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3,8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스티브 잡스 3.5배"...세계가 놀란 삼성家 상속세

    ... 계획을 발표했다. 이는 과거 스티브 잡스 애플 CEO의 사망시 자산에 부과된 28억 달러의 상속세의 3.5배에 달하며, 2019년 국내에서 걷힌 상속세 총액 8조 3,292억원을 크게 웃도는 규모다. 이 회장은 지난 2008년 특검의 삼성 비자금 수사 이후 "실명 전환한 차명재산 중 벌금·세금을 내고 남은 재산을 유익한 일에 쓰겠다"고 약속했다. 영국의 경제지 파이낸셜 타임즈는 삼성 일가가 내야 할 상속세가 세계 최대 규모 가운데 하나라고 소개하며 한국의 상속세율을 ...

    한국경제TV | 2021.04.28 14:04

  • thumbnail
    이건희 13년 전 사재출연 약속 지켰다…1조원 '의료공헌'

    ... 삼성 회장직에서 물러나고 차명 재산을 모두 실명으로 전환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실명 전환한 차명 재산 가운데 벌금과 누락된 세금을 납부하고 남은 것을 '유익한 일'에 쓰겠다"고 약속했다. 특검 수사로 4조5천억원대 차명재산이 드러났는데, 이 중 1조원 가량이 해당하는 것으로 추정돼 왔다. 삼성은 발표 당시 돈의 용처에 대해 '유익한 일'이라고만 언급했기 때문에 어떻게 쓰일 것인지가 세간의 관심을 받아왔다. ...

    한국경제 | 2021.04.28 11:01 | YONHAP

  • thumbnail
    `약속지킨 이건희`…삼성家, `사업보국` 역대급 환원

    고(故) 이건희 회장의 상속세 규모와 사회 환원 계획이 공개됐다. 삼성 일가는 12조원 이상의 상속세 납부와 1조원 규모의 기부, 미술품 기증 계획을 밝혔다. 이 회장은 지난 2008년 특검의 삼성 비자금 수사 이후 "실명 전환한 차명재산 중 벌금·세금을 내고 남은 재산을 유익한 일에 쓰겠다"고 약속했다. 2014년 이 회장이 심근경색으로 쓰러지며 논의가 중단된 바 있던 사회 환원 계획을 이번에 발표한 것. 막대한 규모의 상속세는 5년간 분할납부하는 ...

    한국경제TV | 2021.04.28 11:01

  • thumbnail
    이건희 유산 1조원 의료사업에 기부…미술품 2만3000점도 기증

    ... 이어져온 이 회장의 정신을 계승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족들은 이건희 회장의 사재 1조원을 출연해 감염병 전문병원 설립과 소아암·희귀질환 어린이 진료에 쓰기로 했다. 이건희 회장은 앞서 2008년 특검의 삼성 비자금 수사 당시 "실명 전환한 차명 재산 가운데 벌금과 누락된 세금을 납부하고 남은 것을 유익한 일에 쓰겠다"며 사재 출연 계획을 밝힌 바 있으며 이 금액이 1조원 가량이다. 이 돈이 사재 출연 약속 ...

    한국경제 | 2021.04.28 11:00 | YONHAP

  • thumbnail
    이건희 30조 유산 상속 오늘 발표…역대급 세금 낸다

    ... 1만점 이상을 국립현대미술관·국립중앙박물관, 지방 미술관 등에 나눠 기증한다. 미술계는 이건희 컬렉션 기증 규모를 감정가 기준 1조∼2조원 상당으로 보고 있다. 이건희 회장의 사재 일부도 사회에 환원된다. 이 회장은 2008년 특검의 삼성 비자금 수사 당시 "실명 전환한 차명 재산 가운데 벌금과 누락된 세금을 납부하고 남은 것을 유익한 일에 쓰겠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이 회장이 차명으로 갖고 있다 실명화한 삼성 계열사 주식 총액 2조1천여억원 가운데 세금 등으로 ...

