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8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지드래곤·송중기 사는 나인원한남 앞 '4000억 공원' 논란

    ... 중이다. 서울시 측이 "공원 조성 결정에 절차적 하자가 있다", "공원 결정이 사유재산권을 침해한다", "주택이 아닌 공원 조성에 막대한 세금을 투입하는 건 시민 공감을 얻기 어렵다"는 ... 배용준 등이 입주하거나 매입한 고급빌라다. 전지현은 최근 나인원한남에서 송도로 이사했다. 분양 가격은 3.3㎡당 평균 6100만 원으로, 펜트하우스는 3.3㎡당 1억 원으로 전용면적 207㎡(75평형)는 45억 7500만 원, ...

    한국경제 | 2021.09.27 15:04 | 이미나

  • thumbnail
    [박대석칼럼] 365일이 휴일인 좋은 나라

    ... 번째는 현행 근로기준법에 따른 근로시간 등을 준수해야 한다. 현행 근로기준법에 따르면 사용자는 근로자에게 1주에 평균 1회 이상의 유급휴일을 보장하여야 한다(근로기준법 제55조). 또 1주간의 근로시간은 휴게 시간을 제외하고 40시간을 ... 기밀을 취급하는 업무"에는 법 적용을 제외하고 있다. 좀 더 풀어 설명하면 인간 생명이나 건강의 보호 및 재산 혹은 환경 보호, 운송 및 통신, 회사의 사내 소방대와 구조팀, 재산의 보호나 사람들의 안전을 제공해야 하는 경우 ...

    The pen | 2021.09.27 13:15 | 박대석

  • 태생부터 금수저...배당소득 3년만에 3.6배 늘었다

    ... 되기 전 배당소득을 올렸다. 이들은 총 2889억3200만원의 배당소득을 가져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1인 평균으로는 연 167만원으로 전년 대비 평균 22만원 증가했고, 2016년(100만원)에 비해서는 67% 늘었다. 부동산 ... '세대생략 증여'도 작년 2378건으로 2016년(1425건)에 비해 1000건 가까이 늘었다. 증여재산가액은 4982억원으로 전년(5358억원)보다는 줄었다. 이는 가산세를 내더라도 조기증여를 하면서 증여 절차도 한 ...

    조세일보 | 2021.09.27 09:50

  • thumbnail
    "외국인 주민세 체납 작년 9억6천만원…전남 징수율 최저"

    최근 5년 평균 징수율 56.5%…이형석 의원 "납부 안내·징수율 제고 필요" 지난해 주민세(개인분) 납세 의무가 있는 외국인 중 3분의 1 이상이 세금을 납부하지 않아 체납액이 약 9억6천여만원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 납부해야 하는 취득세의 경우 외국인 징수율이 99% 안팎이고, 장기 거주 및 투자 목적으로 자산을 보유한 외국인의 재산세 징수율이 90%를 상회하지만 외국인의 주민세 징수율은 상대적으로 저조한 실정이다. 주민세는 고지서 발급 이후 ...

    한국경제 | 2021.09.26 16:58 | YONHAP

  • thumbnail
    청약장벽 낮고, 편리함은 아파트급…'틈새주택' 완판 행진

    ... 마곡동에 분양한 생활숙박시설 ‘롯데캐슬 르웨스트’는 876실 모집에 57만5959명이 몰리며 평균 청약 경쟁률 657 대 1을 기록했다. 충북 ‘힐스테이트 청주 센트럴’도 160실 모집에 13만8000건의 ... 등록하면 전용면적 20㎡ 이하는 무주택으로 간주한다. 임대사업자가 전용 60㎡ 이하를 분양받으면 취득세 면제 및 재산세, 종부세 등에서 혜택을 받는다. 최근엔 규제가 더 풀렸다. 정부가 전용 50㎡였던 원룸형 도시형생활주택의 가구당 ...

