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8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수입 수산생물 병원체 운반시 유출방지용 포장 의무화

    ... 수산생물 전염병 병원체를 운송할 때 유출 방지를 위한 포장을 하고, 수입 후 매년 한 차례 보유현황을 신고해야 한다. 병원체를 계속 보유할 필요가 없거나 폐업 등으로 관리할 수 없는 경우에는 폐기처리 후 결과를 보고해야 한다. 특허권이나 저작권 등을 침해하지 않는 범위에서는 수입한 병원체를 제삼자에게 분양할 수도 있다. 그간 국내에는 병원체를 최초로 수입한 자를 대상으로 수입허가 심사를 하도록 한 규정은 있었지만, 병원체에 대한 사후 안전관리 확인 절차가 ...

    한국경제 | 2021.08.01 11:00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내 '삼성 페이' 서비스, 특허권 분쟁으로 중단 위기"

    러시아에서 삼성 모바일 결제 서비스 '삼성 페이'(Samsung Pay) 사용이 특허권 분쟁으로 중단될 위기에 처했다고 현지 신문 '코메르산트'가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모스크바 중재법원은 스위스 회사 '스크윈 SA'(SQWIN SA)가 삼성전자 러시아 법인을 상대로 제기한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내렸다. SQWIN SA는 자사가 특허권을 가진 모바일 결제 서비스 기술이 삼성 페이에 ...

    한국경제 | 2021.07.31 00:59 | YONHAP

  • thumbnail
    식약처, 특허소멸 의약품 684개 중 복제약 미출시된 367개 공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8일 국내 의약품 개발을 지원하고자 특허권이 소멸한 의약품 684개 중에서 아직 복제약(제네릭 의약품)이 출시되지 않은 367개 의약품의 목록을 공개했다. 제네릭 의약품은 최초로 개발된 의약품과 주성분, 제형, 투여경로, 품질, 사용 목적이 동일한 의약품을 말한다. 식약처는 올해 6월까지 특허목록에 등재된 1천619개 의약품의 특허권 2천908건을 분석했다. 식약처는 의약품 개발을 위한 시장현황 분석에 참고할 수 있도록 국제 ...

    한국경제 | 2021.07.28 09:20 | YONHAP

  • 아이밀과 상표권 소송 패소…일동후디스, 제품명 변경 추진

    ... 유아용 과자 등을 생산하는 중소업체 아이밀은 2012년 상표를 출원했다. 이후 2018년 1월 일동후디스가 이유식 브랜드로 같은 상표를 출원하면서 분쟁이 발생했다. 아이밀은 지난 5월 특허법원으로부터 일동후디스 상표 3건에 대한 특허권 무효 판결을 받아내기도 했다. 재판부는 “이유식과 유아용 과자는 동일한 유통 경로로 팔리고, 그 포장 형태가 비슷하며 소매점 같은 진열대에서 판매된다”며 “일동후디스 상표가 중소업체 아이밀의 상표권을 ...

    한국경제 | 2021.07.27 17:19 | 오현아

  • thumbnail
    근로정신대 시민모임 "미쓰비시 사법절차 악의적 이용 말라"

    ... 밝혔다. 이어 "법치국가에서 법원의 판결 명령을 따르지 않을 때는 강제집행을 각오한 것 아닌가"라며 "후안무치한 짓을 당장 그만두라"고 촉구했다. 대전지법 민사항소3부는 지난 20일 미쓰비시중공업이 강제노역 피해자를 상대로 낸 특허권 압류명령 항고를 기각했다. 지난 2월과 3월에도 법원이 기각한 압류명령 항고 사건을 포함하면 이번이 3번째 기각이다. 앞서 기각된 2개 사건은 미쓰비시중공업이 재항고장을 내 대법원에서 법리를 검토하고 있다. 강제노역 피해자와 유족 ...

