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0,6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암세포 잡는 NK치료제로 美 FDA 1호 허가 받겠다"

    ... 거부반응이 일어나기 때문에 환자 본인의 것을 추출해 배양한다. 맞춤형 치료인 만큼 제조에만 3억~5억원이 든다. 또 다른 면역세포인 자연살해(NK)세포는 T세포에 비해 다른 사람의 것을 넣어도 거부반응이 적다. 다른 사람의 NK세포로 항암제를 개발하는 신약 벤처들이 쏟아졌다. 하지만 지금까지 NK세포치료제 효능은 CAR-T에 못 미쳤다. 나은 줄 알았던 암이 재발하기도 했다. 미국 바이오기업들이 줄줄이 임상에서 쓴맛을 본 이유다. 분위기를 바꾼 것은 국내 바이오기업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9.09 17:24 | 이우상

  • thumbnail
    '천년의 산삼, 생명연장의 꿈'…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10일 개막

    ... 단계부터 모든 시설에 대해 방역과 소독을 시행한다. 엑스포 행사장에는 산삼항노화 산업의 이해와 우수성을 전달하는 산삼주제관과 함양 약용식물 배경지식과 정보를 제공하는 약용식물관을 비롯해 10개 전시관을 운영한다. 또 산업엑스포로 산삼항노화산업의 이론적 체계구축으로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하고 지속적인 성장계기가 되도록 4차례의 국제 학술회의도 진행한다. 조직위는 행사장인 상림숲 일대가 꽃무릇과 꽃밭단지, 천년의 정원으로 둘러싸여 관람객이 다양한 프로그램을 ...

    한국경제 | 2021.09.09 14:35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NC 새 얼굴들 짜릿한 '1호' 경험…자신감 붙는다

    ... 패기로 침체한 NC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1번 타자 자리를 꿰찬 김기환은 이번에 첫 홈런까지 터트리며 타격에서도 자신감을 끌어 올리게 됐다. 앞서 7일 한화전에서는 김주원이 생애 첫 홈런을 날렸다. 김주원은 2회 좌월 선제 3점포로 결승포를 기록했다. NC는 이 경기에서 16-4로 크게 이겼다. 김기환도 이 경기에서 4타점으로 활약했다. 김주원은 올해 유신고를 졸업한 신인이지만, 유격수라는 수비 부담이 큰 역할을 소화하고 있다. 주전 유격수인 노진혁은 ...

    한국경제 | 2021.09.09 10:15 | YONHAP

  • thumbnail
    "중공군 침략이 희생?"…'미화 논란' 영화, 수입사 포기로 상영 취소

    ... '희생'에 빗대어 표현한다. 한국은 이 전투에서 수적 우세를 앞세운 중공군에 밀려 패전하며 영토 193㎢를 북한에 넘겨줬다. 국군 피해는 전사자 1701명, 부상자 7548명에 달하는 것으로 기록됐다. 이 외에 4136명이 포로가 되거나 실종됐다. 중국의 포털사이트 바이두는 영화에 대해 "중국 인민지원군 항미원조(抗美援朝) 70주년을 기념하며, 적과 아군의 전력 차가 현격한 상황에서 분투한 의용군 전사들의 영웅적인 행적을 담고 있다"고 소개했다. ...

    한국경제 | 2021.09.09 08:36 | 김수영

  • thumbnail
    롯데, '임시 선발'로 삼성과 2연전 싹쓸이…서튼 감독 5할 승률

    ... 울렸다. 삼성은 3연패에 빠졌다. 데이비드 뷰캐넌과 원태인, 믿었던 선발 '원투펀치'를 내고도 2경기를 모두 내줬다는 것이 충격적이었다. 출발은 삼성이 좋았다. 삼성은 1회말 호세 피렐라의 적시타와 4회말 구자욱의 솔로포로 2-0으로 앞서갔다. 5회초까지 완벽에 가까운 투구로 승리 투수 요건을 채운 원태인은 그러나 6회초 크게 흔들렸다. 원태인은 무사 1루에서 딕슨 마차도를 투수 땅볼로 유도했으나 2루 송구가 부정확해 아웃카운트 1개만 잡고 병살타로 ...

