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521-6530 / 6,8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퐁듀서 스테이크까지 … 고소한 치즈맛 물씬~ 압구정동 '앤치즈'

    ... 야채에다 와인을 부어 푹 조린 프랑스 요리다. 닭다리가 4개 정도 나온다. 입에서 부드럽게 녹는 맛이 좋다. 꼬꼬뱅을 먹으러면 하루 전에 예약해야 한다. 블루치즈로 만든 스테이크 요리(3만9000원)도 있다. 치즈를 활용한 파스타도 훌륭하다. 생크림과 베이컨 등으로 만든 '까르보나라' 파스타에 고르곤졸라 치즈 등이 가미된다. 걸쭉한 소스와 적당히 삶아진 면이 맛깔스럽다. 리코타 치즈를 넣은 이탈리아 만두 '라비올리'에는 바질 페스토 소스가 뿌려진다. ...

    한국경제 | 2006.09.24 00:00 | 한은구

  • [천자칼럼] '파스'

    ... 최근에는 우울증을 치료하는 파스가 개발되는가 하면,관절염을 치료하는 파스도 시판되면서 관심을 끌고 있다. 한방파스와 함께 한의학에서 일컫는 경락과 경혈에 파스를 붙여 자극을 일으키는 민간 '파스요법'도 소개되고 있다. 독일어인 파스타(Pasta)에서 유래된 '파스(Pas)'가 국내에서 상품명으로 정착되면서 다양하게 개발되고 있는 것이다. 문제는 파스의 무분별한 사용이다. 종류가 너무 많아 제대로 알고 쓰지 않으면 부작용이 나타나 뜻하지 않는 화를 입는 경우가 ...

    한국경제 | 2006.09.24 00:00 | 박영배

  • [Idiom 손자병법] meat and potatoes 등

    ... economy. A:민주당이 낙태와 동성 간의 결혼을 지지해서 패배했다고 생각하세요? B:아니오,국가안보와 경제 등의 핵심 쟁점들에서 진 거죠. < bring home the bacon > 베이컨(bacon)은 샌드위치,오믈렛,파스타 등에 자주 첨가하는,미국인들에게는 감초와 같은 음식 재료이다. 그래서인지 이 표현은 '생활비를 벌어오다'라는 뜻으로 쓰인다. 예를 들어 "I'm working so hard to bring home the bacon for my ...

    한국경제 | 2006.08.28 10:52 | nie

  • 이탈리아 별미속으로 생생트래블

    ... 고객이 취향에 맞게 와인을 선택할 수 있다. 이 매장에는 이탈리아 와인만 108종을 구비하고 있다. '정통 이탈리아 비스트로'를 컨셉트로 하고 있는 만큼 요리를 빼놓고 일 비알레를 설명할 수는 없을 듯. 이곳의 메뉴는 에피타이저, 파스타, 리조토, 피자, 디저트 등 총 55가지로 구성되며 와인과 피자 등은 포장도 가능하다. “독특한 이탈리아 요리를 선호하는 사람들에게 '농어 향초 그릴'을 추천합니다. 키안티(Chianti) 와인 특유의 부드러운 맛이 담긴 밝은 ...

    한국경제 | 2006.08.24 11:23

  • [스폰서 섹션] CDU, 美에 한국패키지 디자인 수출 '토종실력' 과시

    ... 요리사 모자와 미국 국기를 혼합해 현지 생산품임을 강조했으며 국물 색깔을 약간 옅게 해 매워 보이지 않도록 했다. 또한 스페인어 사용이 많다는 점을 감안해 영어와 스페인어를 동시에 표기했다. 새롭게 런칭하는 브랜드인 만큼 '컬리파스타'라는 브랜드 명의 시각적 균형에 심혈을 기울였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CDU가 디자인 강국인 미국 시장에 포장 디자인을 역수출할 수 있었던 것은 브랜드 전략에 대한 이 회사만의 풍부한 노하우가 있기에 가능했던 것이다. CDU는 ...

