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1,0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누구나집' 최초 기획자, 알고 보니 송영길 대표 동창

    ... 않았다. 2015년 인천 송도에서 사업승인이 나지 않은 상태에서 입주민을 모집했다가 입건돼 벌금형을 받았다. 경기 안성 당왕지구에서 추진한 누구나집은 난항을 겪고 있다. 김씨는 ‘누구나집 플랫폼 사업자’를 자처한다. 특허청에 따르면 김씨는 ‘임차인의 보증금 대출 및 유동화 시스템과 그 방법’ 등 누구나집과 관련해 최소 6건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누구나집의 핵심 요소 중 하나는 임차인의 신용과 관계없이 동일한 대출금리를 적용받을 ...

    한국경제 | 2021.06.10 17:34 | 오형주

  • thumbnail
    [단독] 송영길 '친구 논란' 휩싸인 與 '누구나집'

    ... 벌금형을 받았다. 경기 안성 당왕지구에서 추진했던 누구나집도 사업 추진에 난항을 겪고 있다. 특허권 로열티 · 시행수익 수혜 가능성 제기 김씨는 ‘누구나집 플랫폼 사업자’를 자처한다. 특허청에 따르면 김씨는 ‘임차인의 보증금 대출 및 유동화 시스템과 그 방법’ 등 누구나집과 관련해 최소 6건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누구나집의 핵심 요소 중 하나는 임차인의 신용과 관계없이 동일한 대출금리를 적용받을 ...

    한국경제 | 2021.06.10 17:06 | 오형주/이유정

  • thumbnail
    자동차, 휴식·업무 공간으로 변신…시트 기술 특허출원 활발

    공간 활용 관련 출원 2011∼2017년 평균 21건서 2018년 이후 47건으로 ↑ 자동차 시트 기술 관련 특허출원이 늘고 있다. 10일 특허청에 따르면 차량 시트 기술 관련 특허출원은 최근 10년간(2011∼2020년) 연평균 188건 수준으로 꾸준하게 이어졌다. 세분화하면 안전 등 기능 향상 출원이 1천576건(84%), 차내 공간 활용 관련 291건(15%), 탑승자 신체 진단 등 헬스케어 관련 17건(1%) 순이었다. 출원인은 대기업이 ...

    한국경제 | 2021.06.10 09:34 | YONHAP

  • thumbnail
    특허청 선정 '올해의 발명왕' 김석중 브이터치 대표 "SF영화처럼…세계 첫 '허공터치' 기술 개발"

    ... 맨손으로 터치스크린을 조작하는 것도 그중 하나다. 키오스크와 같은 공용 물품이라면 바이러스 전파 문제로 더욱 사용이 꺼려지기 마련이다. 이런 문제를 ‘가상터치’라는 기술로 해결하려는 기업인이 있다. 지난달 특허청으로부터 ‘올해의 발명왕’으로 선정된 김석중 브이터치 대표(사진)는 최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허공터치를 인식하는 기술은 브이터치글로벌이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며 “그동안의 노력을 ...

    한국경제 | 2021.06.09 17:34 | 배태웅

  • thumbnail
    "영탁 허락 없인 안 돼"…'영탁막걸리' 상표 등록 거절

    '영탁막걸리' 상표권 논쟁에 대해 특허청이 직접 입을 열었다. 특허청은 최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현재 막걸리 관련 상표 중 '영탁'이라는 이름이 포함된 건 한 건도 없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제조업체가 가수 영탁의 승낙을 받지 못하면 상표를 등록할 수 없다"는 유권 해석도 내놓았다. '영탁막걸리'는 예천양조가 지난해 출시한 막걸리다. 예천양조 측은 &q...

    연예 | 2021.06.09 11:57 | 김소연

  • thumbnail
    '특허괴물' 스크래모지, 무선 충전 특허로 삼성 이어 애플 겨냥

    ... 애플에 해당 디바이스 관련 특허 침해 권리 주장과 함께 수수료 등을 포함한 손해배상을 청구했다. 스크래모지가 지적한 애플의 특허 기술 무단 도용 목록에는 LG이노텍으로부터 넘겨받은 특허도 포함됐다. 스크래모지는 앞서 지난 2월 미국특허청(USTPO)에 등록된 LG이노텍의 특허 95건과 출원 중인 특허 28건 등 123건을 구매했다. LG이노텍은 LG전자와 애플 등에 무선 충전 모듈과 카메라 모듈 등을 공급해왔다. 다만 2019년부터 LG이노텍은 무선 충전 사업을 정리했다. ...

    한국경제 | 2021.06.09 10:06 | 배성수

  • thumbnail
    '골칫거리 폐마스크' 환경오염 막는 기술 특허 출원도 급증

    연평균 1∼13건서 작년 112건으로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마스크 소비량이 급증한 가운데, 마스크로 인한 환경오염을 방지하려는 목적의 특허출원도 지난해 크게 늘었다. 9일 특허청에 따르면 환경오염 방지를 위한 마스크 관련 기술 특허출원 건수는 코로나19 대유행이 시작된 지난해 112건으로, 연평균 1∼13건에 머물렀던 이전과 비교해 비약적으로 증가했다. 최근 10년간(2011∼2020년) 환경오염 방지 측면에서 특허 ...

    한국경제 | 2021.06.09 09:08 | YONHAP

  • thumbnail
    삼성 인공지능 LG 지능형로봇 현대차 자율주행 특허출원 1위

    ... 사물인터넷(IoT), 자율주행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 특허가 전년보다 10% 이상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AI와 IoT 부문에선 삼성전자가, 지능형로봇과 자율주행 부문에선 각각 LG전자와 현대자동차가 가장 많은 특허를 출원했다. 특허청은 이런 내용을 담은 ‘4차 산업혁명 관련 특허 통계’를 7일 발표했다. 총 2만503건으로 전년(1만8443건)보다 11.2% 증가했다. AI 관련 출원이 5472건으로 가장 많았다. 전년(5084건)보다 ...

    한국경제 | 2021.06.07 17:33 | 이해성

  • thumbnail
    코로나19에도 작년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 특허출원 11.2% 늘어

    인공지능·사물인터넷 등 8개 분야…2만503건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도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 특허 출원이 전년보다 11.2% 늘었다. 7일 특허청에 따르면 인공지능,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바이오마커, 디지털 헬스케어, 지능형 로봇, 자율주행, 3D 프린팅 등 8개 분야 특허출원 건수는 2019년 1만8천44건에서 지난해 2만503건으로 증가했다. 분야별로는 4차 산업혁명 기술 전반에 ...

    한국경제 | 2021.06.07 09:26 | YONHAP

  • thumbnail
    1분기 상표출원 역대 최대…22.4% 늘어난 8만576건

    인터넷·모바일 쇼핑몰업 등 34.9% 늘며 증가세 주도 올해 1분기 국내 상표출원 건수가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6일 특허청에 따르면 1분기 국내 상표출원 건수는 8만576건으로 전년 같은 기간(6만5천826건)보다 22.4% 증가했다. 2018년 이후 지속된 상표출원 증가세가 반영된 것으로, 지난해 코로나19 대유행 상황에도 상표출원은 전년 대비 10.9% 늘었다. 전 세계적으로 상표출원은 지속해서 증가하는 추세로, 지난해에도 일본을 제외한 ...

    한국경제 | 2021.06.06 12: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