    한국경제 | 2021.07.27 11:19 | YONHAP

  • thumbnail
    서울시, 상반기 체납세금 1천718억원 징수…5년래 최고액

    ... 고액체납자 명단공개 예고를 통해 28억9천523만원, 최순영 전 신동아그룹 회장 가택 수색과 동산 압류를 통해 9억919만원, 고액체납자 출국금지를 통해 8억8천512만원을 징수했다. 시는 징수기법 개발을 위해 올 초 '금융재산추적TF' 팀을 가동했으며, 최근에는 저작권·특허권 등 무체재산권 압류에도 본격적으로 나서고 있다. 이병한 서울시 재무국장은 "하반기에도 새로운 체납징수 기법을 지속해서 연구해 징수 효과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7 11:15 | YONHAP

  • thumbnail
    일동후디스, '아이밀' 상표권 소송 패소…"연내 브랜드명 변경"

    ... 판시했다. 유아용 과자 등을 생산하는 아이밀은 2012년 아이밀 상표를 출원했지만, 2018년 1월 일동후디스가 같은 상표를 출원하면서 분쟁이 발생했다. 아이밀은 올해 5월 특허법원으로부터 아이밀 등 일동후디스 상표 3건에 대한 특허권 무효 판결을 받아냈다. 김해용 아이밀 대표는 "2년 전 하루아침에 일동후디스에서 똑같은 브랜드의 제품이 출시되면서 모든 것을 도둑맞은 기분이었다"며 "일동후디스는 자신들의 잘못을 인정하지 않고 상표권을 침해한 자사 제품의 재고 소진에만 ...

    한국경제 | 2021.07.27 09:49 | YONHAP

  • thumbnail
    명의신탁주식을 보유한 기업의 위험은 나날이 커지고 있다

    ... 경우라면 명의신탁주식 실소유자 확인 제도를 활용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명의신탁주식과 관련된 세금을 납부해야 하며 증빙이 미비할 경우, 인정받지 못할 수 있습니다. 이외의 경우에는 계약을 해지하거나 양수도, 증여, 자기주식 취득, 특허권 자본화 등을 활용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계약 해지를 하는 경우, 명의신탁주식을 정리할 수 있으나 명의신탁주식에 대한 객관적 사실관계를 입증하지 못하면 양도소득세 회피 수단으로 간주되거나 해지 시점의 추가 증여로 간주되어 해지 ...

    한국경제TV | 2021.07.26 18:29

  • thumbnail
    '3대 국가전략기술' R&D·시설투자, 세금 1.2조 깎아준다

    ... 대한 세제 지원은 지난 1일부터 2024년 12월 31일까지 지출·투자한 금액에 대해 한시적으로 적용될 전망이다. 정부는 이와 함께 지식재산(IP)과 관련한 세 혜택도 확대하기로 했다. 중소·중견기업이 특허권 등 IP를 구매하면 투자세액공제 혜택을 주고, 올해로 일몰이 도래한 중소·중견기업의 기술이전 소득의 50% 세액감면 혜택을 2023년까지 2년 연장하기로 했다. 중소기업의 기술대여 소득에 대한 세액감면(25%)도 2년 ...

    한국경제 | 2021.07.26 17:23 | 김소현

  • thumbnail
    반도체·배터리·백신 R&D 세액공제 최대 50%까지 [2021년 세법개정안]

    ... 시설투자는 신성장·원천기술 대비 3~4%p 상향해 적용한다. 빅 정부는 이런 국가전략기술 세제지원을 3년간 한시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내년부터는 유형자산만 대상인 투자세액공제 대상에 지식재산(IP) 취득 비용도 포함된다. 또 특허권 대여소득에 대한 25% 세액감면을 중소기업에서 중견기업으로 늘린다. 5년간 소득세와 법인세 감면을 해주는 생계형 창업 기준도 완화한다. 생계형 창업자들의 연간 수입금액은 현행 4,800만 원에서 8천만 원 이하로 확대한다. ...

    한국경제TV | 2021.07.26 1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