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벨기에, 알제리에 2-1 진땀 역전승··H조 최강전력 맞어?

    ... 좀처럼 뚫지 못했다. 그러나 벨기에는 후반 25분과 35분 메르텐스와 오리기, 펠라이니를 차례로 교체 투입했고 이 카드가 적중했다. 알제리의 빗장 수비는 194cm로 벨기에의 장신 공격수인 마루앙 펠라이니의 고공 플레이를 막지 못해 ... 하다. 수비진 역시 약점을 노출했다. 뱅상 콤파니-얀 베르통헨-토비 알데르베이럴트-다니엘 반 바이텐로 구성된 포백은 느린 발로 알제리에게 배후를 자주 허용했다. 또 간격을 좁게 서는 바람에 측면을 자주 허용했다. 벨기에 알제리 ...

    한국경제TV | 2014.06.18 06:12

  • 홍명보號, 멕시코에 0-4 완패…새해 첫 패배

    ... 김태환(성남)을 배치한 4-4-2 전술을 꺼냈다. 중앙 미드필더는 박종우(서울)-이명주(포항)의 더블 볼란테가 지켰고, 포백(4-back)은 왼쪽부터 김진수(니가타)-김기희(전북)-강민수(울산)-박진포(성남)가 배치된 가운데 골키퍼 장갑은 ... 나섰다. 또 이근호, 김진수, 박종우를 빼고 고요한(서울), 김대호(포항), 송진형(제주)을 교체로 넣으면서 교체 카드 6장을 모두 쓰며 선수들에게 고루 기회를 줬다. 더불어 이승기를 원톱 스트라이커로 배치한 가운데 김민우를 섀도 ...

    연합뉴스 | 2014.01.30 13:06

  • 맨유, 소시에다드에 1-0 진땀승‥챔스 A조 선두

    ... 머물렀다. 이날 맨유는 웨인 루니와 치차리토를 비롯해 카가와 신지, 발렌시아, 긱스, 마이클 캐릭이 선발 출장했다. 포백은 에브라, 에반스, 필 존스, 하파엘이 섰으며 골문은 데 헤아 골키퍼가 지켰다. 전반 2분 맨유의 웨인 루니는 ... ㆍ소지섭 햄버거 앓이, `두달만 참자`며 카톡 프로필 사진 `폭소` ㆍ짝 60기 시청률, 91년생 `혼전순결녀`등장에도 라디오스타에 졌다 ㆍ카드사 대출금리 12월부터 인하할 듯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13.10.24 13:38

  • 브라질전 마친 홍명보號 '화기애애한 회복훈련'

    ... 코칭스태프는 브라질전에 결장한 선수들 가운데 박주호(퀸스파크 레인저스)-강민수(울산)-곽태휘(알 샤밥)-김창수(가시와)의 포백 조합을 중심으로 수비와 역습 훈련에 집중했다. 브라질전을 소화한 선수들은 러닝에 이어 삼삼오오 모여 볼 뺏기를 ... 없는 지원스태프가 첫 번째 내기에서 패하자 홍 감독은 재도전을 받아들였다. 이어 지원 스태프에 대표선수를 '와일드카드'로 사용할 기회를 줬다. 마침 훈련을 끝내고 쉬던 '전문키커' 기성용(선덜랜드)이 지원스태프의 지목을 받아 출전했고, ...

    연합뉴스 | 2013.10.13 19:33

  • thumbnail
    [월드컵축구] 한국 축구, 레바논과 1-1 무승부

    ... 김보경(카디프시티)이 공격형 미드필더를 맡은 가운데 김남일(인천)-한국영(쇼냔 벨마레) 조합이 더블 볼란테로 나섰다. 포백(4-back)은 김치우(서울)와 신광훈(포항)이 좌우 풀백으로 나선 가운데 곽태휘(알 샤밥)-김기희(알 샤일라) ... 못했다. 후반 20분 이동국의 헤딩 슈팅이 골키퍼 선방에 또 막힌 한국은 후반 25분 이근호 대신 손흥민(함부르크) 카드로 승부수를 띄웠다. 공세를 이어간 한국은 후반 27분 프리킥 상황에서 곽태휘가 골대 정면에서 헤딩 슈팅을 시도한 ...