    한국경제TV | 2021.04.28 07:04

  • thumbnail
    이건희 유산 상속 오늘 발표…역대급 세금 어떻게 낼까

    ... 1만점 이상을 국립현대미술관·국립중앙박물관, 지방 미술관 등에 나눠 기증한다. 미술계는 이건희 컬렉션 기증 규모를 감정가 기준 1조∼2조원 상당으로 보고 있다. 이건희 회장의 사재 일부도 사회에 환원된다. 이 회장은 2008년 특검의 삼성 비자금 수사 당시 "실명 전환한 차명 재산 가운데 벌금과 누락된 세금을 납부하고 남은 것을 유익한 일에 쓰겠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이 회장이 차명으로 갖고 있다 실명화한 삼성 계열사 주식 총액 2조1천여억원 가운데 세금 등으로 ...

    한국경제 | 2021.04.28 05:00 | YONHAP

  • thumbnail
    親文 입증하려…'드루킹 특검'까지 소환한 與 전대

    “드루킹 특검을 안 받아서 우유부단하다고 한 것이냐.”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대표 후보는 지난 26일 MBC에서 열린 민주당 당대표 후보자 토론회에서 홍영표 후보를 향해 이렇게 말했다. 같은 날 앞서 진행된 강원 지역 연설회에서 홍 후보가 “우유부단한 리더십은 곤란하다”며 “과감하게 결단하고 돌파하는 당대표가 필요하다”고 언급한 데 따른 것이다. 우 후보는 TV토론에서 홍 후보와 “같은 ...

    한국경제 | 2021.04.27 17:44 | 조미현

  • thumbnail
    이건희 유산 상속 28일 발표…미술품·사재·보유주식 향방은

    ...ddot;국립중앙박물관, 지방 미술관 등과 기증 절차를 밟고 있다. 미술계는 이건희 컬렉션 기증 규모를 감정가 기준 1조∼2조원 상당으로 추산한다. 이건희 회장의 사재 일부도 사회에 환원된다. 이 회장은 2008년 특검의 삼성 비자금 수사 당시 "실명 전환한 차명 재산 가운데 벌금과 누락된 세금을 납부하고 남은 것을 유익한 일에 쓰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 금액이 1조원가량으로 추정된다. 사재 출연 방식은 이 회장 명의의 ...

    한국경제 | 2021.04.27 16:44 | YONHAP

  • thumbnail
    野 원내대표 후보들 "백신 국정조사…집값 안정 넘어 내려야"

    ... 강조했다. 정부·여당 등 대여 투쟁을 위한 특별검찰이나 국정조사 대상의 우선 순위 목록을 묻는 조명희 의원의 질문에 원내대표 후보들은 정부의 백신 수급 문제를 들여다봐야 한다고 주장했다. 유의동 의원은 “특검과 국정조사는 정치적 사안보다 국민의 삶에 영향을 주는 것을 골라서 추진해야 한다”며 “백신 수급 차질 등 정부의 K방역은 정보 통제로 인해 국민들이 답답해 했던 사안으로 국정조사로 살펴봐야 한다”고 ...

    한국경제 | 2021.04.26 17:36 | 이동훈

  • thumbnail
    "야당은 싸워야" "싸움 능사아냐"…野 원내대표 후보 토론

    ... 위원장 몇 석 달라고 구걸하는 것은 맞지 않는다"는 취지였다. 김기현 의원은 "상임위원장은 장물"이라고 전제하고, "돌려줘야 하는 의무를 이행하지 않으면 정말 나쁜 사람이다. 이를 국민에 고발하는 것이 도리"라고 했다. ◇ "특검과 국정조사 필요"…디테일은 제각각 정부·여당의 실정을 드러내기 위해 특검과 국정조사를 도입해야 한다는 데는 4명 모두 공감했다. 그 주제에 대해서 다소 이견을 보이기도 했다. 유의동 의원은 "백신 수급 차질 문제, K방역 문제는 ...

    한국경제 | 2021.04.26 16: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