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3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주영+α' 홍명보號 와일드카드는 누구

    ... 계획이라고 27일 밝혔다. 가장 관심을 끄는 부분은 조직력을 해치지 않으면서도 취약점을 메워 전력을 배가할 와일드카드의 규모와 주인공이다. 올림픽 본선에서는 연령 제한인 23세가 넘는 와일드카드를 3명까지 기용할 수 있다. 한 ... 감독은 예선부터 조직력을 함께 다져온 선수들이 와일드카드보다 우선이라는 입장을 강조하고 있다. 그런 맥락에서 와일드카드 사용이 2명으로 제한될 수 있으나 최근 수비진에서 부상자가 나왔다. 포백 수비라인을 지휘하는 중앙 수비수 홍정호(23·제주)가 ...

    연합뉴스 | 2012.06.27 00:00

  • thumbnail
    리버풀-맨유 FA컵 맞대결서, 박지성 선발 출전

    [이정현 기자] 박지성이 맨유의 필승카드로 퍼거슨 감독의 부름을 받았다. 1월28일(한국시간) 21시 45분, 잉글랜드 리버풀 안필드 스타디움에서 진행예정인 2011-12 잉글랜드 FA컵 32강, 리버풀-맨유간 경기에서 박지성은 선발 명단에 포함됐다. 이날 맨유는 데헤아 골키퍼가 골문을 책임지는 가운데 하파엘, 스몰링, 에반스, 에브라가 포백을 맡는다. 이어 긱스, 캐릭, 스콜스가 중원을, 웰벡이 골을 노리며 발렌시아와 박지성이 좌우에서 리버풀의 골문을 노린다. ...

    한국경제 | 2012.01.28 00:00

  • 한국축구, 레바논 꺾고 월드컵 최종예선 간다

    ... 상황에서 중앙 돌파력과 측면 공격에 대한 수비가 뛰어난 레바논을 깨기 위한 묘책으로 이른바 '팔색조 전술 변화' 카드를 꺼내 들었다. 이승기(광주)와 손흥민(함부르크)에게 각각 왼쪽 측면 날개와 공격형 미드필더 역할을 맡기는 것이 ... '홍정호+이용래 시프트'가 다시 가동된다. 구자철(볼프스부르크)-홍정호가 '더블 볼란테'로 레바논의 중앙 공격을 막아내고, 포백(4-back)은 이용래-이정수(알 사드)-곽태휘(울산)-차두리(셀틱)가 맡는다. 골키퍼로는 정성룡(수원)이 나선다. ...

    연합뉴스 | 2011.11.15 00:00

  • UAE전, `박주영 뚫고 홍정호 막고` 기대감 UP

    축구대표팀이 `중동킬러` 박주영(아스널)과 수비형 `깜짝 카드` 홍정호(제주)의 중동 2연전의 첫 승리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1일 오후 9시45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의 알 ... 오른쪽에 서정진(전북)을 내세운다. 중간에는 구자철이 공격형 미드필더, 이용래와 홍정호가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선다. 포백수비에는 왼쪽부터 홍철 이정수 곽태휘 차두리가 자리했다. 골키퍼는 정성룡이다. 한국경제TV 주요뉴스 ㆍ[집중점검] ...

    한국경제TV | 2011.11.11 00:00

  • 조광래號, 오늘 밤 UAE와 격돌 '박주영 선봉'

    ... 불발되는 악재를 만났다. 고심 끝에 조 감독은 중앙 수비요원인 홍정호를 기성용 자리에 배치하는 '홍정호 시프트' 카드를 꺼내 드는 파격적인 작전을 선택했다. 홍정호의 1차 역할은 UAE 대표팀의 공격수 이스마일 마타르의 중앙 돌파를 ... 공격형 미드필드 겸 섀도 스트라이커로는 구자철(볼프스부르크)이 나서고 홍정호와 이용래(수원)가 중원을 지킨다. 포백(4-back)은 왼쪽부터 홍철(성남)-이정수(알 사드)-곽태휘(울산)-차두리(셀틱) 조합이 출격하고, 골키퍼는 정성룡(수원)이 ...

