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321-6330 / 6,8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S, 월드컵 예선 남북축구 공식 후원

    LS그룹 계열사들이 내일(26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월드컵 예선 남북축구경기를 공식 후원합니다. LS그룹은 "이번 축구경기는 월드컵 제3차 지역예선으로 남북대결이라는 상징성 외에 박지성 등 해외파 스타들이 대거 출전해 브랜드 노출효과가 클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2005년부터 축구국가대표팀을 후원하고 있는 E1과 프로스펙스 브랜드의 LS네트웍스가 이번 대회를 공식 후원하며 상하이와 우시(無錫) 등에 생산법인을 갖고 있는 LS전선과 L...

    한국경제TV | 2008.03.25 00:00

  • 르네상스 호텔, '화이트 아스파라거스' 요리 선봬

    ... 메뉴를 선보인다. 아스파라거스는 영양소가 풍부하고 칼로리가 낮은 웰빙 음식으로 여성들에게 특히 사랑받는 채소다. 특히 바사노 지방의 화이트 아스파라거스는 그린 아스파라거스보다 담백하면서 달콤하며 신맛을 약간 함유하고 있어 라이스 수프 파스타 샐러드에도 잘 어울리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프로모션에서는 오리 간을 곁들인 아스파라거스 리조토, 아스파라거스 그린 라자니아, 그리고 계란과 아스파라거스 등을 선보인다. (02)2222-8626 한.중문화연구소(소장 박춘영)는 22일 ...

    한경Business | 2008.03.19 15:30

  • 쇼핑도 하고 파스타도 즐기고

    ... 정관을 개정할 예정이다. 업계에선 FnC코오롱이 2005년 스위트밀을,LG패션이 지난해 LF와 태국의 럭키유니온푸드를 인수하는 등 패션업체들이 사업다각화 차원에서 외식산업에 뛰어든 것과 비슷한 맥락으로 해석하고 있다. 그러나 제일모직 관계자는 "매장에서 고객들이 파스타 와인 등을 즐기는 카페테리아를 내는 것이지 다른 패션업체들처럼 외식사업에 본격 진출하는 것은 아니다"고 확대해석을 경계했다. 안상미 기자 saram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3.11 00:00 | 오형규

  • "천정부지 곡물가 장기화 우려…수요 못따라가는 공급탓"

    ... 투자자들은 곡물 부족 현상과 가격 상승세가 몇년간 지속될 것이라는 것에 돈을 걸고 있다. 곡물가의 장기적 상승은 미국 경제에 인플레이션을 키우는 등 커다란 문제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미국에서 곡물가 상승 영향으로 파스타 면은 지난해 10월이후 20%나 올랐고, 밀가루는 작년 여름보다 19% 상승했다. 전반적인 식품.음료수 물가는 지난해 4% 올라 20년만에 가장 큰 폭으로 뛰었다. 또 곡물가 상승은 일부 국가에는 빈민들의 식량난을 가중시키면서 ...

    연합뉴스 | 2008.03.10 00:00

  • thumbnail
    1세대 패밀리레스토랑 "다 바꿔!"

    ... 주방에서 셰프가 직접 만들어 주는 홈메이드 요리 방식을 내걸었다.한 달 후 매출이 두 배 이상 늘자 전 매장을 '셰프 레스토랑'으로 바꿨다. 베니건스는 또 지난달부터 40여 가지 새로운 메뉴를 선보였다.웰빙 트렌드에 맞춰 크림 파스타에 생크림 대신 두유를 넣거나,소스를 만들 때 설탕 대신 꿀을 사용하는 등 건강을 고려한 재료와 조리법을 택해 지난달 매출이 작년 같은 달보다 15% 이상 증가했다. 근접한 장소에서 베니건스와 경쟁이 치열했던 T.G.I프라이데이스는 ...

    한국경제 | 2008.03.05 00:00 | 안상미

  • thumbnail
    '태양의 맛' 토스카나 ‥伊토스카나 요리의 대가, 가에타노 트로바토

    ... 영향을 받아 버터와 크림을 많이 쓴다. 이에 비해 토스카나를 포함해 중.남부 요리는 올리브 오일을 주로 사용한다. 지중해에서 갓 잡은 해산물 및 뜨거운 태양 아래 자란 신선한 야채와 과일의 본래 맛을 살린 요리들이 많다." ―파스타도 지역에 따라 다른가? "이탈리아의 파스타 종류는 헤아릴 수 없이 많다. 2년 동안 매일 파스타 한 종류씩만 먹어도 다 못 먹을 정도다. 간단하게 말하자면,북부는 밀가루 반죽에 속을 채운 토르텔리니,라비올리,라자냐(한국의 ...

    한국경제 | 2008.02.22 00:00 | 박동휘

  • 삼양, 발렌타인데이 케이크 출시

    삼양그룹이 운영하는 '카페 믹스앤베이크'가 발렌타인데이 케이크를 출시했습니다. 이번에 출시한 제품은 다크 발렌타인과 화이트 발렌타인, 다크 트윈러브 등 총 5가지입니다. '카페 믹스앤베이크'는 사전예약구매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공연티켓과 영화예매권, 파스타 쿠폰 등을 증정합니다. 권순욱기자 swkwon@wowtv.co.kr

    한국경제TV | 2008.02.13 00:00

  • 소금 함량 높은 과자류, 아동건강 위협

    ... 웹사이트 넷멈스(Netmums.com)가 2천375명의 부모들을 조사한 결과, 블루베리 머핀에 스낵 2봉지보다 더 많은 소금이 들었다는 것을 아는 사람은 전체의 3%에 불과했다. 하인즈 대변인은 "하인즈는 지금까지 케첩, 수프, 콩, 파스타류의 소금량 감소에 성과를 거뒀지만 만약 푸딩에서 소금을 빼면 훨씬 더 많은 설탕을 넣어야 한다"고 말했다. CASH는 부모들에게 소금 함량을 확인하고 자녀에게 소금이 많이 들어간 식품을 사주지 말라고 권고하는 한편 제조업체들 역시 아동용 ...

    연합뉴스 | 2008.01.28 00:00

  • 섭외 대행사 대표로 사업 첫발 내디뎌

    ... 상경해 개그맨 시험을 봤어요. 세상에서 내가 제일 웃긴 줄로만 알았는데 웃긴 사람들이 참 많더라고요. 당장 먹고 살아야겠다는 생각에 이탈리안 레스토랑에 들어갔다가 주방장까지 하게 됐죠. 군대도 장교 식당 취사병으로 복무했어요. 지금도 파스타를 비롯한 웬만한 요리는 자신 있습니다.” 제대 후에는 방송 관련한 아르바이트를 닥치는 대로 하며 조금이라도 개그맨의 꿈에 다가가려고 노력했다. 그중에 한 홈쇼핑의 카메라 보조로 일하며 방송 용어를 알게 된 것이 현장에 익숙해지는 데 ...

    한경Business | 2008.01.17 16:37

  • 대상FNF, 생면 브랜드 '청정원 미소가' 론칭

    ... 면발이 쫄깃하고, 돼지뼈 육수로 만든 진한 국물에 풍부한 고명을 첨가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입니다. 국내 편의성 생면 시장규모는 2006년 1600억대에서 2007년 1800억대로 13% 가량 성장했으며 2009년에는 2,400억대에 이를 것으로 전망됩니다. 대상FNF는 올해 안에 생우동, 생냉면, 생파스타, 볶음면 등 추가 제품을 출시하고 2010년까지 매출액 500억을 달성한다는 목표입니다. 조성진기자 sccho@wowtv.co.kr

    한국경제TV | 2008.01.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