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531-10540 / 10,6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고사태 일단 진정국면...슬로베니아공, 연방군 포로석방

    유고슬라비아의 슬로베니아공화국은 5일 연방군 기지 봉쇄와 공화국 방위군에 대한 동원태세를 일부 해제하고 연방군 포로를 석방하는 한편 국경관장권문제에 관해서도 협상을 제의하는등 연방당국의 최후 통첩을 대부분 받아들이는 유화적인 자세를 취함으로써 유고사태는 위기국면에서 일단 진정되고 있는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유고의 최고권력기관인 연방간부회는 슬로베니아공화국에 대한 최후통첩을 통해 공화국 방위군을 전투위치에서 철수.원대복귀시킬것, 연방군 ...

    한국경제 | 1991.07.06 00:00

  • 슬로베니아, 연방군 포로 석방 합의

    유고슬라비아의 슬로베니아 공화국은 교전과정에서 붙잡힌 연방군 포로들이 5일 특별열차편으로 류블랴나를 떠날 수 있도 록 허용키로 합의했다고 유고관영 탄유그통신이 보도했다. 탄유그 통신은 연방간부회가 모든 연방군 포로들을 4일 자정(한국시간 5일 상오7시)까지 석방하라는 명령을 내린 뒤 슬로베니아 당국과 공화국내 적십자사간에 이같은 합의가 이뤄졌다고 말했다. 이 통신은 연방군 포로들이 5일 상오 11시께 류블랴나에서 인근 크로아티아공화국을 ...

    한국경제 | 1991.07.05 00:00

  • 슬로베니아 공화국, 연방간부회 최후통첩 거부

    ... 크로아티아공화국에서는 이날 크로아티아인들과 세르비아인들이 충돌, 최소한 2명이 숨지고 6명이 부상하는 사태가 발생, 유고사태는 또다시 전면적인 내전사태로 악화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연방간부회는 슬로베니아와 크로아티아공화국의 독립 선포로 야기된 현 사태를 논의하기 위해 이날 상오 베오그라드에서 긴급회의를 연 후 성명을 통해 슬로베니아 방위군에 대해 5일 상오 7시(이하 한국시간)까지 연방군 기지에 대한 봉쇄를 해제, 철수할 것과 연방군 포로들을 석방할 것을 ...

    한국경제 | 1991.07.05 00:00

  • 유고 사실상 전쟁상태

    ... 간선도로에 있는 바리케이드를 부수고 행진을 계속했다. 이 과정에서 노보 메스토 지방 근처에서 연방군과 민병대 사이에 소규모 총격전 이 벌어져 연방군 병사 1명이 부상했으며 민병대는 또 연방군 탱크 1대를 파괴해 병 사 3명을 포로로 잡았다고 슬로베니아 라디오가 보도했다. 슬로베니아 경찰은 40여대의 연방군 탱크가 류블랴냐에서 30 떨어진 플닉공항에 도착했으며 공화국 군대는 이들이 류블랴냐로 진입하는 것을 막기 위해 수도로 통하는 모든 도로 한복판에 ...

    한국경제 | 1991.06.27 00:00

  • 미군유해 인도 실무회담 판문점서 열려

    ... 열린 이날 회담에서 미국측대표로 참석한 로버트 스미스 미상원의원과 북한측대표로 나온 이성호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은 미군 유해 11구의 인도식을 24일 상오 11시 판문점에서 갖기로 하는 한편 미군 유해의 추가 인도를 위해 양측이 인도적 차원에서 공동협력키로 의견을 모았다. 양측은 미군유해의 추가발굴및 조사와 전쟁포로가 됐던 미군중 송환되지 않은 3백89명의 생사여부확인등에 관한 양측간의 이견해소에 노력한다는데도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경제 | 1991.06.24 00:00

  • 소련, 북한 미사일 중동수출 규제해야

    ... 열린 이날 회담에서 미국측대표로 참석한 로버트 스미스 미상원의원과 북한측대표로 나온 이성호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은 미군 유해 11구의 인도식을 24일 상오 11시 판문점에서 갖기로 하는 한편 미군 유해의 추가 인도를 위해 양측이 인도적 차원에서 공동협력키로 의견을 모았다. 양측은 미군유해의 추가발굴및 조사와 전쟁포로가 됐던 미군중 송환되지 않은 3백89명의 생사여부확인등에 관한 양측간의 이견해소에 노력한다는데도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경제 | 1991.06.24 00:00

  • 군소 여행사간 공동광고 공동분배 성행

    ... 가장 낮은 도로율을 보이고 있는 심각한 교통 체증을 해소하기 위해 도심에 7개 노선의 새로운 고가도로를 건설키로 했다. 시는 18일 해운대구 우동 수영교- 동래구 온천2동 미남로터리 사이 8천8백m, 부산진구 전포동 전포로- 동래구 거제동 거제로 사이 1천4백m, 북구 삼락동- 북구 감전동 남해고속도로 감전인터체인지 사이 5천5백m등 새로운 고가도로 3개 노선을 확정했다. 시는 또 북구 엄궁동-북구 감전동 감전 인터체인지 사이 5천5백m, 서구 ...

    한국경제 | 1991.06.18 00:00

  • 미국진출 한국계은행, 자산비중서 영세성 여전

    ... 58개국 2백88개은행에 7백19개점포(사무소제외)에 달하고 있다. 이에 따라 미국내 전체은행 점포수에서 차지하는 외국은행의 비중은 5.4%로 전년의 5.1%보다 확대됐다. 이를 국가별로 보면 일본이 45개은행, 1백37개점포로 전체 외국은행점포의 19.1 %에 달해 가장많고 캐나다(49개), 영국(42개), 프랑스(37개), 홍콩(30개) 등의 순이다. 우리나라는 7개은행에 25개점포(지점 13개, 에이전시 7개, 현지법인 5개)로 외국은행 전체의 ...

    한국경제 | 1991.06.15 00:00

  • 영등포상권 급신장

    ... 것은 자체적인 각종판촉활동이 주효했다는 것 보다는 롯데의 등장으로 주변상권이 보다 확대되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신세계영등포점은 지난달 42%라는 놀라운 매출신장에 힘입어 매출 1백34억원의 본점을 제치고 신세계점포중 최고매출점포로 올라섰다. 이와함께 영등포지하상가의 매출 또한 유동인구가 크게 늘어나면서 평소보다 높은 수준을 기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또 롯데영등포점은 5월중 1백62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영등포상권은 아직 대규모 근대화 ...

    한국경제 | 1991.06.06 00:00

  • 소련군, 탱크/핼기로 아르메니아 마을 공격...주민 수십명사망

    ... 분쟁과 이에따른 종족분규로 지난 3년간 수백명이 숨진바 있는 나고르노 카라바흐 지역에서 지난주 양종족간 전투가 벌어져 37명이 숨지고 다수가 부상했다고 말했다. 그리고리얀 대의원은 이후 소련군과 아제르바이잔군이 탱크와 중포로 무장한채 아제르바이잔 영토내 마을에 있는 아르메니아인들을 강제추방하기 위해 전례없는 행위를 하고있다고 비난했다. 이에대해 푸고 내무장관은 기자회견에서 연방 정부가 아제르바이잔 공화국의 입장을 지지한다는 점을 분명히 하면서 군인들이 ...

    한국경제 | 1991.05.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