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8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천 송도 골든하버 개발 제동…항만시설 규제에 발목

    ... "내부적으로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정부는 기존의 '1종 항만배후단지 관리지침'을 통해 임대·양도를 제한했는데 지침을 위반하는 사례가 많아지자 법 개정을 통해 규제를 강화했다. 2019년 말 항만법이 개정되면서 1종과 2종 구분 없이 모든 항만 배후단지의 임대·양도를 제한한 것이다. 법제처의 이번 유권해석에 따라 골든하버 이외에도 2종 항만배후단지가 있는 부산항·평택항 등도 개발에 적지 않은 어려움이 예상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7 11:30 | YONHAP

  • thumbnail
    잇단 항만 근로자 사망에 노사정 공동 '비상 항만안전 특별점검'

    전국 372개 항만사업장 등 안전 위해요인 점검…해수부, 근로자 안전교육 진행 해양수산부는 최근 평택항과 부산항에서 연이어 근로자 사망 사고가 발생하자 항만물류산업 노·사·정 공동으로 '비상 항만안전 특별점검 기간'을 오는 27일부터 다음 달 30일까지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노·사·정은 특별점검 기간 주말과 공휴일을 포함해 매일 전국 국가관리 무역항에 있는 372개 항만사업장과 항만배후단지에서 안전 위해요인을 찾아낸다. 사업장별로 개선이 ...

    한국경제 | 2021.05.26 17:22 | YONHAP

  • thumbnail
    [방송소식] 박진희-류현경, '모범택시' 카메오 출연

    TBS '사각지대-평택항, 청년노동자의 죽음' 오늘 방송·송민호, '그림도둑들' 출연 EBSi 강사 주혜연, '365 하루 10분 영어 일기' 발간 ▲ 박진희-류현경, '모범택시' 카메오 출연 = 홍보사 더 틱톡은 배우 박진희와 류현경이 오는 28일 SBS TV 금토드라마 '모범택시' 최종회의 카메오로 출연한다고 26일 밝혔다. 박진희는 극 중 북부지검에 부임해온 도 검사로, 류현경은 백성미(차지연)의 동생 백경미로 분할 예정이다. '모범택시'는 ...

    한국경제 | 2021.05.26 10:12 | YONHAP

  • thumbnail
    팰리세이드 주고 코발트 받고?…현대차의 콩고 전략 [김일규의 네 바퀴]

    ... 우회 경로를 탐색했는데, 그 중심은 콩고 정부와의 활발한 교류를 위한 사회간접시설 투자였다. 이런 가운데 최근 현대자동차가 콩고 정부에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팰리세이드 500대를 공급한다는 소식을 내놨다. 지난 15일 평택항에서 콩고로 수출되는 팰리세이드 500대 중 1차 분 250대를 선적했다. 나머지 250대에 대한 2차 선적은 이달 말 진행된다. 현대차의 팰리세이드가 도요타의 랜드크루저를 입찰에서 꺾었다는 점이 우선 눈에 띈다. 더 흥미로운 점은 ...

    한국경제 | 2021.05.25 16:05 | 김일규

  • thumbnail
    인천 노동단체 "인천항 하역도 장시간 노동에 내몰려"

    ... 대책 마련을 정부에 촉구했다. 인천항민주노조협의회 등 노동단체들은 25일 인천항 3부두 출입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대로 된 인천항 하역 안전 점검·감독과 노동자 안전 근본 대책 마련을 정부에 촉구했다. 이들은 "지난달 평택항에서 23살 청년 노동자가 숨졌다. 일당 10만원짜리 파견업체 비정규직 노동자에게는 안전화·안전모도 지급되지 않았고 산업안전법에 명시된 작업장 안전 수칙은 먼 나라 이야기였다"며 항만의 안전 문제를 지적했다. 이어 "인천항의 하역 ...

