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철인왕후' 흥행 돌풍에 지상파 포함 전 채널 동시간대 1위

    ... 자신의 가문은 어느새 자신도 옥죄었고, 어린 시절 죄책감마저 이용하려 들었다. 평범한 행복과 꿈조차 이룰 수 없는 김소용은 절망했고, 호수에 몸을 던져 거짓된 자신을 버리려 했다. 저 세상 영혼이 깃든 김소용도 별반 다르진 않았다. 폐서인이 되지 않기 위해서는 또다시 철종을 배신해야 했다. 심란한 마음을 음식으로 승화시켜 보기도 하고, 시집살이에서 벗어나겠다며 대왕대비, 조대비(조연희 분)에게 회심의 브런치를 대접하는 김소용 만의 ‘웃픈’ 생존은 여전히 ...

    스타엔 | 2021.01.24 18:00

  • thumbnail
    정릉서 수지랑 데이트하고 박새로이처럼 이태원을 누벼볼까?

    ... 이 길을 감고당길이라고 부르는데 인사동을 지나 덕성여고와 덕성여중 사이에 놓인 돌담길을 따라 북촌으로 이어진다. 숙종의 계비인 인현왕후의 친정집인 감고당이 있던 곳이라 감고당길이라 이름이 붙었다. 인현왕후는 후궁 장희빈에 의해 폐서인이 된 후 6년간 감고당에 갇혀 살았다. 감고당은 덕성여고 서쪽에 있었는데 덕성여대 공관으로 옮겨졌다가 현재는 여주로 이전되었다. 덕성여고 사이에 난 골목길로 빠져나가면 윤보선길과 만난다. 이곳은 극 중에서 지은탁이 돌의자에 앉아 귀신들과 ...

    한국경제 | 2020.04.10 16:11 | 최병일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이세영 "소운과 울고 웃은 모든 순간 소중해" 종영 소감

    ... 최종회에서도 중전 유소운(이세영 분)의 자애로움과 현명함은 빛을 발했다. 이날 소운은 하선(여진구 분)의 세력을 굳건히 하기 위해 후궁을 들이라고 먼저 제안했다. 이에 하선이 기성군(윤박 분)에게 선위할 계획을 밝히자, 소운은 폐서인이 되겠다고 자처하며 “먼저 궐 밖에 나가 전하를 기다리겠다”라고 말하며 초연한 태도를 보였다. 그러나 기쁨도 잠시, 소운은 하선이 자객의 습격을 받은 탓에 오랫동안 하선과 만날 수 없었다. 모두가 하선의 죽음을 ...

    스타엔 | 2019.03.05 10:51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이세영 재회 `해피엔딩`…자체 최고시청률

    ... 여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러나 하선은 `누구도 용상을 사사로이 탐해서는 안 된다`는 신념을 드러내며, 성군의 자질을 보이는 종친 기성군(윤박 분)에게 선위를 하고 용상에서 스스로 내려왔다. 이와 뜻을 함께한 소운(이세영 분)은 폐서인을 청하고 먼저 출궁 했지만 뒤따르던 하선이 대비(장영남 분)을 따르던 세력으로부터 습격을 받아 소운의 곁으로 돌아오지 못했다. 그러던 어느 날 하선을 하염없이 기다리던 소운의 앞에 꿈처럼 그가 나타났고, 임금과 중전이 아닌 평범한 부부로 ...

    한국경제TV | 2019.03.05 10:28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이세영 종영 소감 “소운과 울고 웃은 모든 순간이 소중해”

    ... 최종회에서도 중전 유소운(이세영 분)의 자애로움과 현명함은 빛을 발했다. 이날 소운은 하선(여진구 분)의 세력을 굳건히 하기 위해 후궁을 들이라고 먼저 제안했다. 이에 하선이 기성군(윤박 분)에게 선위할 계획을 밝히자, 소운은 폐서인이 되겠다고 자처하며 “먼저 궐 밖에 나가 전하를 기다리겠다”라고 말하며 초연한 태도를 보였다. 그러나 기쁨도 잠시, 소운은 하선이 자객의 습격을 받은 탓에 오랫동안 하선과 만날 수 없었다. 모두가 하선의 죽음을 짐작한 가운데, 소운은 ...

