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학범호, 가나와 2차전서 2-1 승리…이동준 결승골

    ... 열세에도 가나에 3-1로 이긴 김학범호는 전승으로 기분 좋게 연전을 마쳤다. 이번 평가전은 이달 30일 와일드카드 3명을 비롯한 올림픽 최종엔트리 18명을 확정하기 전 대표팀이 마지막으로 치르는 실전이었다. 김학범호 태극전사들은 ... 공격수로 나서 수시로 자리를 바꾸며 상대 수비진을 위협했다. 백승호(전북)와 김동현(강원)이 더블 볼란테로 나섰고, 포백 수비진에는 왼쪽부터 강윤성(제주), 이지솔(대전), 정태욱(대구), 김태환(수원)이 배치됐다. 골키퍼 장갑은 안찬기(수원)가 ...

    한국경제 | 2021.06.15 21:57 | YONHAP

  • thumbnail
    이강인, 선발로 김학범호 첫 출전…오세훈 원톱

    ... 처음이다. 공격 2선의 좌·우 측면은 조영욱(서울)과 정우영(프라이부르크)이 맡는다. 백승호(전북)와 김동현(강원)이 더블 볼란테로 나선다. 포백 수비진에는 왼쪽부터 강윤성(제주), 이지솔(대전), 정태욱(대구), 김태환(수원)이 배치됐다. 골문은 안찬기(수원)가 지킨다. 1차전에서 레드카드를 받아 퇴장당한 풀백 김진야(서울)는 양 팀 감독의 합의로 출전이 가능해져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한다. 이번 평가전은 이달 30일 도쿄 올림픽 최종엔트리 ...

    한국경제 | 2021.06.15 19:15 | YONHAP

  • thumbnail
    '김학범호 재수생' 센터백 이상민 '도쿄행 티켓은 내가!'

    ... 쉽게 경기를 풀어간 대표팀은 후반전 이승모(포항)와 조규성(김천)의 연속골이 터지면서 3-0으로 앞서나갔다. 포백 수비라인에서 김재우(대구)와 함께 중앙에 선 이상민은 본업인 수비도 무난하게 잘 해냈다. 후반 29분 이상민이 ... 없어 보인다. 게다가 김학범 감독은 수비진을 가장 취약한 포지션으로 보고 있다. 앞으로 확정될 3명의 와일드카드 중 1명이 중앙수비수가 될 수도 있다는 얘기다. 이 경우 이상민이 통과해야 할 바늘구멍은 더욱 작아진다. ...

    한국경제 | 2021.06.12 21:12 | YONHAP

  • thumbnail
    '퇴장 악재' 김학범호, 10명이 싸웠지만 가나에 3-1 승리

    ... 이수빈(포항)이 호흡을 맞췄다. 좌우 풀백 김진야와 이유현(전북), 중앙수비수 김재유(대구)와 이상민과 김재우(대구)가 포백 라인을 구성했다. 골문은 안준수(부산)가 지켰다. 대표팀은 전반 10분 이승우의 패스를 받은 조규성의 슈팅이 ... 나오던 애비-애시 콰야 사무엘을 저지하려다 볼이 빠져나간 뒤 발목을 밟았고, 주심은 비디오판독(VAR) 후 레드카드를 꺼내 들었다. 대표팀은 전반 추가시간 조규성의 아크 오른쪽 오른발 슈팅이 골키퍼 손끝에 걸리면서 수적 열세에도 ...

    한국경제 | 2021.06.12 20:55 | YONHAP

  • thumbnail
    이변의 이랜드…첫 '서울 더비'서 1-0 승리…FA컵 16강 진출

    ... 활용하고 나상호와 조영욱을 전방에 배치했다. 미드필드에는 김진야와 김진성, 오스마르, 신재원이 포진했고, 기존의 포백 대신 이한범-홍준호-황현수가 스리백을 맡았다. 골키퍼 장갑은 양한빈이 꼈다. 이랜드도 레안드로와 베네가스를 벤치에 ... 고광민을 투입하며 승부수를 던졌다. 좀처럼 깨지지 않던 '0의 균형'은 결국 후반 40분에 깨졌다. 이랜드의 교체 카드가 통했다. 곽성욱의 코너킥 이후 이랜드 선수들이 공을 주고받았고, 레안드로가 문전에서 머리로 마무리했다. FA컵 ...