    한국경제 | 2021.05.25 12:13 | YONHAP

  • thumbnail
    노동부, 故 이선호 사망사고 낸 '동방' 본사·지사 특별감독

    동방 원청 '평택동방아이포트'도 대상…안전관리 체계 전반 점검 지난달 평택항에서 컨테이너 날개에 깔려 숨진 청년 노동자 고(故) 이선호씨의 원청 업체인 '동방' 본사와 전국 지사를 대상으로 당국이 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 특별감독에 들어갔다. 고용노동부는 24일 동방 본사와 전국 지사에 대한 특별감독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다음 달 8일까지 계속되는 이번 감독은 지방고용노동청 주관으로 진행되며 해양수산부도 참여한다. 감독 대상에는 동방의 원청 ...

    한국경제 | 2021.05.24 14:38 | YONHAP

  • thumbnail
    '구의역 김군' 5주기…"죽음의 행렬 이제는 멈추자"

    ... 주장했다. 단체들은 "비정규직 사고에서 원청의 책임을 묻지 않던 관행이 구의역 김군 사건을 통해 조금씩 변하고 있지만 아직도 처벌은 솜방망이"라며 "곳곳에 여전한 위험의 외주화, 죽음의 외주화를 이제는 끝내자"고 촉구했다. 지난달 평택항에서 컨테이너 적재 작업을 하다 숨진 고 이선호 씨의 친구 김벼리씨는 "사고 이후 수많은 정치인이 앞다퉈 선호의 이름을 부르며 '다시는 이런 일이 있어선 안 된다'고 말했지만, 선호의 장례를 못 치르고 있는 한 달 동안 알려진 것만 20명이 ...

    한국경제 | 2021.05.24 11:27 | YONHAP

  • thumbnail
    퇴근하던 부산신항 근로자, 42톤 대형 지게차에 깔려 참변

    ... 사고를 당했다. 지게차 운전자 B 씨(56)는 경찰 조사에서 "컨테이너를 옮긴 뒤 새 컨테이너를 싣기 위해 후진하던 중이라 사람을 보지 못했다"고 진술했다. 음주나 과속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앞서 지난 22일 평택항에서 근무하던 20대 청년 노동자가 300kg 컨테이너 날개에 깔려 숨지는 사고가 발생한 후 한달 여 만에 비슷한 사고가 발생했다는 점에서 안전불감증에 대한 지적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평택항과 부산신항 외에 충남 당진 현대제철, ...

    한국경제 | 2021.05.23 21:09 | 김소연

  • thumbnail
    故이선호씨 부친 "중대재해법 누더기…사업주 엄정처벌 해야"

    평택항 부두에서 작업 중 숨진 청년 노동자 고 이선호씨의 부친 이재훈씨가 20일 국회를 찾아 산재사고에 대한 사업주의 엄정 처벌을 촉구했다. 정의당이 이날 국회에서 '고 이선호군 산재사망 대책위원회'와 함께 개최한 간담회에서다. 이씨는 간담회에서 "중대재해법도 완전히 누더기가 되어버렸다고 들었다"며 "국민 여론에 떠밀려 만들지 않을 수는 없고, 끝내 눈치 보다 이것 빼고, 저것 빼고 한 것 아니냐"고 비판했다고 정의당 이동영 수석대변인이 브리핑을 ...

    한국경제 | 2021.05.20 16:26 | YONHAP

  • thumbnail
    일하다 죽지 않을 세상 언제쯤…故 이선호 추모기도회

    평택항 부두에서 작업 중 숨진 청년 노동자 이선호(23) 씨를 추모하는 기도회가 19일 이 씨의 빈소가 마련된 경기도 평택 안중백병웡 장례식장에서 열렸다. 추모기도회는 이 씨의 부친 이재훈 씨 등 유족과 정의당 류호정 의원, 기독교인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30분가량 진행됐다. 이재훈 씨는 "기업이 오직 이윤만 창출하기 위해 (안전관리에 드는) 돈 십만 원 아끼려는 와중에 제 아이는 악 소리도 내지 못하고 세상을 떠났다"며 "다시는 이 ...

    한국경제 | 2021.05.19 15: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