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6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도 막내 김민종, 대선배 김성민 꺾고 도쿄올림픽 출전권 획득

    ... 승부 13살 어린 김민종, 첫 올림픽 출전 유도 대표팀 막내 김민종(21·용인대)이 맏형 김성민(34·KH그룹 필룩스)을 누르고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했다. 김민종은 8일 강원도 양구체육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파견 국가대표 최종평가전 남자 100㎏ 이상급 경기(3전 2승제)에서 김성민을 2-0으로 꺾었다. 두 선수는 첫 번째 경기에서 4분 동안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골든스코어(연장전)에 돌입했다. 상대적으로 체력이 좋은 김민종은 골든스코어 55초에 다리걸기를 ...

    한국경제 | 2021.05.08 16:31 | YONHAP

  • thumbnail
    클롭 "반 다이크, 유로 나가면 선수 생명 치명적"

    ... 감독은 `최종 결정은 선수 본인에게 달려있다`라며 반 다이크를 강제로 차출할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네덜란드는 유로 2020 C조에 편성되었으며, 같은 조에 속한 국가로는 우크라이나, 오스트리아, 북마케도니아가 있다. 네덜란드는 6월 3일 스코틀랜드, 6월 7일 조지아와의 평가전을 치르고 6월 14일 네덜란드의 암스테르담에서 우크라이나와의 첫 유로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sports@xportsnews.com / 사진=PA Images/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3 16:36 | 정승우 기자(reccos23@xportsnews.com)

  • thumbnail
    강팀과 6월 평가전 원하는 김학범 "정부·A대표팀 도움 절실"

    "2주 격리하면 들어올 수 있는 상대팀 없어…선수 수급에선 A대표팀 양보 부탁" 한국 축구에 통산 두 번째 올림픽 메달을 안기려는 김학범 감독은 6월 소집과 평가전을 준비의 분수령으로 꼽으며 방역 당국과 성인 국가대표팀(A대표팀)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다. 올림픽 준비 상황 등을 전하고자 28일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기자회견을 연 김 감독은 발언의 상당 부분을 '6월 평가전'에 할애했다. 최종 엔트리 제출과 올림픽 개막 이전에 ...

    한국경제 | 2021.04.28 17:02 | YONHAP

  • thumbnail
    김학범 감독 "도쿄 와일드카드 후보, 손흥민·황의조 등 11명"

    ... 가능성은 얼마든지 있다"고 평가했다. 선수 선발과 관련해 김 감독은 "선수들의 병역 문제는 우리 팀이 성적이 내는 것에 크게 중요치 않다"면서 "포지션에 필요한 선수라면 누구라도 뽑겠다"고 힘줘 말했다. 김 감독은 6월 소집과 평가전을 통해 마지막 옥석 가리기를 할 계획이다. 이때는 대회가 임박한 만큼 최종 명단에 가까운 인원을 불러들일 참이다. 김 감독은 "그때는 너무 벌리기만 해도 안 되니 골키퍼를 포함해 26명 내외로 압축되지 않을까 싶다"며 "6월 평가전 ...

    한국경제 | 2021.04.28 16:11 | YONHAP

  • thumbnail
    여전히 배고픈 양궁 김우진과 오진혁…'못 가진 금메달' 정조준

    ... 오진혁(40·현대제철)의 2020 도쿄 올림픽 화두는 '아쉬움 없애기'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단체전 금메달리스트인 김우진과 2012 런던 올림픽 개인전 금메달리스트인 오진혁은 23일 끝난 도쿄 올림픽 양궁 대표 선발 2차 평가전에서 각각 1, 2위를 해 두 번째 올림픽 무대에 오르게 됐다. 이미 올림픽 시상대 정상에 선 경험이 있지만, 이들은 여전히 배고프다. 아직 가지지 못한 금메달을 욕심낸다. 김우진은 5년 전 리우 대회 개인전에서 조기 탈락했다. ...

