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201-10210 / 10,6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광직칼럼] 내가 변변찮고 형편없어... .. <출판국장>

    ... 해도 국왕과 조정의 잘못된 판단이 몰고온 폐해는 이루 형언하기조차 어려웠다. 청이 휩쓸고간 서북지역과 경기지역은 완전히 초토화되었다. 서울의 여염집은 대부분 불타버렸다. 거리에는 시체가 산처럼 쌓였다. 수십만명의 백성들이 포로로 끌려갔다. 포로로 잡혀간 어버이나 처자를 돈을 주고 데려오기 위해 가재전답을 헐값에 팔아버리고 유민이 되어 이리저리 떠돌아 다니는 백성들의 참상을 본 인조는 눈물만 흘릴 수밖에 없었다고 한다. 민심은 말할 수 없이 흉흉했다. ...

    한국경제 | 1997.12.09 00:00

  • [특별기고] 책임있는 주인정신 필요하다 .. 안병욱 <교수>

    ... 욕망이 없으면 발전이 없다. 그러나 그 욕망이 자기의 분수에 맞아야 한다. 분수에 맞지 않는 지나친 욕망은 허욕이요, 과욕이요, 탐욕이다. 허욕과 과욕과 탐욕은 인간을 파멸시킨다. 허욕의 노예가 되지 말라. 탐욕의 포로가 되지 말라. 과욕의 종이 되지 말라. 우리는 자기의 생활에 만족할 줄 알아야 한다. 그것이 지족이다. 우리는 자족인이 되어야 한다. 끝으로 신용의 정신이다. 개인이건 국가건 살아가는데 가장 중요한 것은 신용이다. 신용은 ...

    한국경제 | 1997.12.01 00:00

  • "정상논리론 안된다" .. 임창열부총리-은행장 간담회 발언록

    ... 수 있게 해줘야 한다. 라응찬 신한은행장=지금 외화유동성 확보가 제일 중요하다. 대기업 중심으로 외화가수요가 일고 있다. 대손충당금 설정에 대해 손비인정 한도를 확대해 줘야 한다. 신복영 서울은행장=자금이 있더라도 부도공포로 지원을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종금사의 여신회수로 대기업의 자금곤란이 가중되고 부도에 이른다. 여신회수를 시한부로 억제하는 강력한 조치가 필요하다. 은행의 자금부족을 한은이 초단기자금을 공급,메워주고 있는데 중장기안정 자금으로 ...

    한국경제 | 1997.11.27 00:00

  • [새로나온책] (문학/일반) '삼천리호 자전거' 등

    ... 내용을 66가지 사례로 엮었다. 티베트에서의 7년 (하인리히 하러 저 박계수 역 황금가지 전2권 각권 6천5백원) =오스트리아의 스키선수이자 등산가가 2차대전중 영국군 포 오스트리아의 스키선수이자 등산가가 2차대전중 영국군 포로수용소에 억류중 티베트로 탈출, 7년간 머무르며 보고 들은 것을 기록했다. 티베트의 정치 문화 풍습을 깊이있게 담아 학술적으로도 가치를 인정받은 기행문학의 고전. (한국경제신문 1997년 11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7.11.13 00:00

  • [충의열전] (45) 단계 하위지 <1>

    ... 올라가는 밀양 시위군의 마필과 군기를 정밀하게 검열하지 않은 죄로 순금사옥에 갇혔던 사실도 실록을 통해서 알 수 있다. 이후 하담은 세종 원년(1419) 11월 15일에 제주 판관(종5품)으로 나가 있으면서 왜선을 격파하고 포로가 된 제주도민을 구출해낸 공로로 공조정랑 (정5품)으로 승진하는데 그 내용을 옮기면 다음과 같다. "제주 상선 1척이 추자도에 왔다가 왜적에게 포위되자 배에서 내려 산으로 올라갔는데 왜적이 무릇 5일동안이나 수색하여 7인을 ...

