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391-5400 / 5,4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블로그 뉴스] 이찬진씨가 '트위터'에 올린 장문의 글

    ... 대해 지식 동냥질을 하고 있다는 말씀을 드릴 수는 있겠습니다. 이러한 눈팅을 하다가 23일 트위터에서 흥미로운 글 하나를 발견했는데요. 글 주인공은 이찬진 드림위즈 대표입니다. 아시다시피 이찬진씨는 15000명에 가까운 팔로어(추종자라고 하나요)를 거느릴 정도로 트위터에서 맹활약을 하고 있지요. 특히 국내에서 애플 아이폰 전문가 하면 머릿속에 가장 먼저 떠오를 만큼 아이폰에 대한 열정을 갖고 있기도 하고요. 때문에 그는 '아이폰 전도사'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

    한국경제 | 2009.11.23 00:00 | mina76

  • [광파리의 글로벌 IT이야기 "엄마가 찾으면 똥 누고 있다고…"

    ... 얘기는 거의 하지 않습니다. 매셔블 기자들이 글을 써서 올리면 곧바로 소개하고 퍼뜨리는 역할을 합니다. 그런데 팔로어(구독자)가 170만이 넘습니다. 그야말로 트위터가 만들어낸 '트위터 스타'라고 할 수 있습니다. 전통 미디어에서도 ... 퍼붓기도 했죠.부모가 쿠바 사람이고 자신은 게이인데 블로그와 트위터 덕분에 세계적인 스타가 됐습니다. 페레즈 힐튼을 팔로우 하는 사람은 160만명이 넘습니다. 피트 캐시모어보다는 적지만 세계 43위니까 대단합니다. 트위터에서 '혀를 깨물었더니 ...

    한국경제 | 2009.11.16 00:00 | 김광현

  • thumbnail
    [CEO & 매니지먼트] 바로 '지금'을 만족시켜라…'지갑'이 열릴 것이다

    ... 만드는 회사인 '고기 비비큐(kogi BBQ)'가 보낸 메시지를 전송받기 위해서다. 고정 매장 없이 트럭으로 이동하며 음식을 파는 이 회사는 운행 위치를 고객들에게 실시간으로 알려주기 위해 트위터를 사용하고 있다. 회사 트위터에 팔로어(follower)로 등록해 놓은 고객들은 이를 받아볼 수 있다. 한인 2세인 셰프 로이 최씨(38)가 운영하는 회사 홈페이지에도 대략적인 트럭운행 일정이 나와 있지만 많은 한국식 타코 마니아들은 실시간 트럭 정보를 얻기 위해 팔로어로 ...

    한국경제 | 2009.11.03 00:00 | 김용준

  • 리딩 에지가 풀을 자르듯이 지나가야

    ... 하는 게 좋다. 스윙을 할 때는 마치 벙커 샷을 할 때처럼 얼리 코킹해야 한다. 코킹의 각도는 최대화하는 것이 좋고 다운스윙은 볼 후방 2~3cm 뒤부터 볼 밑으로 클럽 페이스가 열린 채로 미끄러지면서 파고 들어가는 기분으로 하면서 팔로우를 가져가야 한다. 이 때 클럽 페이스는 하늘을 봐야 하며 닫혀서는 절대 안 된다.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회원 김장우 골프아카데미 원장 J골프방송 해설위원 www.kimsgolf.com 사진 이승재 기자 fotoleesj@...

    Money | 2009.08.18 14:07

  • 리딩 에지가 풀을 자르듯이 지나가야

    ... 하는 게 좋다. 스윙을 할 때는 마치 벙커 샷을 할 때처럼 얼리 코킹해야 한다. 코킹의 각도는 최대화하는 것이 좋고 다운스윙은 볼 후방 2~3cm 뒤부터 볼 밑으로 클럽 페이스가 열린 채로 미끄러지면서 파고 들어가는 기분으로 하면서 팔로우를 가져가야 한다. 이 때 클럽 페이스는 하늘을 봐야 하며 닫혀서는 절대 안 된다.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회원 김장우 골프아카데미 원장 J골프방송 해설위원 www.kimsgolf.com 사진 이승재 기자 fotoleesj@...

