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1,8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특허 전자출원, 인터넷 웹방식 출원(ePCT)으로 일원화

    특허청은 다음 달 1일부터 특허협력조약(PCT)을 통한 국제특허 전자출원 방식이 세계지식재산기구(WIPO) 웹사이트에 출원서를 작성하고 제출하는 ‘인터넷 웹 방식 출원(ePCT)’으로 일원화된다고 28일 밝혔다. 그동안 PCT 국제특허를 전자적 방식으로 출원할 때는 개인용 컴퓨터(PC)에 직접 프로그램을 설치해 이용하는 방식의 PCT-SAFE를 사용하거나 인터넷 웹 방식의 ePCT를 사용해야 했다. WIPO는 사용자 편의성 ...

    한국경제 | 2022.06.28 10:49 | 임호범

  • 거절결정불복심판 청구수수료, 거절된 청구항만 부담

    오는 30일부터 특허 심사관이 처분한 거절결정에 대해 불복하는 심판을 청구할 때는 특허·실용신안등록 출원인은 거절된 청구항에 대해서만 심판 수수료를 내면 된다. 특허청은 거절결정불복심판 수수료를 거절된 청구항 수만큼 부과하는 거절결정불복심판 청구 관련 수수료 산정기준 개정안이 시행된다고 28일 밝혔다. 지금까지는 일부 청구항에만 거절이유가 있더라도 청구항 전체에 대한 수수료를 부과했다. 개정안은 오는 30일 이후 청구되는 심판부터 ...

    한국경제 | 2022.06.28 10:37 | 임호범

  • thumbnail
    7월부터 국제특허 출원 인터넷 웹 방식으로 일원화

    ... 1일부터 특허협력조약(PCT)을 통한 국제특허 전자출원 방식이 세계지식재산기구(WIPO) 웹사이트(www.pct.wipo.int/ePCT/)에서 출원서를 작성하고 제출하는 인터넷 웹 방식 출원(ePCT)으로 일원화된다. 28일 특허청에 따르면 그동안 PCT 국제특허를 전자적 방식으로 출원할 때는 개인용 컴퓨터(PC)에 직접 프로그램을 설치해 이용하는 방식의 'PCT-SAFE', 또는 ePCT를 사용할 수 있었다. WIPO는 사용자 편의성 개선과 시스템 운영 효율화를 ...

    한국경제 | 2022.06.28 09:06 | YONHAP

  • thumbnail
    [칼럼] 지식재산권은 기업의 생존과 성장을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

    ... 보험료를 절감할 수 있다. 아울러 중소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무형자산을 전략적으로 활용하여 기업의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일정한 자격요건을 갖춘다면 지식 재산 경영 인증 제도를 활용할 수 있다. 지식 재산 경영 인증을 받은 기업은 특허청으로부터 특허, 실용신안, 디자인권 출원 시 우선 심사 대상으로 지정될 수 있고 특허권, 실용신안권, 디자인권에 대한 연차등록료 70%를 감면받을 수 있다. 만일 지식재산권을 상속인 명의로 출원등록한 후 자본증자를 한다면 무형자산이 ...

    한국경제TV | 2022.06.27 18:07

  • thumbnail
    지아이이노베이션, 면역항암제 GI-101 미국 물질특허 등록

    ... 한정되지 않아 특허 회피설계가 어렵다. 키트루다나 표적 항암제 등 다른 항암제와의 병용 치료에 대한 사항도 모두 포함하기 때문에 GI-101을 이용한 모든 사업화 영역이 특허로 강력히 보호된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실제로 미국 특허청의 바이오 분야 심사는 한정요구(Restriction requirement)후 신규성 및 진보성에 대한 실제적인 심사가 이뤄져 약 2년의 기간이 소요된다. 하지만 이번 GI-101의 경우 한정요구 후 바로 신규성 및 진보성을 인정받아 ...