    연합뉴스 | 2013.06.05 05:02

  • thumbnail
    [월드컵축구] 손흥민 결승골 한국, 카타르 제압

    ... 나섰다. 골키퍼 정성룡(수원)이 골문을 지킨 가운데 중원 조율은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과 기성용(스완지시티)이 맡고 포백 수비진은 왼쪽부터 박원재(전북), 정인환(전북), 곽태휘(알샤밥), 오범석(경찰청)이 포진하는 등 핵심 전력을 풀가동했다. ... 걸리면서 실마리를 찾지 못하던 상황에서 최강희 감독은 후반 36분 이근호 대신 손흥민을 들여보내 승부수를 띄웠고 이 카드가 적중했다. 그대로 1-1 무승부로 끝날 것으로 예상되던 후반 추가시간 이동국과 손흥민 두 교체카드가 일을 냈다. ...

    연합뉴스 | 2013.03.26 00:00

  • thumbnail
    [올림픽] 홍명보號, 브라질 꺾고 '결승가자!'

    ... 영국전에 '깜짝' 선발로 기용해 톡톡히 재미를 봤지만 브라질의 측면 공격이 강해 수비력과 기동력이 좋은 김보경 카드를 선택할 공산이 크다. 중원은 기성용(셀틱)-박종우(부산) 콤비가 나서고 포백(4-back)은 왼쪽부터 윤석... 칭송받는 네이마르(산투스)를 필두로 오른쪽 풀백인 하파엘(맨체스터 유나이티드), A대표팀의 중앙 수비수이자 와일드카드로 합류한 티아구 시우바(파리생제르맹), 수비수 마르셀루(레알 마드리드), 이번 대회 이후 2천500만 유로(약 350억)의 ...

    연합뉴스 | 2012.08.06 00:00

  • thumbnail
    [올림픽] 4강 기적 홍명보號 '지동원 카드 적중'

    ... 주전 골키퍼 정성룡(수원)이 프리킥을 막는 과정에서 어깨 부상을 당하는 악재를 만났다. 이 때문에 한국은 교체 카드를 일찌감치 써버리는 통에 선수들 대부분이 120분을 멈춤 없이 뛰는 최악의 상황에 봉착했다. 하지만 선수들은 정신력으로 ... 후방에서 최전방으로 날아오는 공간 패스를 머리로 잡아내 동료에게 연결하는 역할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지동원 카드'만큼이나 홍 감독이 선택한 수비전술도 큰 효과를 발휘했다. 홍 감독은 이날 최전방에서 포백라인까지 간격을 20m ...

    연합뉴스 | 2012.08.05 00:00

  • [축구] 한국, 사상 첫 4강 달성

    ... 페널티지역 왼쪽으로 돌파하는 순간 황석호가 다리를 걸어 두 번째 페널티킥을 내줬다. 한국은 역전의 위기에서 '와일드카드' 골키퍼 정성룡이 첫 번째 페널티킥을 성공한 램지의 두 번째 페널티킥 시도를 몸을 날려 막아내 가슴을 쓸어내렸다. ... 영국의 리처즈 마이커(맨체스터시티)와 충돌하는 과정에서 어깨 부위를 다쳐 김범영(부산)과 교체되면서 두 번째 교체카드를 써야 했다. 한국은 후반 15분 선제골의 주인공인 지동원이 스루패스를 받아 포백을 뚫고 골키퍼와 1대1 기회에서 ...

    연합뉴스 | 2012.08.05 00:00

  • thumbnail
    홍명보號 8강 진출을 위한 '가봉 사냥' 출격

    ...까지 두 경기 연속 무패 행진을 벌여 자신감을 얻었다. 특히 멕시코전에서 다소 무기력한 모습을 보였던 '와일드카드' 박주영(아스널)이 스위스전에서 선제골을 터뜨렸고 '측면 날개' 김보경(카디프시티)이 결승골을 넣는 등 팀 분위기도 ... 처진다는 평가를 받지만 '한방'은 남아 있어서다. 이 위원은 가봉의 미드필더 레비 마딘다(셀타비고 B팀)가 중원에서 포백과 골키퍼 사이로 넣어주는 패스가 매우 정확하며 최전방 공격수인 피에르 아우바메양(생테티엔)의 빠른 발과 순간 돌파에 ...

    한국경제 | 2012.07.31 00:00 | genie0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