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51,5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택배노조 "'저상차 합의' CJ대한통운 대표 고발"(종합2보)

    "파업도 고려"…회사 측 "합의한 사실 없어" 택배노조는 CJ대한통운이 택배 갈등을 겪고 있는 서울 강동구 고덕동 A아파트와 저상차량을 이용한 지하 주차장 배송에 합의했다면서 회사 대표를 산업안전보건법(산안법) 위반 혐의로 고발한다고 20일 밝혔다. 또 CJ대한통운 측에 A아파트를 배송 불가 구역으로 지정하고, 택배 물품당 추가 요금을 부과할 것을 촉구했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국택배노동조합(택배노조)은 이날 서울 중구 CJ대한통운 본사 앞에서 ...

    한국경제 | 2021.04.20 13:57 | YONHAP

  • thumbnail
    고덕아파트 `저상차` 합의, 노조 반발…총파업 불씨되나

    ... "(입주자들이) 자신들의 쾌적한 아파트 환경을 위해 지상출입을 제한했으면 당연히 그에 상응하는 조치를 취하는 게 마땅하다"며 배송 불가구역 지정과 추가 요금 부과를 사측에 요구했다. 진 위원장은 이어 "기사들의 일방적 희생만을 강요하면 25일 예정된 대의원대회에 곧바로 전 조합원 쟁의 찬반투표를 거쳐 총파업에 나설 수 있다"고 했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4.20 13:47

  • thumbnail
    '호봉제 전환 요구' 충남대 공무직 노조 파업 돌입

    충남대학교 환경미화와 시설관리 등을 담당하는 공무직 직원들이 호봉제 전환과 처우 개선 등을 요구하며 전면 파업에 나섰다. 20일 공공연대노동조합 충남대공무직지회에 따르면 노조는 전날 대학본부 앞에서 총파업 출정식을 열고 쟁의행위에 돌입했다. 노조 관계자는 "호봉제 전환, 수당 지급 등을 학교 측에 요구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며 "대학 측이 공무직 노동자들을 차별하고 무시하는 일이 계속해서 벌어지고 있다"고 파업 돌입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

    한국경제 | 2021.04.20 13:39 | YONHAP

  • thumbnail
    택배노조 "'저상차 합의' CJ대한통운 대표 고발"(종합)

    "배송불가 지정·추가 요금 받아야…파업도 고려" 택배노조는 CJ대한통운이 택배 갈등을 겪고 있는 서울 강동구 고덕동 A아파트와 저상차량을 이용한 지하 주차장 배송에 합의했다면서 회사 대표를 산업안전보건법(산안법) 위반 혐의로 고발한다고 20일 밝혔다. 또 CJ대한통운 측에 A아파트를 배송 불가 구역으로 지정하고, 택배 물품당 추가 요금을 부과할 것을 촉구했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국택배노동조합(택배노조)은 이날 서울 중구 CJ대한통운 본사 ...

    한국경제 | 2021.04.20 13:38 | YONHAP

  • thumbnail
    "CJ대한통운, 출입통제 아파트와 저상차 합의…파업 논의"

    ... 위해 일정 기간 유예 후 전체차량 지하배송 실시 합의)"이라는 표현이 명시됐다. 노조는 "아파트의 일방적 결정으로 배송서비스에 문제가 생기고 소속 노동자들이 부당한 갑질을 당하고 있는데도 택배사가 아무런 대책도 내놓지 않고 있다"며 "오히려 갑질 아파트에 동조하며 택배노동자들에게 장시간 고강도 노동을 전가했다"고 덧붙였다. 이들은 향후 투쟁 계획으로 파업도 논의하고 있으며 25일 대의원대회를 열어 파업 돌입 여부를 확정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0 13:00 | YONHAP