    한국경제 | 2021.09.08 22:57 | YONHAP

  • thumbnail
    中 '1953 금성대전투' 어떤 영화길래…미군을 '침략자' 규정

    ... 121분 동안 한국군이나 북한군은 전혀 나오지 않고 미군과 중공군 사이의 전투만 다뤘다. 1953년 7월 금성 전투를 앞두고 다음 날 새벽까지 금강천의 다리를 건너야 하는 중공군이 미군 정찰기와 B-29 폭격기의 공습을 당한다. 고사포로 맞서면서 다리가 파괴되면 다시 고치는 일을 거듭하다 결국 병사들의 몸으로 널빤지를 받쳐 쌓은 다리를 건너 도강에 성공하는 이야기다. 영화는 전투를 중국 보병, 미국 폭격기, 중국 고사포 등의 여러 각도로 나눠서 묘사한다. 다른 ...

    한국경제 | 2021.09.08 16:46 | YONHAP

  • thumbnail
    도시의 죽음과 탄생…'도시는 왜 사라졌는가' 출간

    ... 수도였다. 제국의 전성기였던 10~11세기, 도시인구는 폭발적으로 증가해 인구수가 한때 100만 명에 육박했다. 앙코르와트, 앙코르 탑, 저수 시설인 동·서 바라이 등 거대한 건축물이 잇달아 세워졌다. 소수민족이나 전쟁 포로들로 이뤄졌던 노예들이 대공사의 대부분을 담당할 정도로 제국의 입지는 탄탄했다. 13세기 말 이곳에 온 원나라의 사절 주달관은 정교한 도시 성벽, 숨이 멎을 듯한 조각상, 번쩍거리는 궁궐, 인공 섬이 있는 거대한 저수지에 매료됐고, ...

    한국경제 | 2021.09.08 10:19 | YONHAP

  • thumbnail
    박은빈, 남장한 왕세자로 변신…'잘생쁨' 폭발 ('연모')

    ... 11일 첫 방송되는 ‘연모’는 쌍둥이로 태어나 여아라는 이유만으로 버려졌던 아이가 오라비 세손의 죽음으로 남장을 통해 세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비밀스러운 궁중 로맨스. 박은빈의 7년 만의 사극 복귀작으로, 공룡포로 여자임을 숨긴 왕세자 이휘 역을 맡았다. 누구도 감당하기 힘든 비밀을 짊어진 이휘는 겉은 차갑지만 내면은 불꽃같은 뜨거운 성정을 타고난 인물. 오늘(8일) 공개된 스틸 컷을 통해서도 알 수 있듯이 선뜻 범접할 수 없는 분위기로 고귀한 ...

    텐아시아 | 2021.09.08 09:14 | 태유나

  • thumbnail
    '중공군 미화 영화 등급 결정' 영등위 "15세 이상 충분히 수용 가능"

    ... 대대적인 기습 남침으로 시작됐다고 보고있다. 더불어 중공군의 개입으로 현재까지 휴전 상태다. 영화에서 다뤄지는 금성전투 역시 중국에서는 '승전'으로 기록하지만, 국내에서는 전사자 1701명, 부상자 7548명, 포로와 실종자가 4136명이 발생한 아픈 기억으로 꼽힌다. 반면 중국은 자신들이 한국 전쟁에 '도움'을 줬다는 주장을 하고 있다. '1953 금성대전투' 역시 중국의 관점을 담고 있다. 제작비 4억 위안(약 ...

    한국경제 | 2021.09.08 07:50 | 김소연

  • thumbnail
    [9·11 테러 20년] ⑤ 빈라덴 사라졌지만 테러는 세계로 확산

    ... 칼리프가 정치 권력을 쥐는 이슬람 초기의 신정(神政)일치 체제의 재건을 꿈꾼 것이다. 중동·아프리카 분쟁 지역에서 국제 테러 조직으로 세를 불린 IS는 시리아 락까와 이라크 모술 등을 주요 거점으로 삼았다. 과감해진 IS는 포로를 참수형에 처하고 그 영상으로 온라인으로 대중에 공개했다. 이를 보고 IS에 합류하겠다는 이들도 생겨났다. 미국은 2014년 국제동맹군을 결성해 IS 소탕 작전을 개시했다. 그러나 IS의 테러는 멈추지 않았다. 2015년 11월 ...

    한국경제 | 2021.09.08 05: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