    한국경제 | 2021.09.26 16:28 | 은정진

  • thumbnail
    코로나 4차 유행에 산업·체감경기 타격 얼마나

    ... 정책의 세부 시행 방안을 공개한다. 카드 캐시백은 개인이 신용·체크카드(법인카드 제외)를 올해 2분기(4∼6월) 월평균 카드 사용액보다 3% 이상 많이 쓰면 초과분의 10%를 1인당 월 10만원까지 현금성 카드포인트로 돌려주는 정책이다. ... 점검된다. 30일 열리는 자본시장 유관기관 간담회에서는 자본시장이 미래성장 부문과 혁신기업 성장에 기여하고 국민의 재산형성 수단으로 자리잡을 수 있는 방안이 모색된다. 금융당국과 국토교통부는 다음주 '보험료 절감을 위한 자동차보험 ...

    한국경제 | 2021.09.25 11:36 | YONHAP

  • thumbnail
    인감증명 부정발급 1년에 450건…대부분 사망자 허위위임장 활용

    ... 규제 강화해야" 허위 위임장이나 위변조된 신분증을 제시하는 등의 수법으로 인감증명을 부정하게 발급받은 사례가 연평균 약 450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이 행정안전부로부터 ... 사용해 인감증명서를 발급받은 뒤 대출을 받거나 사망자의 허위 위임장으로 발급받은 인감증명서를 LH공사에 제출해 재산상 이득을 취한 경우도 있었다. 박 의원은 "개인정보가 포함된 서류임에도 위임자의 날인을 서명으로 갈음할 수 있다는 ...

    한국경제 | 2021.09.24 10:55 | YONHAP

  • thumbnail
    아동 성 착취·학대범 느는데 처벌 '솜방망이'…"형량 강화해야"

    ... 저질러 1심에서 유죄 판결을 받은 가해자가 매년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이들에 대한 처벌은 집행유예, 재산형 등으로 징역에 비해 약한 것으로 조사돼 형량을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24일 더불어민주당 이탄희 의원이 ... 조사됐다. 2016년부터 올해 6월까지 아동 성 착취물 관련 범죄를 저지르고도 징역 등 자유형 처벌을 받는 경우는 평균 26.0%에 그쳤다. 나머지는 집행유예, 재산형 등 비교적 낮은 수위의 처벌을 받거나 선고유예 처분됐다. 자유형 ...

    한국경제 | 2021.09.24 08:57 | 최진석

  • thumbnail
    얼마 있어야 부자? '40억'은 돼야…"평생 일해도 불가능"

    직장인들은 평균적으로 재산 40억원은 돼야 부자라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플랫폼 잡코리아는 직장인 619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 이같이 조사됐다고 24일 밝혔다. “얼마가 있어야 부자일까?”라는 질문에 40억원은 있어야 부자라는 응답이 많았다. 설문 참여 직장인 대다수가 “평생 일해도 부자는 될 수 없다”고 봤다. 그러면서 자신이 평생 모을 수 있는 현실적인 재산 목표는 평균 10억원 수준으로 ...

    한국경제 | 2021.09.24 08:30 | 김봉구

  • thumbnail
    아동 성 착취·학대 범죄 매년 증가…처벌은 솜방망이

    ... 다만 2016년부터 올해 6월까지 아동 성 착취물 관련 범죄를 저지르고도 징역 등 자유형 처벌을 받는 경우는 평균 26.0%에 그쳤다. 나머지는 집행유예, 재산형 등 비교적 낮은 수위의 처벌을 받거나 선고 유예 처분됐다. 자유형 ... 늘어나는 추세다. 올해도 지난 6월까지 109명을 기록했다. 이 기간 아동학대 범죄에 대한 자유형 선고 비율은 평균 22.8%였다. 연도별로 보면 2016년 38.2%, 2017년 29.8%, 2018년 13.8%, 2019년 ...

    한국경제 | 2021.09.24 07: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