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9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침] 사회(미쓰비시 자산 압류 항고사건 1건 8개월 넘게…)

    ... 3건에 대해선 대법원 결정이 나오거나 심리 중인 반면, 1건은 8개월 동안 지방법원에서 결론을 내지 못하고 있다. 28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전지법 민사항소4부(윤현정 부장판사)는 미쓰비시중공업이 강제노역 피해자(별세)를 상대로 낸 특허권 압류명령 항고 사건을 8개월 넘게 검토 중이다. 사건은 지난 1월 15일 재판부에 접수됐다. 앞서 2019년 3월 1심 재판부는 강제노역 피해자 할머니 4명의 손을 들어준 손해배상 청구 판례를 근거로 미쓰비시중공업에서 보유한 ...

    한국경제 | 2021.09.28 16:57 | YONHAP

  • thumbnail
    외교부, '자산매각 명령' 日반발에 "해법마련 위해 대화 응하라"

    ... 고려해서 모든 당사자들이 동의할 수 있는 해법 마련을 위해 조속히 한일 양국 간에 협의를 진행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일본 외무상은 강제징용 피해자들이 미쓰비시중공업을 상대로 낸 상표권·특허권 특별현금화 명령 신청을 대전지법이 받아들인 데 대해 "극히 유감"이라며 "한국 측에 즉각 국제법 위반 상태를 시정하는 것을 포함해 일본 측이 수용할 수 있는 해결책을 제시할 것을 강하게 요구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28 16:30 | YONHAP

  • thumbnail
    임플란트·충치치료 딱…미래에셋생명 '치아보험'

    ... 도입한 특약으로 흡연자의 금연 의지를 북돋아 치주질환 예방 역할까지 한다는 평가를 받으며 업계에서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어낸 바 있다. 이를 통해 지난해 11월 3개월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 배타적 사용권은 일종의 보험업계 특허권이다. 미래에셋생명 ‘온라인 비흡연딱딱치아보험’은 만 3세부터 55세까지 온 가족이 가입 가능한 상품으로 최초 계약은 5년 또는 10년 만기로 선택할 수 있다. 이후 5년 단위로 갱신돼 최대 80세까지 보장해...

    한국경제 | 2021.09.28 15:53

  • thumbnail
    미쓰비시 자산 압류 항고사건 1건 8개월 넘게 검토 '하세월'

    ... 3건에 대해선 대법원 결정이 나오거나 심리 중인 반면, 1건은 8개월 동안 지방법원에서 결론을 내지 못하고 있다. 28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전지법 민사항소4부(윤현정 부장판사)는 미쓰비시중공업이 강제노역 피해자(별세)를 상대로 낸 특허권 압류명령 항고 사건을 8개월 넘게 검토 중이다. 사건은 지난 1월 15일 재판부에 접수됐다. 앞서 2019년 3월 1심 재판부는 강제노역 피해자 할머니 4명의 손을 들어준 손해배상 청구 판례를 근거로 미쓰비시중공업에서 보유한 ...

    한국경제 | 2021.09.28 15:44 | YONHAP

  • thumbnail
    日외무상, 미쓰비시重 자산매각 명령에 "韓정부에 항의"

    ... 움직임(법원의 매각 명령)이 있었던 것은 극히 유감"이라고 밝혔다. 앞서 대전지법 민사28단독 김용찬 부장판사는 정신대 피해자인 양금덕(92)·김성주(92) 할머니 등이 미쓰비시중공업을 상대로 낸 상표권·특허권 특별현금화(매각) 명령 신청을 받아들인 것으로 전날 알려졌다. 일제 징용 배상 소송 가운데 승소 확정판결이 나온 사안에서 배상 책임을 외면하는 피고 기업의 자산에 대한 매각명령이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편, 모테기 외무상은 ...

