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4,5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롯데쇼핑 1분기 영업이익 18.5%↑…백화점 웃고 마트 울고(종합)

    ... 발생한 취득세 400억원 등 일회성 비용 432억원을 제외하면 영업이익은 1천50억원으로 101.5% 증가했다. 사업 부문별로 1분기 실적 희비가 엇갈렸다. 백화점 매출은 6천760억원으로 11.5%, 영업이익은 1천30억원으로 261.3% 증가했다. 소비 심리 회복 속에 해외 명품과 생활가전 상품군의 매출 성장세가 지속되고 패션 상품군도 살아난 영향이다. 지난해 1분기 60억원의 영업손실을 낸 슈퍼는 올해 1분기 30억원의 이익을 올리며 흑자 ...

    한국경제 | 2021.05.10 16:41 | YONHAP

  • thumbnail
    한섬, 깜짝실적에 주가 7% 급등

    ... 완전히 회복됐음을 증명한다”고 강조했다. 증권가에서는 연간 실적에 대한 기대치도 높이고 있다. 이커머스 부문이 고속성장하는 가운데 오프라인이 회복을 지속하고 있기 때문이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올해 영업이익은 1242억원을 ... 연구원은 “전 브랜드 매출이 정상화된 것으로 파악된다”며 “온라인 쇼핑몰인 더한섬, H패션몰, EQL도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1분기 실적이 나온 이후 증권사들은 목표가를 높여잡고 ...

    한국경제 | 2021.05.10 16:13 | 박의명

  • thumbnail
    [영상] 2021 브랜드 고객충성도 대상 - 패션/뷰티 부문 수상자 인터뷰

    ... 대상'은 미국 10대 브랜드 컨설팅기관인 브랜드키(Brand Keys)와 한국소비자포럼이 대한민국 브랜드의 충성도를 조사해 사회와 대중문화에 가장 영향력 있는 각 부문별 1위 브랜드를 발표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행사다. 이날 시상식은 정부의 방역지침에 따라 1, 2부로 나눠 진행됐다. 다음은 패션/뷰티 부문 수상자의 인터뷰이다. 닥터 브로너스 (이정섭 대표) ‘닥터 브로너스’하면 163년의 전통을 가지고 있는 미국 No.1 유기농 ...

    한국경제 | 2021.05.10 10:49 | 배경민

  • thumbnail
    '신세계인터내셔날' 52주 신고가 경신, 지금은 스토브리그 - DS 투자증권, BUY(유지)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지금은 스토브리그 - DS 투자증권, BUY(유지) 04월 27일 DS 투자증권의 이지현 애널리스트는 신세계인터내셔날에 대해 "동사는 1) 국내 소비 회복세에 따른 해외 패션부문의 안정적인 매출성장, 2)코스메틱 포트폴리오 강화 지속으로 중장기적 성장 기대감이 유효하다고 판단함. "라고 분석하며, 투자의견 'BUY(유지)', 목표주가 '240,000원'을 제시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

    한국경제 | 2021.05.10 10:05 | 한경로보뉴스

  • 현대百 실적 '더현대서울' 특수

    ... 이전인 2019년 1분기(5210억원)보다 많았다. 백화점과 면세점 실적이 모두 개선됐다는 점이 고무적이다. 백화점 부문 영업이익은 76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22.3% 늘었다. 매출은 4974억원으로 이 기간 26.7% 증가했다. ...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설 연휴 이후 소비가 뚜렷하게 회복되면서 백화점을 찾는 사람이 많아졌다”며 “코로나19로 지난해 가장 부진했던 패션 수요가 회복세”라고 설명했다. 노유정 기자

    한국경제 | 2021.05.06 18:02 | 노유정

  • thumbnail
    더현대서울 통했다…현대百, 1Q 영업익 전년比 3배 `껑충`

    ... 2,153억 원을 기록한 반면, 영업손실 112억 원을 기록했다. 동대문점, 공항점 등 신규점포가 개점하고 수입 화장품 매출 비중이 늘어나면서 전년 보다 영업손실(194억원)을 82억 줄였다는 설명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백화점 부문은 더현대서울과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스페이스원 등 신규점 오픈 및 패션 상품군의 소비 회복 효과로 매출과 영업이익이 모두 늘었다"면서 "면세점 부문도 신규점 오픈 및 수입 화장품 매출 비중이 늘어나면서 적자폭이 축소됐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TV | 2021.05.06 16:58

  • thumbnail
    아디다스·나이키, 신장위구르사태 직격탄…中기업 매출 800% 급증

    ... 소비자들은 안타 스포츠 프로덕츠와 리 닝을 포함한 자국 의류업체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모닝스타는 리닝의 프리미엄 패션 브랜드인 차이나 리닝의 4월 T몰 내 매출이 800% 이상 급증하며 민족주의의 최대 수혜자가 됐다고 분석했다. ... 스포츠 의류와 신발 전체 매출은 전년 대비 11% 감소한 것이다. 불매 운동 이전인 지난해 4분기 T몰의 관련 부문 매출이 전년비 30% 이상 성장했던 것을 감안하면, 소비자들이 브랜드를 완전히 우회하기보다는 불매운동이 끝나기를 ...

    한국경제TV | 2021.05.06 16:08

  • thumbnail
    '더현대서울' 효과에 소비회복까지…현대百 1분기 영업익 336%↑(종합)

    ... 집계됐다고 6일 공시했다. 매출은 6천832억원으로 52%, 순이익은 558억원으로 133.8% 늘었다. 백화점 부문 매출은 4천974억원, 영업이익은 760억원으로 각각 26.7%, 122.3% 증가했다. 면세점 매출은 지난해 ... 112억원의 영업손실을 냈지만 지난해 1분기 영업적자 194억원보다는 줄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백화점 부문은 더현대 서울과 프리미엄아울렛 스페이스 원 등 신규 점포 개장과 패션 상품군의 소비 회복 효과로 매출과 영업이익이 ...

    한국경제 | 2021.05.06 15:58 | YONHAP

  • thumbnail
    파페치, 명품시장 성장의 수혜주

    ... 확보, 글로벌 키 플레이어 중심으로 시장이 형성되고 있다. LVMH, 케링, 에르메스의 합산 점유율은 2020년 23%로 2010년 15%에서 꾸준히 상승했다. 명품 시장의 성장을 견인하는 소비자층은 MZ세대와 중국인이다. 패션·뷰티 등 개인적으로 가치를 두는 부문에서는 과감한 프리미엄 구매를 하는 MZ세대가 주요 소비 계층으로 부상함에 따라 의류 소비가 프리미엄 카테고리에 집중되고 있다. 이들의 명품 소비 비중은 2019년 44%에서 작년 ...

    한국경제 | 2021.05.06 14:52 | 이슬기

  • thumbnail
    패션 관심 있는 다문화학생 모여라…서울시교육청 '꿈토링스쿨'

    서울시교육청은 패션에 관심 있는 다문화 학생들이 자신의 관심 분야를 탐색해볼 수 있는 '2021 다문화 꿈토링스쿨'을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꿈토링'은 꿈과 멘토링을 합친 말이며 올해 꿈토링스쿨은 패션디자인과 패션모델 두 ... 학생들을 전문적으로 지도하고 패션 관련 분야를 전공하고 있는 대학생, 대학원생들도 보조 멘토로 참여한다. 서울시교육청은 올해는 패션 분야에서 꿈토링스쿨을 운영하고 향후 음악이나 미술 부문으로 확대를 검토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6 12: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