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12,7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류 위해 백신기술 공개 vs 특허권 없다면 누가 개발하나

    ... 백신을 국가 예산으로 개발하는 게 옳은지는 논란거리입니다. 남의 돈인 예산은 혁신의 원동력이 되기 어렵습니다. 자기 재산을 걸어야 혼신의 힘을 다하는 게 이기심입니다. 예산이라면 실패해도 그만이죠. 국가가 예산을 동원해 접종 가격을 낮추는 ... 연봉은 어떤지요? CEO의 연봉은 회사 주주들이 정하는 것이지 정부가 정하는 게 아니죠. CEO 연봉이 사회의 평균보다 지나치게 높다고 해서 정부가 나서 연봉을 깎으라고 하는 게 옳을까요? 대입 다양성 전형은 어떤가요? 사회적 약자 ...

    한국경제 | 2021.05.17 09:01 | 고기완

  • thumbnail
    지난해 지갑닫은 계층은 빈곤·부유층도 아닌 중산층

    ... 부분을 결국 정부의 재난지원금에서 찾는 시각이 많다. 소득 하위 20%인 1분위의 경우 근로소득과 사업소득, 재산소득을 합산한 시장소득이 지난해 6.1% 줄었으나 정부의 재난 지원금 등이 반영된 공적 이전과 세금 등 비소비지출까지 ... 소득은 7.5% 늘었다. 코로나19의 타격을 가장 크게 받았지만 정부의 보편·선별 지원금을 받아 평균소득이 늘었고 이는 지출을 더 늘릴 수 있는 배경이 된 것으로 보인다. 2분위 역시 시장소득이 1.9% 줄었지만 ...

    한국경제 | 2021.05.17 06:03 | YONHAP

  • thumbnail
    [월요전망대] 문재인 대통령·바이든 첫 정상회담…'백신동맹' 성과 나오나

    ... ‘1분기 가계동향 조사’가 눈에 띈다. 지난 1년 코로나 시국을 뚫고 지나온 우리 가계의 월평균 명목소득, 가처분소득 변화 추이를 살펴볼 수 있다. 소득분배 지표로 사용되는 5분위 배율(상위 20%의 소득을 하위 ... 날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가 열린다. 다음달 1일 종합부동산세 및 재산세 대상 확정, 다주택자 양도소득세 세율 인상을 앞두고 정부와 여당이 어느 방향으로 부동산 세제 교통정리에 나설지 ...

    한국경제 | 2021.05.16 17:25 | 이정호

  • thumbnail
    SNS 활용 마케팅 서비스 특허출원 급증…5년간 연평균 28%↑

    ... 31건, 2019년 39건, 지난해 55건으로 증가했다. 올해도 4월 말 기준 18건에 달하며 최근 5년간 연평균 28% 늘었다. 2015년 이후 올해 4월까지 출원을 구체적으로 보면 SNS에서 정보를 추출해 상품을 추천하는 ... 8.9%(18건)였다. 특허청 전자상거래심사과 이충근 심사관은 "코로나19 이후의 전자상거래는 개인화와 맞춤화가 큰 흐름"이라며 "맞춤 마케팅 시장 선점과 기술 경쟁력 강화에 지식재산권 확보가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6 12:01 | YONHAP

  • thumbnail
    "청년·신혼부부 LTV 90% 검토"..."양도세·취득세도 완화"

    ... 김진표 민주당 부동산 특위 위원장은 첫 회의에서 `거래세 완화·보유세 강화`라는 대원칙을 천명했고, 송영길 대표도 재산세와 함께 양도소득세를 조정이 시급한 과제로 언급한 바 있다. 당장 6월 1일부터 1년 미만 단기보유자는 주택 양도세율이 ... 이하에는 1%를, 7억5천만원에는 2.0%를, 9억을 넘으면 3.0%를 내는 등 구간별로 세분화돼 있다. 다만 평균 아파트 가격이 11억원을 넘어선 곳에선 최고세율인 3.0%가 기정사실화돼 있다. 생애최초 주택에 대한 취득세 감면 ...

