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9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케인, 올해의 선수상 타야한다" 토트넘 감독의 주장

    ... 한다고 주장했다. 이번 시즌 케인은 프리미어리그 21골 13도움을 기록해 두 부문 모두 선두에 올라있다. 하지만 토트넘의 팀 성적이 받쳐주지 않아 올해의 선수상 후보로 거론되지 못하고 있다. 이번 시즌 올해의 선수상 후보로 브루노 페르난데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후벵 디아스, 일카이 귄도안, 지난해 수상자인 케빈 데 브라이너(이상 맨체스터 시티)가 거론되고 있다. 하지만 메이슨 감독은 `난 케인이 거론되지 않는다는 걸 몰랐다. 지난 시즌, 그리고 최근 들어 우승팀이 아닌 ...

    한국경제 | 2021.05.16 12:01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PSG, 라모스에 제안한다...'장기 계약+주급 인상'

    ... 부상을 당해 사실상 시즌 아웃을 당한 상황이다. PSG가 레알보다 더 좋은 조건을 제시할 경우 라모스는 레알과 한 발짝 더 멀어지게 된다. 지네딘 지단 감독은 이미 그의 지속적인 부상으로 라파엘 바란, 에데르 밀리탕, 나초 페르난데스 등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라리가 우승 경쟁을 이어가고 있다. 여기에 다음 시즌, 자유계약으로 다비드 알라바를 영입할 것으로 전해져 라모스의 공백을 대체할 수 있는 상황이다. 라모스는 지난 2005년 여름 레알로 이적해 16년간 수많은 ...

    한국경제 | 2021.05.16 11:31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2위 LG, 정주현 호수비로 삼성 제압…4연승 NC, 선두 맹추격(종합)

    ... 발휘해 SSG 랜더스를 6-3으로 꺾었다. 두산은 1-3으로 끌려가던 7회초 잡은 1사 만루에서 최용제의 좌중간 적시타로 단숨에 3-3 동점을 이뤘다. 허경민이 4-3으로 역전하는 큼지막한 중견수 쪽 희생플라이를 날렸고, 호세 페르난데스, 박건우의 연속 안타로 1점을 보태 5-3으로 달아났다. 8회에는 양석환이 좌월 솔로 아치를 그려 쐐기를 박았다. 한화 이글스는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키움을 6-1로 제압하고 3연패에서 벗어났다. 우완 정통파 한화 선발 투수 ...

    한국경제 | 2021.05.14 23:04 | YONHAP

  • thumbnail
    두산, 이번에는 확실하게 뒤집었다…SSG에 짜릿한 역전승

    ... 만들었다. SSG는 투수를 이태양으로 바꿨으나 허경민에게 큼지막한 타구를 허용했다. 중견수 최지훈이 펜스에 몸을 부딪치는 투지를 발휘하며 공을 잡아냈으나 역전을 맞지 못했다. 두산은 승부를 뒤집은 것에 만족하지 않았다. 호세 페르난데스, 박건우의 연속 안타로 1점을 보태 5-3으로 달아났다. 8회초에는 양석환이 좌월 솔로 홈런으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전날 키움 히어로즈를 상대로 거센 추격전을 펼치고도 13-14로 무릎 꿇었던 두산은 이번엔 확실하게 뒤집고 ...

    한국경제 | 2021.05.14 22:13 | YONHAP

  • thumbnail
    김태형 두산 감독 "조재영, 공은 괜찮았는데 여유가 없더라"

    ... "여유가 없었던 것"이라며 "공 자체는 괜찮았는데, 그 부분이 아쉽다"고 덧붙였다. 두산은 이날 조재영을 1군 엔트리에서 제외하고 2군에서 김민규를 불러올렸다. 김 감독은 SSG 선발 문승원에 맞서 허경민(3루수)-호세 페르난데스(지명타자)-박건우(중견수)-김재환(좌익수)-양석환(1루수)-김인태(우익수)-강승호(2루수)-김재호(유격수)-장승현(포수)으로 선발 라인업을 짰다. 옆구리 부상을 털어내고 전날 1군 복귀전을 치른 외야수 정수빈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정수빈은 ...