    한국경제 | 2021.04.24 10:40 | YONHAP

  • thumbnail
    강채영·김우진, 평가전 1위로 도쿄행…태극궁사 6명 확정(종합)

    ... 17세에 올림픽 무대로 여자양궁 세계랭킹 1위 강채영(현대모비스)과 2016 리우 올림픽 남자 단체전 금메달리스트 김우진(청주시청)이 도쿄행을 확정했다. 강채영은 23일 강원 원주양궁장에서 끝난 2020 도쿄 올림픽 국가대표 최종 2차 평가전에서 종합 배점 16.6점을 받아 1위에 올랐다. 장민희(인천대)가 2위로, 안산(광주여대)이 3위로 여자 올림픽 대표팀에 선발됐다. 두 선수는 배점은 11점으로 같았으나 장민희가 평균 기록 222.33으로 221.42점을 받은 ...

    한국경제 | 2021.04.23 18:59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티켓 거머쥔 '고교궁사' 김제덕 "형님들 있어 든든해요"

    2020 도쿄 올림픽 대표로 선발된 '고교궁사' 김제덕(17·경북일고)은 "코로나19 덕분에 여기까지 운 좋게 왔다"며 웃었다. 김제덕은 23일 강원 원주양궁장에서 끝난 2020 도쿄 올림픽 국가대표 최종 2차 평가전에서 3위에 올라 올림픽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김제덕은 당초 2020년도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탈락해 도쿄행이 불가능하던 선수였다. 그러나 올림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1년 미뤄지면서 그에게 한 번 더 기회가 ...

    한국경제 | 2021.04.23 18:53 | YONHAP

  • thumbnail
    양궁 강채영, 5년 전 눈물 닦았다…"이제 올림픽 3관왕 해야죠"

    2016 리우 올림픽 최종 평가전서 아쉽게 4위 탈락 이번엔 1위로 도쿄행 티켓…'비운의 궁사' 꼬리표 떼 '비운의 궁사' 수식어는 5년 만에 뗐다. 이제 역대 최초 '올림픽 양궁 3관왕' 타이틀을 정조준한다. 강채영(25·현대모비스)은 23일 강원 원주양궁장에서 끝난 2020 도쿄 올림픽 국가대표 최종 2차 평가전에서 1위에 올라 생애 처음으로 올림픽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기자회견에 나선 강채영은 가장 먼저 "5년 전 리우 올림픽 때가 ...

    한국경제 | 2021.04.23 18:23 | YONHAP

  • thumbnail
    강채영·김우진, 평가전 1위로 도쿄행…태극궁사 6명 확정

    ... 17세에 올림픽 무대로 여자양궁 세계랭킹 1위 강채영(현대모비스)과 2016 리우 올림픽 남자 단체전 금메달리스트 김우진(청주시청)이 도쿄행을 확정했다. 강채영은 23일 강원 원주양궁장에서 끝난 2020 도쿄 올림픽 국가대표 최종 2차 평가전을 1위로 마쳤다. 장민희(인천대)가 2위로, 안산(광주여대)이 유수정(현대백화점)과 막판까지 접전을 펼친 끝에 3위로 여자 올림픽 대표팀에 선발됐다. 남자부에서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단체전 금메달리스트인 김우진(청주시청)이 ...

    한국경제 | 2021.04.23 17:00 | YONHAP

  • ◇오늘의 경기(23일)

    ... 1차 선발전(9시·전남 여수시 소호요트마리나) △조정= 제15회 화천평화배 전국대회(9시·강원도 화천군 화천호 조정경기장) △레슬링= 아시아카뎃선수권대회 파견선발대회(9시·강원도 인제군 인제원통체육관) △양궁 올림픽 대표 선발 2차 평가전 최종전(9시·원주양궁장) △테니스= 안동오픈(안동시민운동장) 제42회 회장기전국남녀중고대회(김천종합스포츠타운) △하키= 제40회 협회장기 전국남녀대회(9시 30분·제천 청풍명월하키경기장)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3 06: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