    한국경제TV | 2021.05.16 09:12

  • thumbnail
    양도세 완화 군불때는 與…부동산 세제 개편 촉각

    ... 김진표 민주당 부동산 특위 위원장은 첫 회의에서 `거래세 완화·보유세 강화`라는 대원칙을 천명했고, 송영길 대표도 재산세와 함께 양도소득세를 조정이 시급한 과제로 언급한 바 있다. 당장 6월 1일부터 1년 미만 단기보유자는 주택 양도세율이 ... 이하에는 1%를, 7억5천만원에는 2.0%를, 9억을 넘으면 3.0%를 내는 등 구간별로 세분화돼 있다. 다만 평균 아파트 가격이 11억원을 넘어선 곳에선 최고세율인 3.0%가 기정사실화돼 있다. 생애최초 주택에 대한 취득세 감면 ...

    한국경제TV | 2021.05.16 08:40

  • thumbnail
    양도세·취득세 완화 논의도 점화…합의까지는 험로

    ... 민주당 부동산 특위 위원장이 최근 첫 회의에서 '거래세 완화·보유세 강화'라는 대원칙을 천명한 데다, 송영길 대표도 재산세와 함께 양도소득세를 조정이 시급한 과제로 언급한 바 있다. 첫 번째 과제는 단기 보유자와 다주택자에 대한 양도세 ... 이하에는 1%를, 7억5천만원에는 2.0%를, 9억을 넘으면 3.0%를 내는 등 구간별로 세분화돼 있는데 서울같이 평균 아파트 가격이 11억원을 넘어선 곳에선 최고세율인 3.0%가 기정사실화돼 있다. 생애최초 주택에 대한 취득세 감면 ...

    한국경제 | 2021.05.16 06:03 | YONHAP

  • thumbnail
    "결국 금리쇼크 온다…하반기엔 절대 집 사지 마라" [집코노미TV]

    ... 강력하게 경고하셨었잖아요. 그래서 1분기 거래량과 가격을 봤을 때 어떤 변화가 있었나요. ▷김경민 교수 저희 연구실이 인덱스도 만드는데요. 인덱스 차원에선 2월에 강남이 꺾였어요. 그리고 거래량.. 그러니까 거래량하고 평당.. 평균거래가격을 봤을 때도 수치만 말씀드리면, 서울시 전체예요. 1월 첫째주, 주단위로 봤을 때 1월 첫째주 거래량이 1315채인데 그때 3.3㎡당 가격이 한 4400만원이에요. 서울시 전체가. 그런데 이제 이게 어디까지 떨어졌었냐면. 지금 알 수 ...

    한국경제 | 2021.05.15 08:32 | 서기열

  • thumbnail
    재해우려지역 배로 늘려 집중관리…"호우·태풍 피해 최소화"

    ... 태풍·호우 종합대책'을 마련하는 등 범정부 차원의 총력 대응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여름에는 기상관측 이래 최장기간 장마(중부지방 기준 54일)와 뒤이은 태풍으로 46명이 숨지거나 실종되고 1조2천585억원에 이르는 재산피해가 났다. 최근 10년(2010∼2019년) 연평균과 비교하면 인명피해는 3배, 재산피해는 4배에 이른다. 정부는 올해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하나 지역 차가 크고 기온은 평년보다 높으며, 수온 상승 등 기후변화 영향으로 국지적 ...

    한국경제 | 2021.05.14 12:00 | YONHAP

  • thumbnail
    "세종시 공시가 6억∼9억 1주택자, 보유세 30%↑…문턱효과 커"

    ... 올해 공동주택 공시가격이 70% 넘게 오른 세종시에서 공시가 6억∼9억원 아파트 1채를 가진 경우 보유세 부담이 평균 30%, 9억원 초과는 45∼85% 늘어나는 등 공시가 구간별로 격차가 크다는 분석이 나왔다. 13일 한국지방세연구원이 ... 6억·9억원 구간에서 보유세 부담이 급격하게 증가하는 '문턱효과'가 발생했다. 공시가 6억원 이하 1주택자는 재산세 세율특례 영향으로 모든 구간에서 보유세 부담이 감소했다. 이에 비해 재산세 세율특례를 적용받지 못하는 6억∼9억원 ...

    한국경제 | 2021.05.13 16: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