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81-11290 / 11,6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특허청, 특허기술사업지원자금 100억원 지급

    중소기업에 대한 특허기술지원사업이 활기를 띨 전망이다. 14일 특허청은 내년중 특허기술사업화지원자금으로 올해보다 1백% 늘어난 1백억원을 지급키로 했다. 또 담보능력이 없는 업체가 기술신용보증기금을 통해 자금을 지원받도록하는 추천제도를 크게 확대키로 했다. 이를 위해 신청접수기간을 늘리고 절차를 간소화해 신청기업수를 늘릴 방침이다. 특허청은 올해 처음으로 실시된 이제도가 당초 예산 50억원을 훨씬 웃돈 75억원이 지급되는등 중소업체의 ...

    한국경제 | 1991.10.14 00:00

  • 유통개방 100일...국내업계점검

    ... 잇따르고 있다. 케니상사 벽산전자 아남정밀 동양정밀등 20여개사가 부도를 내고 좌초했다. 전자업계의 위기감은 외국의 양판업체와 메이커들의 임박한 진출움직임으로 더욱 고조되고 있다. 일본의 유수한 양판점인 라옥스는 우리 특허청에 상표및 서비스마크출원을 마치고 상륙시기를 기다리고 있다. 베스트전기는 용산전자상가내 전자랜드 선경유통과 제휴를 타진하고 있다. 소니 산요등 메이커들은 국내 판매의 기본이 되는 서비스기사확보에 나서 이미 1백여명을 스카우트한 ...

    한국경제 | 1991.10.09 00:00

  • 상표출원등 상호인정...자에이카와 협정체결

    우리나라 기업의 상표가 자메이카에서 보호받을수 있게 됐다. 9일 특허청은 산업재산권 기본조약인 파리동맹 미가입국인 자메이카와 상표의 출원및 등록을 상호 인정토록 합의했다고 밝혔다. 양국은 이에따라 자국기업의 상표를 각각 출원,등록할 수 있으며 이를 보호할 의무를 지게된다. 이로써 우리나라와 상호상표출원이 가능한 국가는 파리동맹가입국과 별도 협정을 맺은 23개국등 모두 1백24국이 됐다.

    한국경제 | 1991.10.09 00:00

  • 조달청등 청급행정기관 대전이전 차질

    ... 전망"이라고 밝혔다. 전문가들은 그러나 청급 행정기관의 대전이전이 늦춰지고 있는 것은 국토의 균형개발을 위해 수도권의 과밀비대화를 방지하겠다는 정부의 의지가 약해진 때문이라고 지적하고 있다. 대지 9만5천평에 연건평 4만7천평 규모인 대전 제3청사에는 조달청, 병무청, 수산청, 관세청, 공업진흥청, 산림청, 특허청, 철도청, 해운항만청, 통계청, 문화재관리국 등 국가 통치권과 관련성이 적은 11개 청급 행정기관이 들어설 예정이다.

    한국경제 | 1991.10.08 00:00

  • 상공부 2차관보에 신국환씨

    정부는 7일 상공부 제2차관보에 신국환기획관리실장을, 기획관리실장에 안광구 대전세계박람회조직위 사무차장을, 특허청 차장에 김태곤민자당 전문위원을 각각 임명했다.

    한국경제 | 1991.10.07 00:00

  • WIPO 특허정보 이용절차 간소화

    WIPO(세계지적재산권기구)가 제공하는 국제특허정보의 이용절차가 간소화된다. 7일 특허청은 업계의 국제특허정보이용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신청서류를 영문만으로 줄이고 연중 수시로 접수키로 했다. 또 발명특허협회를 경유하던 신청절차를 바꿔 특허청에서 직접 접수, 개인과 기업의 정보이용을 촉진키로 했다. WIPO의 특허정보는 지난 87년 79건이 이용됐으나 작년에는 46건에 그쳐 해마다 이용실적이 줄어왔다.

    한국경제 | 1991.10.07 00:00

  • 특허정보 서비스 신청절차 간소화

    특허청은 업계와 일반인들이 손쉽게 특허에 관한 각종 정보에 접할 수 있도록 특허청에 대한 정보이용 신청절차를 간소화했다. 8일 특허청에 따르면 특허관련 정보의 신청을 이제까지 한꺼번에 받아 처리해오던 것을 연중 수시로 접수하고 발명특허협회를 경유해 특허청에 신청토록 해오던 것도 특허청에 직접 신청할 수도 있게하는 한편 신청서류의 종류도 줄였다. 특허청은 지난 79년 부터 WIPO(세계지적재산권기구)의 협력을 받아 국내에서 구할 수 없는 ...

    한국경제 | 1991.10.07 00:00

  • < 사회면 톱 > 민간건설사 기술연구소 설립붐

    ... *** 지난89년부터 원가절감및 공기단축방안 연구를 위해 기술연구소를 설립,운영하고있는 현대산업개발도 지난5월 산업기술진흥협회에 정식등록을 마쳤다. 올들어 가변형하수구등 모두 13건의 연구실적을 공사현장에 적용하고있으며 이중 4건을 특허청에 특허출원할 방침이다. 이들업체들은 기술연구소를 앞다퉈 설립하면서 특정전문분야의 기술연구도 활발히 추진하고있다. *** TBM등 신공법개발도 활발추진 *** TBM(터널굴착기)장비 전문업체인 진로건설은 최근 기술연구소를 설립,TBM관련 ...

    한국경제 | 1991.10.07 00:00

  • < 과학면 톱 > 특허청, 특허출원 DB 제구실 못해

    특허청의 특허출원DB(데이터 베이스)가 제구실을 못하고있다. 3일 특허청은 출원및 등록된 정보를 입력한 출원DB에 기록된 회사명칭이 통일되지 않아 정보검색은 물론 통계작성에 큰 어려움을 겪고있다. 삼성전자의 경우 상호가(주)삼성전자,삼성전자(주),삼성전자,삼성전자 주식회사등으로 기록돼 한 회사가 여러개의 다른 회사로 입력되어있다. 한글표준화가 안된 외국사의 경우 이보다 더 심해 미국제네럴 일렉트릭사는 재내랄 엘렉트릭,재네럴 앨렉트릭,GE등 ...

    한국경제 | 1991.10.03 00:00

  • 제약산업, 약하나 제대로 개발못한다...김대곤 기자

    ... 동아제약 유한양행 한국화학연구소등 3곳뿐이다. 신약개발은 아직 요원한 과제인것이다. 실제 물질특허제도가 도입된 87년7월이후 외국인의 국내특허출원은 급증하는 추세인데 비해 내국인의 특허는 허약하기 짝이 없다. 지난 7월까지 특허청에 출원된 물질특허는 총 6천9백85건. 이중 내국인의 것으로 화학연구소 92건,과학기술원 55건,제일제당 32건,럭키 31건,코오롱 17건등 총4백26건으로 전체의 6.1%에 불과하다. 나머지 93.9%는 유럽(39.9%),미국...

    한국경제 | 1991.09.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