한국경제 | 1996.10.28 00:00

  • [증시사랑방] 밑돌 빼서 윗돌 쌓기

    ... 위해서는 반드시 고객예탁금이 뒷받침되어야 한다. 그렇지 않는 상승은 밑돌빼서 윗돌 쌓기에 불과하여 상승에 한계가 있기 마련이다. 8월 바닥에서 최근 최고치까지 고객예탁금은 5,000억원이 증가하였다. 그러나 싯가총액은 같은 기간동안 16조원이 늘어났다. 일반투자들이 장세를 주도할 때는 고객예탁금의 중요도가 매우크다. 밑돌빼서 윗돌쌓기식의 주가상승인지는 고객예탁금 증가속도로 판단할수 있다. 따라서 추가상승 여부도 고객예탁금 추이로 알수 있을 것이다. ...

    한국경제 | 1996.10.24 00:00

  • [금융면톱] 신용평가회사, 등급판정 신뢰 못얻어

    ... 지난 9월말까지 13억3천만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31억1천만원보다 무려 17억8천만원이나 줄어들었다. 무담보기업어음(CP) 평가건수도 지난 9월말까지 1,532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627건의 94%에 그쳤다. 이러한 현상은 최근 2~3년동안 신용평가회사들의 평가등급이 좋았던 덕산 우성 건영 등 대기업들의 부도가 잇달으면서 투자신탁회사 등 기관투자가들 이 신용평가회사들의 평가를 바탕으로 발행되는 무보증회사채의 매수를 꺼리고 있기 ...

    한국경제 | 1996.10.23 00:00

  • [증권I면톱] 투신사 "형평성 없다" 반발 .. 비과세 가계저축

    비과세 가계장기저축의 실질적인 비과세 혜택기간과 금액이 금융기관별로 큰 차이를 보이고 있어 상대적으로 불리한 입장인 투자신탁회사들이 형평성이 없다며 반발하고 있다. 20일 재정경제원및 금융계에 따르면 21일부터 판매되는 가계장기저축의 비과세 혜택기간과 금액은 은행권의 경우 최장 7년2개월동안 8,600만원이나 투자신탁회사와 상호신용금고는 최장 5년간 6,000만원으로 은행권보다 2년2개월간 2,600만원이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

    한국경제 | 1996.10.21 00:00

  • 인기 "폭발"..비과세 가계저축 시판 첫날/금융기관 이모저모

    ... 계약실적이 다소 저조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고객들은 확정금리를 주는 비과세 가계저축을 선호하는 경향을 보였으며 기간별로는 3년짜리에 주로 가입했다. .이날 은행영업점들은 고객들의 문의전화및 신규가입를 받느라 정신없이 분주한 모습. ... 수익률은 떨어지지만 부대서비스가 다양하고 다양한 특약 등을 감안하면 실적이 예상보다 높을 것"으로 기대. .투자신탁회사들은 고객으로부터 미리 예약신청을 받은 500억여원의 예약분을 접수하는 등 분주한 모습. 한국투자신탁의 ...

    한국경제 | 1996.10.21 00:00

  • [기업 다이제스트] 맥도널드사 ; 마루베니상사

    ...널드사는 지난 3.4분기 매출액이 전년동기대비 8% 늘어난 27억 7,000만달러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이기간동안 순익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 증가, 4억4,060만달러에 달했다. 그러나 미국내 영업은 버거킹등 경쟁업체의 ... 대조를 보였다. 마루베니상사는 필리핀 현지 회사와 합작으로 마닐라 남부에 총 57억페소 (2억1,800만달러)를 투자해 공업단지를 개발할 계획. 이에 따라 마루베니는 내년 1월부터 부리파시인근에 440ha 규모의 공단 개발에 들어간다. ...

    한국경제 | 1996.10.21 00:00

  • 외국인, 다시 큰 폭 매수우위 .. 증권감독원

    외국인들이 다시 큰 폭으로 매수우위를 보이고 있다. 18일 증권감독원에 따르면 투자한도 확대이후 한때 매도세로 돌아섰던 외국인들은 최근 일주일(11~17일)동안 2,846억원어치를 사고 1,952억원 어치를 팔아 894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외국인들은 이 기간중 신한은행을 215만주 사들여 다시 한도를 소진 시켰으며 상업은행 제일은행 등 은행주와 대우중공업주를 주로 매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예탁금은 9월말(585억원)보다 88억원 ...

    한국경제 | 1996.10.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