    한국경제 | 2021.05.14 17:36 | YONHAP

  • thumbnail
    리버풀, 7년 만에 올드 트래퍼드서 승리…4-2로 맨유 격파

    ... 톱4'로 시즌을 마무리하면 5위 팀도 본선행 티켓을 품을 수 있다. 이에 따라 1~4위 팀들보다 한 경기를 덜 치른 리버풀은 톱4 진입의 희망을 이어가게 됐다. 선제골은 맨유의 몫이었다. 맨유는 전반 10분 만에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때린 오른발 아웃프런트 킥이 리버풀 수비수 너새니얼 필립스의 왼발을 맞고 굴절돼 득점으로 이어졌다. 리버풀도 곧바로 반격에 나섰다. 전반 34분 필립스가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때린 오른발 터닝슛을 디에구 ...

    한국경제 | 2021.05.14 07:42 | YONHAP

  • thumbnail
    잘하는 거야 못하는 거야? 키움과 두산의 얼룩진 4시간 8분

    ... 쉬운 결정이 아니었을 터였다. 그런데 이 결정이 또 다른 도화선이 됐다. 김정인은 6회를 깔끔하게 묶었지만 7회말 최용제와 안재석에게 안타를 허용했고, 김인태를 볼넷 출루시킨 뒤 박건우에게 싹쓸이 안타를 맞았다. 바뀐 투수 김성민도 페르난데스에게 안타를 맞아 점수는 단 2점 차로 좁혀졌다. 그리고 두산이 8회말 정수빈의 볼넷과 최용제의 2루타를 묶어 턱밑까지 키움을 쫓았다. 결국 키움은 14점을 내고도 마무리 조상우를 마운드에 올려야 했고, 조상우가 두산 중심타선을 묶으면서 ...

    한국경제 | 2021.05.14 00:02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이지영·전병우 나란히 5타점…키움, 난타전 끝에 두산 제압(종합)

    ... 몸맞는공, 전병우는 주자들을 모두 불러들이는 싹쓸이 2루타를 날려 단숨에 5-0으로 앞섰다. 2회에는 볼넷을 고른 서건창이 폭투와 후속 땅볼로 3루까지 간 뒤 김웅빈의 희생플라이로 득점해 6-0으로 앞섰다. 두산은 2회말 호세 페르난데스의 2점 홈런과 장승현의 적시타로 3점을 만회했다. 키움은 3회초 다시 전병우의 적시타로 1점을 보탰으나 두산은 공수 교대 뒤 2안타와 볼넷 3개를 묶어 2점을 추가, 5-7로 추격했다. 그러나 키움은 4회초 타자일순하며 이지영이 ...

    한국경제 | 2021.05.13 23:04 | YONHAP

  • [프로야구 잠실전적] 키움 14-13 두산

    ▲ 잠실전적(13일) 키움 511 520 000 - 14 두산 032 120 410 - 13 △ 승리투수 = 양현(1승 2패) △ 세이브투수 = 조상우(1승 1패 6세이브) △ 패전투수 = 조제영(1패) △ 홈런 = 페르난데스 6호(2회2점·두산)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3 22:44 | YONHAP

  • thumbnail
    '전병우+이지영 10타점' 키움, 14점 내고도 두산에 진땀승 [잠실:스코어]

    ... 몸에 맞는 공으로 계속된 만루 찬스에서 전병우의 싹쓸이 2루타가 터졌다. 2회에는 김웅빈의 희생플라이로 한 점을 더 추가해 6-0으로 달아났다. 두산도 반격에 나섰다. 2회말 2루수 서건창의 실책으로 김재환이 출루한 후 곧바로 페르난데스의 홈런이 터졌다. 이어 강승호가 좌전안타를 치고 나갔고, 유격수 김혜성의 아쉬운 수비에 박계범의 타구가 내야안타가 됐다. 그리고 정수빈이 병살타를 쳤지만 그 사이 강승호가 3루까지 진루, 장승현의 안타에 홈을 밟았다. 점수는 3-6. ...

    한국경제 | 2021.05.13 22:39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