    한국경제 | 2021.09.28 12:54 | YONHAP

  • thumbnail
    日외무상, 미쓰비시重 자산매각 명령에 "매우 유감"

    ... 시정하는 것을 포함해 일본 측이 수용할 수 있는 해결책을 제시할 것을 강하게 요구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대전지법 민사28단독 김용찬 부장판사는 정신대 피해자인 양금덕(92)·김성주(92) 할머니 등이 미쓰비시중공업을 상대로 낸 상표권·특허권 특별현금화(매각) 명령 신청을 받아들인 것으로 전날 알려졌다. 일제 징용 배상 소송 가운데 승소 확정판결이 나온 사안에서 배상 책임을 외면하는 피고 기업의 자산에 대한 매각명령이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편, 모테기 외무상은 ...

    한국경제 | 2021.09.28 12:11 | YONHAP

  • thumbnail
    美 4조 자산가 형제 "0000 가장 투자 유망"

    ... 철학은 그들의 증조할아버지로부터 시작됐다. 줄리아니 형제의 증조할아버지는 130년 전 이탈리아에서 허브(Herb)를 기반으로 한 소화제를 발명했다. 이후 1996년 줄리아니 가족은 소화제로 벌어들인 수익금 대부분을 글로벌 신약 특허권 투자회사인 로열티파마(RPRX)에 투자했다. 블룸버그통신은 줄리아니 형제가 로열티파마 투자를 통해 지난 5년 사이 최소 150%의 수익률을 기록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현재 줄리아니 형제는 로열티파마(RPRX)의 지분 약 16%, ...

    한국경제TV | 2021.09.28 11:22

  • thumbnail
    일본기업 자산 첫 매각 명령에 한일관계 더 얼어붙나

    ... 현금화를 일종의 한일관계 마지노선으로 여겨 보복 가능성까지 시사하며 강하게 반대해왔기 때문이다. 27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전지법은 강제징용 피해자인 양금덕(92) 할머니와 김성주(92) 할머니가 미쓰비시중공업을 상대로 낸 상표권·특허권 특별현금화(매각) 명령 신청을 받아들였다. 앞서 대법원은 2018년 11월 미쓰비시중공업이 양씨와 김씨 등 강제징용 피해자와 유족에게 위자료를 지급하라는 판결을 확정했지만, 미쓰비시중공업은 이행하지 않았다. 결국 법원은 피해자 배상을 ...

    한국경제 | 2021.09.27 23:34 | YONHAP

  • 법원, 日 전범기업 자산 첫 매각 명령

    법원이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이 압류한 전범기업 미쓰비시중공업의 상표권과 특허권에 대한 매각 명령을 내렸다. 한국 법원이 일본 전범기업을 대상으로 자산 매각 명령을 결정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피해자 측이 자산 매각에 나설 경우 한·일 관계에도 파장이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27일 법조계에 따르면 김용찬 대전지방법원 민사28단독 부장판사는 강제징용 피해자인 양모씨, 김모씨 측과 미쓰비시중공업 측에 압류된 상표권과 특허권을 매각할 것을 ...

    한국경제 | 2021.09.27 23:34 | 오현아

  • thumbnail
    '한국대법 판결 외면' 미쓰비시, 자산 매각명령에 불복 뜻 밝혀

    ... 방침…"日정부와도 협력해 적절히 대응" 일제 강점기의 강제노역 피해자들에게 위자료를 주라는 한국대법원 판결을 거부해온 미쓰비시중공업은 27일, 옛 조선여자근로정신대(정신대) 출신인 소송 원고들이 압류처분을 받아낸 자사의 상표권과 특허권과 관련해 매각명령이 내려진 것에 대해 즉시항고 방침을 밝혔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미쓰비시 측은 옛 정신대원의 청구권 문제는 1965년 체결된 한일청구권 협정으로 "완전하고도 최종적으로 해결돼 어떠한 주장도 할 수 없는 것으로 이해하고 ...

    한국경제 | 2021.09.27 22: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