  • thumbnail
    부산 재활용센터 이틀째 가동 중단…수거차량 100여대 되돌아가

    ... 폐기물을 수거해온 쓰레기 차량 100대가 센터 안으로 진입하지 못해 되돌아가기도 했다. 현재 부산시 등에 따르면 해당 센터는 11개 구·군에서 버려진 100∼200t 상당의 쓰레기를 매일 처리한다. 지난달부터 처우개선 등을 요구하며 파업에 나선 노조는 대체 인력 투입을 저지하기 위해 직원들의 출입을 막고 있다고 밝혔다. 일부 생곡마을 주민은 2월 부산시가 생곡폐기물처리시설대책위원회에 운영권을 넘긴 것과 관련해 재논의할 것을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

    한국경제 | 2021.04.20 10:53 | YONHAP

  • thumbnail
    "한 달째 틈만 나면 파업"…노조에 발목 잡힌 르노삼성차 [김일규의 네 바퀴]

    ...용 반도체 수급 부족으로 현대자동차, 기아, 한국GM, 쌍용차 등 국내 완성차 업체들이 생산 차질을 빚는 가운데 '다른 이유'로 공장 가동에 어려움을 겪는 곳이 있다. 르노삼성차다. 이 회사는 한 달째 틈만 나면 파업을 벌이는 노동조합에 발목이 잡혔다. ○파업하자는 강성 노조 집행부 19일 업계에 따르면 르노삼성 노조는 지난 16일 간부 중심으로 또 8시간 부분파업을 벌였다. 지난달부터 한 달째다. 노조는 잔업과 특근마저 거부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4.19 16:21 | 김일규

  • thumbnail
    부산 생곡재활용센터 진입로 가로막고 농성…쓰레기 대란 우려

    ... 쓰레기 반입이 중단된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센터 운영권을 가진 생곡폐기물처리시설대책위원회를 상대로 노조 소속 50여명은 간부진이 노조원을 탄압했다고 주장하며 처우개선 등을 요구하고 있다. 앞서 노조는 지난달 17일부터 무기한 파업에 돌입한 상태다. 진입로를 막은 일부 생곡마을 주민은 해당 위원회가 센터 운영권을 부산시로부터 넘겨받은 것을 두고 재논의할 것을 주장하고 있다. 지난 2년여 동안 생곡마을 주민들은 센터 운영권을 두고 갈등을 겪어왔는데, 지난 2월 ...

    한국경제 | 2021.04.19 12:09 | YONHAP

  • thumbnail
    고객 불안 커지고 노조는 투쟁 돌입…씨티은행 '출구전략' 가시밭길 예고

    ... 반납에 따른 법적 절차가 마련돼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씨티은행 노동조합이 이번 조치에 강력 반발하고 있어 실제 사업 재편이 완료되기까지 난항이 예상된다. 일찌감치 반대 투쟁을 예고한 씨티은행 노조는 19일 비상대책위원회를 꾸리고 대응 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다. 노조 측은 “총파업 등 쟁의 절차는 물론 기자회견이나 국회 설명회 등 여론전도 동시다발적으로 펼칠 것”이라고 했다. 김대훈 기자 daep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18 17:07 | 김대훈

  • thumbnail
    [현장in] 집단해고 50여일째…꼬이는 신라대 청소노동자 사태

    ... 감소 등을 이유로 집단 해고된 부산 한 사립대학 청소 노동자들이 해고 철회를 요구하며 무기한 농성에 들어갔지만, 협상 실마리를 찾지 못해 갈등이 장기화될 우려를 낳고 있다. 부산 신라대 청소노동자 30여명은 2월 23일 전면 파업과 함께 대학본부 총장실과 1층 로비에서 집단해고를 규탄하는 농성에 들어갔다. 이들은 신라대 청소노동자 50여명 중 주로 민주노총 소속 노동자들이다. 이번 사태는 신라대 측이 올해 2월 청소 용역회사와 계약을 종료하면서 청소 ...

    한국경제 | 2021.04.17 08: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