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431-5440 / 6,0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다음 창업자 이재웅 "트위터는 술자리서 하는 이야기" 논란

    ... 선처를 해주기 바란다"는 내용의 탄원서를 검찰에 제출했다. 트위터는 예컨대 한명이 글을 쓰면 그의 글을 읽는 '팔로어'가 또 각자의 팔로어에게 글을 손쉽게 전달할 수 있는 방식 등 동시다발적인 전파가 빠르게 이루어지는 특징을 갖췄다. ... 것 아니냐"고 말했다. 이 창업자가 한번 글을 쓰는 경우 최소 1700여 명이 읽게 되며 이들이 각각 10명의 팔로어에게 글을 전하거나 그들을 팔로우 하는 사람들이 해당 글을 읽기도 한다는 점을 가정하면 그 파급력은 엄청나다는 설명이다. ...

    한국경제 | 2012.01.09 10:44

  • [삼성전자 사상최대 실적] 삼성은 '매출 200조-영업익 20조 시대' 준비하는데…

    ... 하례식에서 “삼성전자의 위치가 달라져 앞으로 어떻게 가야 할지 구상하고 연구해야 한다”고 말한 데서 답을 찾을 수 있다는 게 삼성 관계자의 전언이다. 그룹 관계자는 “과거 소니와 애플 등 선두들을 재빨리 추격해가는 '패스트 팔로어(fast follower)'에서 시장을 주도하는 '퍼스트 무버(first mover)'로 위상이 바뀐 만큼 새 길을 개척해야 하고 그에 맞는 준비를 해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는 듯하다”고 말했다. 이 회장은 오는 10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

    한국경제 | 2012.01.06 00:00 | 정인설

  • thumbnail
    트위터 시작한 팔순의 미디어 황제… 초짜' 머독 새해 벽두부터 '사고' 치다

    ... 새해 첫날 첫 트위트(트위터에 올리는 짧은 글)를 날렸습니다. “방금 '이성적 낙관주의자'란 책을 읽었다. 대단한 책.” 첫 트위트치고는 준수합니다. 4일 현재 누적 트위트는 약 30개. 하루 평균 7개나 8개쯤 날린 셈이죠. 팔로어는 약 10만명. 트위트 3개당 1만명씩 늘렸습니다. 미디어 황제답습니다. 팔로잉(남의 글 받아보기)은 5명. 아직은 많지 않습니다. 첫 팔로잉 대상은 트위터 공동창업자인 잭 도시(@jack)입니다. 도시는 곧바로 소문을 냈습니다. ...

    한국경제 | 2012.01.05 00:00 | 김광현

  • thumbnail
    [책마을] "고통을 털어놓고 내려놓으라…비우지 않으면 채울 수 없다"

    ... 방법을 일상의 언어로 쉽게 설명한다. 저자 바지라메디 스님은 '태국의 달라이라마'로 불리는 수행자다. 40여권의 저서 출간과 방송활동 등으로 대중과 끊임없이 소통하며 지친 삶에 힘들어하는 사람들의 마음을 다독여주는 그는 트위터 팔로어가 43만명에 이르는 '파워 트위터'다. 그는 이렇게 말한다. 삶이 고통스럽다고 삶을 포기할 것인가. 그건 사과의 한 부분이 썩었다고 사과 전체를 버리는 어리석음과 같다. 마음을 열고 고통의 실체를 빨리 확인할수록 고통의 악순환에서 ...

    한국경제 | 2012.01.05 00:00 | 서화동

  • 카이스트 연구팀 "트위터 성장 비결은 신문·TV"

    ... 전통미디어가 트위터의 성장에 영향을 줬다는 것이 연구팀의 결론이다. 또 연구팀은 미디어가 트위터의 성장 배경이 된다는 것을 입증하는 흥미로운 사례에 주목했다. 2009년 4월 할리우드 배우 애쉬튼 커쳐가 CNN에 출연해 누가 먼저 팔로어 100만명을 확보할 지 내기를 제안해 이틀만에 성공한 점과 미국의 방송인 오프라 윈프리가 트위터를시작하면서 트위터 사용자도 덩달아 늘어나는 현상도 같은 맥락이라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이번 연구결과는 미국 온라인 과학전문지 '공중과학도서관 ...

