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501-10510 / 11,6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군출신 北주민 등 13명 입국

    국군출신 김종완(73.가명)씨 등 북한 이탈주민13명이 최근 제3국을 경유 귀순해와 관계기관 합동으로 조사중이라고 국가정보원이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지금까지 귀환한 국군포로 출신 북한주민은 24명이고, 올들어 입국한 북한 이탈주민은 이들을 포함 모두 44명으로 늘어났다. 국정원에 따르면 김씨는 6.25전쟁중 중부전선 전투에서 인민군의 포로가 돼 탄광노동자 등으로 생활해 오다가 죽기전에 고향을 밟아보고 싶은 절박한 심정으로 지난해 말 탈북했다는 ...

    연합뉴스 | 2002.02.01 00:00

  • 아프간 동부 군벌충돌, 60여명 사망

    ... 파드샤칸을 지지하지 않은채 중립을 유지하고 있으며 미군도 행동을 삼가며 인근에 주둔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칸의 형제인 와제르 칸은 사이프 울라 병력과 전투에서 파드샤 칸측 병력이 "최소 40명"이 숨졌으며 전사 300여명이 포로로 잡힌뒤 살해됐다고 주장했다. 사이프 울라측의 지휘관 사예드 누라가도 이번 전투에서 사이프 울라 전사 8명이 숨졌다고 확인했다. 두 군벌간 전투는 전날 낮 파드샤 칸측 병력이 카불에서 남쪽으로 100㎞ 떨어진가르데즈에 도착해 지사 ...

    연합뉴스 | 2002.02.01 00:00

  • 유승준씨 2일새벽 인천공항 도착

    ... 미국 시민권 취득으로 병역기피 의혹을 받고 있는 가수 유승준(26) 파문과 관련, 해외파연예인에 대한 관리 강화에 나섰다. 병무청은 국외 이주제도를 악용한 추가적인 병역기피 사례를 방지하기 위해 관련 법 개정을 통해서라도 재외동포로서의 특혜를 배제할 방침이라고 1일 발표했다. 병무청은 특히 유씨의 경우 병역의무를 이행해야할 젊은이들에게 악영향을 미친 점을 감안해 법 개정 이전이라도 일시적인 방문을 제외한 국내 입국을 금지토록 법무부에 요청했다고 밝혔다. 병무청은 ...

    연합뉴스 | 2002.02.01 00:00

  • 아프간 동부 군벌충돌, 최소 40명 사망

    ... 지장이 초래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최근 파크티아주 지사로 임명된 파드샤 칸의 형제인 와제르 칸은 경쟁관계의 군벌 사이프 울라를 따르는 전사들과의 전투에서 파드샤 칸측 병력 "최소한 40명"이숨졌으며 300여명의 전사들이 포로로 잡힌뒤 살해됐다고 주장했다. 카제르 북쪽 지역을 담당하는 사이프 울라의 지휘관 사예드 누라가는 이번 전투과정에서 사이프 울라측 전사 8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두 군벌간 전투는 전날 낮 파드샤 칸측 병력이 카불에서 남쪽으로 100㎞ ...

    연합뉴스 | 2002.01.31 00:00

  • 자민련 회동 뒷얘기 공개

    ... ''다소 미안한 기색''을 보였다고 정 대변인은 전했다. 김 총재는 회동에 앞서 개각에 대해 "매우 미흡하다"는 내용의 메모도 준비해갔지만 김 대통령이 이에 대한 말을 꺼내지 않아 거론하지 않았다는 것. 또 김 총재가 국군포로와 납북어민 문제의 대북 제기를 거론하자 김 대통령은 "그럼 박정희(朴正熙) 전 대통령은 국군포로 문제를 제기한 적이 있나요"라고 응수했고, 김 총재는 "남북회담을 비롯해 여러번 문제를 제기했었다"며 남북장관급 회담에서 정식으로 제기할 ...

    연합뉴스 | 2002.01.30 00:00

  • "알-카에다, 전쟁포로 지위 상실할 수도" .. ICRC

    미국이 체포한 알-카에다 포로들이 최종적으로전쟁포로(POW) 지위를 상실할 가능성이 있다고 폴 그로스리더 국제적십자위원회(ICRC) 사무총장이 29일 밝혔다. 그로스리더 사무총장은 이날 스위스 신문 르 탕과의 인터뷰에서 관타나모의 미해군 기지에 수감된 아프가니스탄 포로들은 관계 법원에 의해 그들의 지위가 결정될 때까지 제네바 협정에 따라 보호를 받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그는 "알-카에다 포로에 대한 지위를 결정하게 될 해당 법원은 알-카에다 ...

    연합뉴스 | 2002.01.29 00:00

  • 관타나모 포로 절반이상이 사우디 국적

    쿠바 관타나모에 있는 미국 해군기지에 수감된 158명의 알-카에다 포로 가운데 사우디아라비아 국적을 가진 사람이 100명 이상이라고 사우디 내무장관인 나예프 왕자가 28일 밝혔다. 나예프 왕자는 "관타나모 기지에 100명이 넘는 사우디 출신 포로가 구금돼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으나 이들이 아프가니스탄에서 붙잡혔다는 점 이외에 이들에게 적용된 혐의가 무엇인지는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나예프 왕자는 "이들은 사우디아라비아의 법의 적용을 받아야 하는 ...

    연합뉴스 | 2002.01.29 00:00

  • 佛 "관타나모서 프랑스 포로 확인 중"

    프랑스 정부 대표단이 쿠바 관타나모 소재 미국해군기지에서 자국 출신 포로들을 확인 중이다. 프랑스 외무부는 28일 성명을 내고 대표단이 관타나모 기지 내 자국 포로를 확인하기 위해 지난 23일 미국을 방문했으며 관타나모 기지를 찾아가 지금까지 현지에 머물고 있다고 말했다. 프랑스는 지난주 초 미국으로부터 프랑스 출신으로 추정되는 포로의 수감 사실을 통보받았으며 현재 이를 확인 중이라고 설명했다. 외무부는 프랑스 출신 포로의 존재 여부나 수에 관해 ...

    연합뉴스 | 2002.01.29 00:00

  • 부시 "관타나모 억류자들, 포로 아니다"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이 고위 국가안보보좌관들과 논의한 뒤 쿠바 관타나모 기지에 억류돼 있는 사람들은 포로(POW)로 대우받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CNN방송이 28일 보도했다. 부시 대통령의 이 발언은 콜린 파월 국무장관이 억류 중인 탈레반과 알-카에다 전사들을 전쟁포로로 재분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는 보도가 있은 후 나온 것이어서 주목된다. 부시 대통령은 그러나 "이들에 대해 제네바협약을 적용하느냐 하지 않느냐에 따른 법률적 문제에 대해서는 ...

    연합뉴스 | 2002.01.29 00:00

  • 이라크 "이라크-이란 직항노선 재개"

    ... "이란인 순례자들의 방문이 이슬람국인 양국 관계 발전에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매년 이란인 약 3만-5만명이 이라크 남부의 시아파 성지들을 찾고있다. 사브리 장관은 이란-이라크 전쟁 이래 양국 관계 정상화에 걸림돌이 돼온 전쟁포로 문제를 비롯한 양국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25일 이란을 공식 방문했다. 사브리장관은 26일 카말 카라지 이란 외무장관과 만나 포로 문제를 논의한데 이어 27일 밤에는 개혁 성향의 모하마드 하타미 이란 대통령과 회동했다. 하타미 대통령은 ...

    연합뉴스 | 2002.01.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