    한국경제 | 2021.04.14 21:24 | YONHAP

  • thumbnail
    홍명보의 울산, 클럽월드컵 첫 경기서 티그레스에 1-2 역전패

    ... 윤빛가람에 '새 얼굴' 이동준이 배치되고, 수비형 미드필더로는 전북 현대에서 이적한 신형민이 원두재와 호흡을 맞췄다. 포백 수비진은 설영우-불투이스-김기희-김태환으로 구성됐고, 골키퍼 장갑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이겨내고 ... 수비보다 약간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홍명보 감독은 후반 21분 김인성을 김성준으로 바꾼 것을 시작으로 교체 카드를 활용해 분위기를 바꿔보려 했으나 동점 골은 끝내 나오지 않았다. 후반 28분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활약했던 오스트리아 ...

    한국경제 | 2021.02.05 01:10 | YONHAP

  • thumbnail
    '살림꾼' 호이비에르, 부상도 막지 못한 투지

    ... 출전했다 . 양질의 패스로 공격진을 보좌했다 . 장점인 수비력도 빼어났다 . 브렌트포드의 롱볼을 끊어 포백 라인을 보호했다 . 태클 5 회 , 인터셉트 2 회 등 팀 내 최다 수치를 기록했다 . 풀타임 ... 분 조시 다 실바의 스터드에 정강이가 찍혔다 . 심각한 장면이었다 . VAR 판독을 통해 다 실바는 레드카드를 받아 피치를 떠났다 . 호이비에르의 정강이는 찢어져 피가 흐르고 있었다 . 조제 무리뉴 감독은 큰 부상을 ...

    한국경제 | 2021.01.06 10:10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

  • thumbnail
    멕시코에 역전패 벤투 감독 "빌드업에서 볼 뺏겨 어려움 자초"

    ... 했다"라며 "결과적으로 수비를 두껍고 견고하게 하려고 파이브백을 썼다"고 밝혔다. 이어 6장을 쓸 수 있는 교체 카드를 3장만 사용한 것에 대해서도 "교체는 경기 진행 양상이나 선수들의 경기력을 보고 결정한다"라며 "교체가 6장이라고 ... 그런 의미에서 경기 진행 상황을 보고 3명만 교체했다"고 밝혔다. 벤투 감독은 또 "이번 주에 파이브백에서 포백으로 전환하는 훈련을 했다. 멕시코전에서도 선수 교체를 통해 전술 변화를 시도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1.15 11:25 | YONHAP

  • thumbnail
    '송범근 선방 아니었다면'…김학범호, 이집트와 겨우 0-0 무승부

    ... 호흡을 맞췄다. 좌우 측면수비수 김진야(서울)와 설영우(울산), 중앙수비수 김재우(대구)와 김현우(NK이스트리)로 포백을 꾸렸고 골문은 송범근이 지켰다. 경기 시작하자마자 왼쪽 측면을 돌파한 살라흐 모흐센의 크로스에 이은 카림 알 ... 이수빈(전북)을 내보낸 뒤 후반 26분에도 김대원과 김현우를 빼고 조영욱(서울)과 김동현(성남) 투입하는 등 교체 카드를 써서 분위기를 바꿔 보려 했다. 하지만 후반 29분 백승호가 페널티아크 오른쪽에서 찬 오른발 프리킥이 골대를 ...

    한국경제 | 2020.11.13 04:56 | YONHAP

  • thumbnail
    전북 상대하는 울산 김도훈 감독, 주니오·이청용 '쌍칼' 꺼냈다

    전북 모라이스 감독도 구스타보-조규성-한교원 삼각편대 등 최정예 카드 김도훈 울산 현대 감독이 전북 현대와의 정규리그 마지막 승부에서 주니오와 이청용, 두 필승 카드를 모두 꺼내 들었다. 25일 오후 4시 30분 울산 문수축구장에서 ... 김인성이 공격 2선에 서며, 신진호와 원두재가 허리를 맡는다. 왼쪽부터 홍철, 김기희, 정승현, 설영우(22)가 포백 수비라인을 형성하고 골키퍼 장갑은 조현우가 낀다. 김 감독은 수비라인에서 주전 오른쪽 풀백 김태환(31) 대신 ...

    한국경제 | 2020.10.25 15: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