    한국경제TV | 2022.06.27 16:04

  • thumbnail
    미생물 발명, 특허출원·분양신청 쉽고 빨라진다

    특허청은 미생물 발명과 관련된 특허출원 때 필요한 미생물 기탁과 분양 절차를 대폭 간소화한다고 27일 밝혔다. 미생물, 동·식물세포, 종자 등의 기술은 서면에 쉽게 기재하기 어려워 실물을 지정된 기관에 기탁해야 하며, 기탁된 미생물은 시험·연구 등을 위해 누구든 분양받을 수 있다. 앞으로 특허청이 지정한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생물자원센터, 한국미생물보존센터, 한국세포주연구재단, 농촌진흥청 미생물은행 등 4개 기탁 기관과 정보공유체계를 구축해 기탁 ...

    한국경제 | 2022.06.27 09:06 | YONHAP

  • thumbnail
    특허청 "공개된 지 1년 지나지 않은 기술은 특허 받을 수 있다"

    "공지 예외 주장 제도로 20년간 특허·실용신안 7만6천여건 출원" 논문 발표 등으로 공개된 기술이라도 1년이 지나지 않았으면 특허를 받을 수 있다. 26일 특허청에 따르면 2001년부터 2020년까지 모두 7만6천63건의 특허·실용신안 출원에서 '공지 예외 주장' 제도가 이용됐다. 연도별로는 2001년 732건에서 2020년 5천346건으로 크게 늘었다. 공지 예외 주장이란 발명이 출원 전에 공지(공개)됐더라도 일정 요건을 충족하는 경우 ...

    한국경제 | 2022.06.26 12:00 | YONHAP

  • thumbnail
    유럽에 쫓기는 韓, 반도체 특허 4위도 '간당'

    ... 출원이 하락세로 전환됐다. 지난해 5월 기준 GAA 최다 출원 기업은 대만의 TSMC로 405건을 출원했다. 2위인 삼성전자(266건)보다 50% 이상 많다. IBM, 글로벌파운드리, 인텔, 도쿄일렉트론 등이 삼성전자 뒤를 바짝 쫓고 있다. 특허청 관계자는 “최첨단 반도체 기술 경쟁이 심화하고 있다”며 “핵심 IP를 보유해 후발주자의 진입을 차단할 수 있느냐가 생존의 관건”이라고 말했다. 이해성 기자

    한국경제 | 2022.06.23 17:05 | 이해성

  • thumbnail
    [김정현 변리사의 특허법률백서] 우선심사를 활용한 특허 전략 구축

    ... 특허 출원 절차 <그림 1>에서 볼 수 있듯이 국내 출원한 후 1년 뒤에 PCT 국제출원을 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국내 출원과 PCT 국제출원은 거의 동시에 공개된다. 일반심사를 청구한 경우 심사 과정 2021년 특허청의 <지식재산통계연보>에 따르면 2020년 화학 분야 특허의 심사처리기간은 11.2개월이다.1) 또 출원 시에는 청구범위를 넓게 기재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므로, 바로 등록 결정이 나오지 않고 거절 통지가 나오는 경우가 많다.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6.23 11:04 | 김예나

  • thumbnail
    코로나19 백신·치료제 특허심사 빨리 끝낸다

    특허청은 앞으로 1년간 코로나19 백신·치료제 분야 특허출원을 우선심사 대상으로 지정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해 6월 23일 우선심사 대상으로 지정한 코로나19 백신 분야를 재지정(2차)하고, 치료제 분야는 새롭게 지정하는 것이다. 신종 변이 바이러스의 재확산 또는 코로나19 풍토병화(엔데믹) 등에 대비해 백신 주권과 보건 안보를 확보하기 위한 조치로, 국내에서 개발하거나 생산하는 백신·치료제 관련 특허출원을 신속하게 심사해 기업들의 빠른 특허 ...

    한국경제TV | 2022.06.23 0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