    연합뉴스 | 2011.11.11 00:00

  • 월드컵축구 대표팀 7일 새벽 쿠웨이트와 격돌

    ... '찰떡 궁합'을 자랑하는 구자철(볼프스부르크)이 뛴다. '더블 볼란테'는 이용래(수원)-기성용(셀틱)이 맡고, 포백(4-back)으로는 왼쪽부터 홍철(성남)-이정수(알 사드)-홍정호(제주)-차두리(셀틱)가 자리 잡는다. 골키퍼는 ... 섀도 스트라이커로는 2010~2011년 연속으로 아시아연맹(AFC) 올해의 선수 후보에 오른 바데르 알 무타와(알 카드시아)가 활약하며 공격의 조율사 역할을 맡을 것으로 보인다. 우리 대표팀은 나세르와 알 무타와의 철저한 봉쇄에 승부수를 ...

    연합뉴스 | 2011.09.05 00:00

  • '차·포' 빠진 홍명보號 '이 없으면 잇몸으로'

    ... 책임..'지동원 시프트' 가동 주전급 선수들이 대거 빠진 올림픽 축구대표팀이 '지동원 시프트' 등 다양한 대체 카드를 앞세워 2012년 런던 올림픽 남자축구 본선 진출의 첫 번째 관문인 요르단 격파에 나선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 1일 오만과의 평가전에서 헤딩으로만 두 골을 넣은 배천석(숭실대)과 김동섭(광주) 중에서 선발될 것으로 보인다. 포백(4-back)에는 윤석영(전남)-홍종호(제주)-김영권(오미야)-오재석(제주)이 주전으로 나서고, 윤빛가람의 뒤를 ...

    연합뉴스 | 2011.06.16 00:00

  • 조광래호 3일 세르비아와 격돌…유럽파 선봉

    ... 내보내려고 했으나 구자철이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출전 시간이 적어 경기 리듬과 컨디션을 찾지 못하자 이근호 선발 카드를 선택했다. 구자철은 교체 선수로 투입될 것으로 보인다. 3월 온두라스와의 평가전 때 쐐기골을 넣었던 박주영은 ... 공격의 시발점인 수비형 미드필더 자리에는 기성용(셀틱)이 선다. 조 감독이 두 차례 평가전에서 가장 주안점을 두는 포백(4-back) 수비라인에는 김영권(오미야)-이정수(알 사드)-홍정호(제주)-차두리(셀틱)가 늘어선다. 베스트 11 ...

    연합뉴스 | 2011.06.02 00:00

  • thumbnail
    [한ㆍ터키축구] 답답한 90분…득점 없이 무승부

    ... 날개로 선발 출전했다. 2011 아시안컵을 통해 합격점을 받은 이용래(수원)와 기성용(셀틱)이 중원을 맡았고, 포백(4-back)은 홍철(성남)-이정수(알 사드)-황재원(수원)-홍정호(제주)가 선발 출장했다. 홍철은 이영표가 떠난 ... 주장인 벨로졸루가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하면서 수적 우위를 차지했다. 후반 12분 구자철과 몸싸움을 벌이다 옐로카드를 받았던 벨로졸루는 2분 뒤 구자철에게 보복성 태클을 가해 또 한 번 경고를 받으며 그라운드를 떠났다. 조광래 ...

    연합뉴스 | 2011.02.10 00:00

  • [아시안컵축구] 한국, 일본에 석패…결승 좌절

    ... 또 좌우 측면에는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이청용(볼턴)을 배치했다. 중앙 미드필더는 기성용(셀틱)과 이용래(수원)가 호흡을 맞췄고, 포백(4-back)은 이영표(알힐랄)-조용형-황재원-차두리(셀틱)로 꾸렸다. 골키퍼는 정성룡(성남)이 지켰다. 이에 맞서는 일본 역시 4-2-3-1 카드를 꺼낸 가운데 마에다 료이치(이와타)가 최전방 공격수로 나섰고 좌우 날개에 가가와 신지(도르트문트)와 오카자키 신지(시미즈)가 배치됐고, 처진 스트라이커는 ...

    연합뉴스 | 2011.01.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