    한국경제 | 2006.08.24 00:00 | 박태화

  • thumbnail
    한국 포장디자인 美시장 데뷔하다

    ... 비즈파이코리아 서재형 대표는 "매콤하고 시원한 맛의 한국 라면이 미국 본토인 사이에서도 점점 인기가 높아지는 추세"라며 "한국식 라면을 만들어 미국을 비롯해 캐나다와 남미 등지로 수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브랜드는 '꼬불꼬불한 파스타'라는 뜻의 '컬리파스타(Sanfrancisco Curly Pasta)'이며 컵라면 3종(쇠고기맛 닭고기맛 새우맛)과 봉지라면 2종(쇠고기맛 김치맛) 등을 생산한다. 서 대표는 "한국식 라면인 만큼 포장도 한국에서 디자인하는 것이 ...

    한국경제 | 2006.08.10 00:00 | 임혁

  • thumbnail
    [Cooking In Korea] "아세요? 피자.파스타도 깊은맛의 슬로푸드란 걸"

    ...하 스키아차타)'아넬로 인 크로스타 디 에르베테(Agnello in Crosta di Erbette·이하 양고기 요리)' 등 세 가지다. 보통의 카르보나라는 소스에 면을 넣어 먹지만 그가 만든 것은 만두 피와 비슷하게 생긴 파스타에 카르보나라 소스를 넣는 방법을 썼다. 씹었을 때 톡하고 소스 국물이 튀어나오는 재미가 쏠쏠하다. 스키아차타는 피자의 다른 이름으로 얇은 도우 위에 '모차렐라 치즈','루콜라(나폴리의 독특한 향채소)',신선한 토마토,프로슈토 ...

    한국경제 | 2006.08.04 00:00 | 박신영

  • 도심 정취와 와인 향기의 우아한 미각천국

    ... 더할 나위없는 찰떡궁합을 자랑한다. 이탈리아 요리만 8년 이상 조리해온 장영원 총주방장은 “와인의 안주 정도로만 머물렀던 기존의 메뉴들을 정통 이탈리아 요리로 다양하게 리뉴얼했다”며 “특히 '지글지글 끓는 매콤한 해산물 뚝배기 파스타와 바삭한 누룽지 요리'는 리조토와 스파게티를 섞어 놓은 듯한 퓨전 요리로 꼭 추천하고 싶다”고 말한다. 도심 속 산장을 연상케 하는 운치 있는 테라스도 이 집의 자랑거리. 모과나무 아래서 와인을 마실 수 있다는 점이 특별함을 더해준다. ...

    한국경제 | 2006.07.21 09:35

  • 고급 와인의 천국… 그곳에 가고싶다

    ... 해가 졌는 지도 모른다. 피렌체 상징 중 하나인 두오모 성당 근처에 가면 골목마다 와인 숍과 레스토랑들이 즐비하다. 코퀴나리우스(Coquinarius)를 가보시라. 걷다가 지치면 잠시 들러 스파클링 워터를 사 마셔도 되고, 배고프면 파스타를 시켜도 좋다. 하지만 하이라이트는 지역 와인들이다. 이곳에서는 토스카나의 모든 와인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으며 값도 합리적이어서 쇼핑할 만하다. 미국의 와인센터는 어디일까. 당연히 뉴욕이다. 엄청난 자본이 흐르는 뉴욕은 와인뿐 ...

    한국경제 | 2006.07.21 08:41

  • thumbnail
    밀ㆍ옥수수 등 곡물값 '폭등 경보'

    밀 가격이 10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주요 곡물 가격이 들썩거릴 조짐을 보여 빵 파스타 맥주 시리얼 등 2차 가공식품 가격도 덩달아 뛸 것으로 전망된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21일 세계 곳곳에서 폭염이 이어지면서 주요 곡물의 작황이 나빠지는 데다 바이오연료(옥수수 밀 등에서 추출한 연료)에 대한 수요는 꾸준히 늘고 있어 밀을 시작으로 옥수수 보리 등 주요 곡물 가격이 일제히 급등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이탈리아 농민단체인 ...

    한국경제 | 2006.07.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