    한국경제 | 1997.11.06 00:00

  • [케이블TV 하이라이트] (3일) '연극 오장군의 발톱' 등

    ... 이 작품은 군대를 소재로 했다고 해서 15년동안 공연이 금지됐다가 88년 극단 미추에 의해 비로소 무대화 됐다. 시골총각 오장군이 잘못 발부된 징집영장을 받고 군대에 가는데 그 순진무구함 때문에 군작전에 이용당하고 결국 포로가 되어 총살당한다는 이야기. "여성극장" (오후 1시30분) = 젊고 잘생긴 변호사 프랭크는 시골로 하이킹을 떠난다. 실수로 발목을 다친 그는 근처 농장에 묵게되고 그 곳에 있는 메간이라는 아리따운 아가씨와 사랑에 빠진다. ...

    한국경제 | 1997.11.03 00:00

  • 한국폭스포로, 고리원전 공정제어 보호설비교체공사 수주

    산업설비제어시스템업체인 한국폭스보로(대표 김용)는 한국전력이 발주 한 고리원자력발전소 1호기의 공정제어 보호설비교체공사를 50억원에 수주하는 계약을 한국전력기술과 체결했다고 26일 발표했다. 이에따라 이회사는 원자력발전소의 핵심부분인 NCSS(핵증기공급시스템) 의 보호 및 제어설비,2차 공정제어계통등 모든 설비를 최신 디지털제어시 스템으로 구축하게 된다. 외국 설비메이커와 직접 계약하거나 플랜트메이커로부터 턴키방식으로 구매해오던 방...

    한국경제 | 1997.10.28 00:00

  • [한경초대석] 구보다 다쓰야 <일본 IT'S 사장>

    ... 지적한다. 앞으로 한국에서 이번 같은 세미나도 열고 관련 기업들과 업무제휴도 하고 싶다는 그는 자신의 기획으로 일본에서 성공시킨 "도큐핸즈" 백화점같은 새로운 형태의 유통업체를 한국에 이식시키기를 희망했다. 도큐핸즈는 체인점포로 소비자들에게 제품재료를 저렴하게 판매해 소비자 들이 직접 물건을 만들어 쓰게 하는 DIY(Do It Yourself)상점이다. 기업체의 인터넷활용컨설팅도 하고 있는 그는 또 "앞으로 인터넷서비스 산업이 매우 중요해질 것"이라고 지적하면서 ...

    한국경제 | 1997.10.28 00:00

  • [글로벌 뷰포인트] "유럽통합 돌이킬 수 없다"..조쉬카 피셔

    ... 보여준다. 오늘날 독일은 더이상 유럽 질서의 주요 위험요소가 아니다. 국제적으로 인정된 국경선이 있다. 더이상 지역적인 분쟁은 없다. 이는 독일사에서 진정 새로운 것이다. 그러나 통일독일은 지정학적 상황과 전략적 중요성의 포로가 되어 있다. 쉽게 말해 독일은 유럽의 잠재적인 패권 유혹에 노출되어 있는 셈이다. 가까운 장래에 유럽통합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독일의 입장은 무엇일까. 만일 유럽통합대신 국가이익을 추구하는 것을 희망하는 세대가 독일이란 ...

    한국경제 | 1997.10.14 00:00

  • [천자칼럼] 강제 거세

    ... 자의적인 수술이다. 거세의 역사는 아주 오랜 옛날로 거슬러 올라간다. 거세된 남자로서 궁중에서 벼슬을 하거나 유력자밑에서 사역을 하던 환관이 그 효시였다. 때로 벼슬길에 나가고자 자의로 거세를 하는 경우도 있었지만 죄인이나 포로, 또는 진상되어온 외국인을 강제로 거세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중국 은나라의 갑골문에는 이미 기원전 1300년 무렵의 무정왕때 포로로 잡은 서쪽 야만족을 환관으로 삼아도 되는가를 점쳤다는 기록이 있다. 춘추시대에 제나라 환공의 ...

    한국경제 | 1997.08.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