    한국경제 | 2012.01.04 15:42

  • 정신리 부이사장, 中 경제계획 설계자…트위터 팔로어 12만명

    ... 실행은 정부가 하는 중국의 특성에서 보면 최근 10년간 나온 굵직한 경제정책은 정 부이사장의 손을 거쳐 나온 셈이다. 본인도 스스로를 장기경제정책 전문가라고 소개한다. 칠순에 가까운 나이에도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서 12만명의 팔로어를 거느린 논객으로 활동하고 있다. <정신리 경제문집> 시리즈를 낼 정도로 많은 논문을 썼다. 그가 이끌고 있는 중국국제경제교류센터는 중국의 '슈퍼 싱크탱크'로 불리는 반민반관의 특수조직이다. 주로 중국의 미래를 위한 전략적인 ...

    한국경제 | 2012.01.02 00:00 | 김태완

  • thumbnail
    [소셜 3.0시대] "트위터로 '타코' 트럭 위치 홍보…1년만에 강남 매장 열었죠"

    ... 된장 타코 한정판매”라고 멘션을 쓰면 단골 손님이 하나둘 몰려왔다. 그가 만든 '한국형 퓨전 타코'는 금세 입소문을 탔다. “줄 서서 먹는 타코로 유명했어요. 하루에 60만~70만원은 너끈히 벌었죠.” ◆좌절할 때마다 힘이 된 팔로어 번창하던 사업에 위기가 닥쳤다. 인근 상점 주인의 신고로 영업을 할 수 없게 된 것. 불법 단속에 걸려 부과된 벌금 때문에 폐업 위기에 놓였다. 동업자들도 뿔뿔이 흩어졌다. 하루하루 술로 버티던 그를 일어서게 도와준 것은 트위터 ...

    한국경제 | 2012.01.02 00:00 | 차병석

  • thumbnail
    [소셜 3.0시대] '트웨스티벌' 소액 모아 7억 성금…대형 재난 때도 위력 발휘

    ... 일본 대지진과 서울 폭우, 지역 곳곳의 화재 등 예기치 못한 재난이 발생했을 때 SNS가 놀라운 정보전달 속도와 응집력을 발휘했다는 건 검증된 사실이다. SNS는 재난 재해 등 위급 상황 발생 시 빛을 발한다. 2만5649명의 팔로어를 가진 대한적십자사 트위터(@korearedcross)가 대표적 사례다. 2010년 이 트위터 계정이 개설된 이후 TV에서 속보 화면에 뜨던 'RH-AB 혈액 급구' 등의 문구는 대부분 사라졌다. 대한적십자사 중앙본부 관계자는 “트위터 ...

    한국경제 | 2012.01.01 00:00 | 차병석

  • thumbnail
    [소셜 3.0시대] 트위터 이용, 2030세대 86%…진보ㆍ고학력ㆍ중산층이 주류

    ... 장찬영 씨(22)는 지하철만 타면 버릇처럼 스마트폰으로 트위터를 한다. 등교할 때나 친구와 약속이 있어 강남역에 갈 때는 지하철에서 트위터로 문자 대신 친구에게 도착 시간을 알려주거나 맛집 사진을 올리기도 한다. 그의 트위터 팔로어(follower)는 친구와 선·후배를 포함해 156명, 그가 팔로잉(following)하는 사람은 '트통령(트위터 대통령)' 이외수 씨 등 파워 트위터러를 포함해 310명이다. 대기업 부장인 그의 아버지 월소득은 700만원대다. ...

    한국경제 | 2011.12.30 00:00 | TC BJ**LON**

  • thumbnail
    [소셜 3.0시대] SNS 엄두도 못내는 5060…'소셜 디바이드' 심각

    ... 커졌다. 트위터에 가입하면 남들이 올린 글을 읽고 자신의 의견도 피력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 김씨는 곧장 실행에 옮겼지만 이내 난관에 빠졌다. 익숙하지 않은 인터페이스와 사용법 탓에 무엇을 해야 하는지 알 수가 없었던 것. 팔로어, 리트위트, 리스트 등의 단어와 씨름하던 김씨는 곧 시도를 접었다. 트위터에서 나오는 이야기를 두고 '편향적이다' '특정 집단의 의견만 포함돼 있다'는 지적이 있다. 맞는 말이기도 하다. 연령대에 따라 SNS를 사용하는 사람의 비율이 ...

    한국경제 | 2011.12.30 00:00 | 차병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