    한국경제TV | 2019.03.05 09:23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김상경 희생으로 해피엔딩…'걸작사극' 호평 속 12.8% 기록

    ... 태평성대를 열었다. 그러나 하선은 '누구도 용상을 사사로이 탐해서는 안 된다'는 신념을 드러내며, 성군의 자질을 보이는 종친 기성군(윤박 분)에게 선위를 하고 용상에서 스스로 내려왔다. 이와 뜻을 함께한 소운(이세영 분)은 폐서인을 청하고 먼저 출궁 했지만 뒤따르던 하선이 대비(장영남 분)을 따르던 세력으로부터 습격을 받았다. 소운은 하선을 하염없이 기다렸고 모습을 보이지 않던 하선이 꿈처럼 나타났다. 임금과 중전이 아닌 평범한 부부로 재회한 두 사람은 ...

    텐아시아 | 2019.03.05 08:28 | 우빈

  • thumbnail
    종영 '왕이 된 남자' 여진구, 성군으로 기록되고 백성으로 돌아갔다

    ... 그러나 하선은 ‘누구도 용상을 사사로이 탐해서는 안 된다’는 신념을 드러내며, 성군의 자질을 보이는 종친 기성군(윤박 분)에게 선위를 하고 용상에서 스스로 내려왔다. 이와 뜻을 함께한 소운(이세영 분)은 폐서인을 청하고 먼저 출궁 했지만 뒤따르던 하선이 대비(장영남 분)을 따르던 세력으로부터 습격을 받아 소운의 곁으로 돌아오지 못했다. 그러던 어느 날 하선을 하염없이 기다리던 소운의 앞에 꿈처럼 그가 나타났고, 임금과 중전이 아닌 평범한 부부로 ...

    스타엔 | 2019.03.05 08:07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윤박에게 나라 맡기고, 이세영과 야인으로...'해피엔딩'

    ... 탐하면 안 된다. 가장 무거울 때 가장 가볍게 떨치고 일어나려고 한다"고 말해 뭉클하게 했다. 유소운은 하선의 뜻을 존중하며 자신이 먼저 궐 밖을 나가서 그를 기다리고 있겠다고 약조했다. 하선은 모든 짐을 떨쳐버라고 유소운을 폐서인한 뒤 짐을 쌌다. 조내관은 "전하를 주군으로 모셨으니 소인 평생의 복이옵니다. 영원토록 잊지 않겠습니다"라고 전했다. 하선은 궐을 나섰고, 뒤따라온 장무영(윤종석)은 "저를 두고 가시려고 했습니까"라며 그의 길벗을 자청해 함께 걸었다. ...

    스타엔 | 2019.03.04 23:38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이세영, 여진구 지킴이로 특급 활약

    ... 가누지 못하고 무너져 내리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후 소운은 비통해 하는 중에도 하선을 지키기 위해 직접 대비(장영남 분)을 찾아가 극의 긴장감을 한껏 고조시켰다. 소운은 흔들림 없는 눈빛으로 대비와 팽팽한 기싸움을 벌이며, “폐서인이 되기 전에 스스로 물러나 절로 들어가라”라며 자신의 확고한 뜻을 전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15회에서도 소운의 특급 활약은 계속됐다. 소운은 하선이 진평군(이무생 분)의 반란으로 패닉에 빠지자, 황해도 병마사에게 도움을 청하라고 ...

    한국경제TV | 2019.02.27 09:51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김상경, 권해효와 손잡은 이무생 비난 "비루한 지렁이"

    ...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에서는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가 진평군(이무생 분)과 대비(장영남 분)에게 잡혀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진평군은 반란군을 이끌고 도성 안으로 진입했고, 제일 먼저 폐서인한 대비를 찾았다. 그는 대비에게 “대비마마를 구하기 위해 달려온 동지가 밖에 와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진평군이 말한 동지는 신치수(권해효 분)로, 신치수는 “대비께 드릴 선물이 있습니다”라며 ...

    스타엔 | 2019.02.26 22: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