    한국경제 | 2009.08.18 14:07

  • thumbnail
    트위터 CEO 아내, '분만실 생중계 트윗팅' 화제

    ... 사라 모리시게 윌리엄스가 '분만실 트윗팅'으로 이들 부부의 출산 소식을 생생하게 전달했다고 보도했다. 사라는 지난 10일(현지시간) 진통이 올 무렵부터 자신의 휴대전화인 아이폰을 이용해 트위터를 시작했으며, 이는 1만5000명에 달하는 '팔로어'(followr·등록수신자)들에게 전달됐다. 사라는 11일 오후 12시50분경 자신의 트위터에 "양수가 터졌다"는 글을 올렸다. 이어 2시간 가량 지난 뒤 "진통은 아프지만 않다면 꽤 재미있다"고 전했다. 2개의 트윗을 남긴 후 ...

    한국경제 | 2009.08.13 00:00 | hiskang

  • thumbnail
    헉! 회장님이 '트위터'를…네티즌들 "그 분 맞나요" 반색

    ... 해외에서는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지만 국내에는 아직 사용자가 많지 않다. 50대 중반의 대기업 총수가 트위터 같은 곳에서 이름을 날리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눈길을 끄는 이유다. 트위터에서 박 회장의 글을 보기 위해 등록한 사람(팔로어-Follower)은 이미 800명을 넘었다. 피겨 요정 김연아(팔로어 3만3000명) 같은 인기는 아니지만 일반인 중에서는 상위급이다. 박 회장의 트위터(@Solarplant )를 방문해보면 그룹 회장에 대한 편견이 한순간에 무너진다. ...

    한국경제 | 2009.08.02 00:00 | 김태훈

  • thumbnail
    최재윤 PD│“시청률보다, 2NE1이 잘되는 방법을 고민한다”

    ... 보여주면서 전혀 다른 방식으로 이야기를 풀 수 있었겠지. ‘해적 방송’이라는 콘셉트도 화제를 모으는데 한 몫을 하고 있다. 전혀 새로운 개념인데, 어떻게 생각해 냈는지 궁금하다. 최재윤 PD : 빅뱅을 팔로우 할 때부터 이미 ‘해적 방송’이라는 개념은 만들어져 있었다. 편성의 틀을 바꾸는 방송, 일주일에 한 번 방송되는 형식이 아닌 무엇을 만들어 보고 싶었다. 정규 편성된 1시간짜리 본방송 외에도 매일매일 다른 영상이 ...

    텐아시아 | 2009.07.23 08:54 | 편집국

  • 여야 대치속…국회는 '트위터' 접속중

    ... 최신식 IT(정보기술) 기기의 보급과 더불어 인기를 끌고 있다. 트위터는 마치 블로그처럼 생긴 화면과 미니홈피의 친구맺기 기능,단문을 수시로 주고받는 메신저 기능도 갖췄다. 트위터를 이용자들은 마치 미니홈피의 1촌과 같은 팔로어(follower)들과 서로 댓글을 달며 수시로 소통을 한다. 김형오 국회의장과 정동영 원혜영 진수희 이용경과 노회찬 전 의원 등은 수시로 수백~수천명의 팔로어와 소통하고 있다. 팔로어가 쓴 글이 업데이트되면 자신의 트위터에서 실시간으로 ...

    한국경제 | 2009.07.20 00:00 | 민지혜

  • '무선 인프라 개선이 최대 과제'

    ... 거의 유사해요. 글자 제한은 트위터는 140자이지만 미투데이는 150자에요. 친구를 맺는 방식도 차이가 있지요. 미투데이는 페이스북처럼 친구 신청을 하고 상대가 수락해야만 친구 관계가 됩니다. 반면 트위터는 수락 여부에 상관없이 '팔로우'할 수 있는 훨씬 가벼운 관계죠. 트위터는 처음부터 손쉽게 메시지가 확산되고 빠르게 불어나는 일종의 미디어로서의 성격을 지향한 것 같아요. 그런데 미투데이는 싸이월드에서 일촌 관계인 사람들에게 새로운 대안 매체를 제시하려는 의도를 ...

    한경Business | 2009.07.14 16: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