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3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축구] 범석.지성.남일-기현.영표 명암 교차

    ... 가장 활약이 돋보인 건 두 경기 연속 오른쪽 수비수로 출장한 오범석. 이영표-강민수(전북)-곽희주(수원)와 포백 수비라인을 형성한 오범석은 요르단의 파상공세를 막아내며 제 몫을 한 것은 물론 공격에도 적극 가담해 결승골이 된 ... 10여m를 전진하는 등 수비 벽을 허물기도 했다. 빠른 돌파와 적절한 볼 배급을 맡긴 허정무 감독의 `박지성 시프트' 카드가 주효한 셈이다. 미드필더 김남일도 정교한 크로스로 수 차례 이근호(대구)의 골 찬스를 만들어 주는 중원 사령관 ...

    연합뉴스 | 2008.06.08 00:00

  • [월드컵축구] 허정무호, 요르단과 헛심공방 무승부

    ... 안정환(부산)을 처진 스트라이커로 기용하고 중원에는 김남일(빗셀 고베)-조원희(수원)을 `더블 블란테'로 배치했다. 포백 수비라인에는 왼쪽부터 이영표(토트넘)-곽희주-이정수(이상 수원)-오범석(사마라)이 포진했고 김용대(광주)가 골키퍼로 ... 골망을 흔들었다. 지난 2월 투르크메니스탄전 쐐기골에 이은 A매치 8호골. 허정무 감독의 `박지성 시프트' 카드가 적중하는 순간이었다. 한국은 후반 들어서도 공세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고 3분 만에 두 번째 골을 뽑아냈다. ...

    연합뉴스 | 2008.05.31 00:00

  • [챔피언스리그] 박지성 3연속 풀타임…맨유는 무승부

    ... 박지성과 웨인 루니가 좌.우를 받치는 4-4-2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중앙 미드필드에는 폴 스콜스와 마이클 캐릭을 배치했다. 복통으로 전날 훈련에 불참했던 네마냐 비디치 대신 미드필더 오언 하그리브스가 오른쪽 풀백으로 나서 포백 수비라인의 한 축을 맡았다. 바르셀로나는 한국의 2008 베이징올림픽 본선 조별리그 상대인 카메룬의 와일드카드 후보 사뮈엘 에토오를 축으로 안드레스 이니에스타와 부상에서 복귀한 리오넬 메시가 좌.우 측면에 배치돼 공격을 이끌었다. ...

    연합뉴스 | 2008.04.24 00:00

  • '명품킥 보자' FC서울-LA갤럭시 상암 빅매치

    ... 데얀과 김은중을 투톱에 놓고 이을용, 이청용을 좌우 날개로 쓴다. 중앙 미드필더로는 이민성과 기성용이 나서고 포백에 아디, 김치곤, 김진규, 최원권이 도열한다. 수문장은 김호준. 박주영이 부상으로 빠졌지만 여전히 준대표급 라인업이다. ... 베컴은 괜찮은 컨디션을 보이고 있어 전반과 후반 초반 정도까지 출전할 것으로 보인다. '베컴-박주영'의 킥 대결 카드를 대체할 볼거리는 베컴의 오른발과 이을용의 왼발 대결이다. 2002년 한.일월드컵 3.4위전에서 터키의 벽을 꿰뚫은 ...

    연합뉴스 | 2008.02.29 00:00

  • thumbnail
    동아시아축구 북한전, 아쉬운 무승부

    ... 테크니션 이관우에게 공격형 미드필더 겸 처진 스트라이커를 맡겼다. 수비도 중앙수비수 곽태휘, 강민수 두 명만 놓는 포백(4-back)으로 바꿔 좌우 풀백 곽희주, 이상호를 오버래핑으로 공격에 가담하게 했다. 수문장은 상무에 입대한 ... 초반 북한에 악재가 겹쳤다. 수비수 박철진이 볼을 멀리 던져 프리킥 시간을 지연하는 공격 방해행위로 두 번째 옐로카드를 받아 퇴장당했다. 수적 우위를 점한 한국은 공세의 수위를 높였지만 결정력이 부족했다. 후반 27분 공격 지향적으로 ...

    한국경제 | 2008.02.21 00:00 | dong

  • 남북 월드컵 전초전 1대1 무승부

    ... 승리를 지켜내지 못해 아쉬움을 남긴 한 판이었다. 박주영이 근육통으로 빠진 공격진은 후반 결정력을 보여주지 못했고 포백(4-back) 수비라인은 북한의 역습 한 방에 무너지며 불안감을 노출했다. 허정무호는 다음달 26일 평양에서 펼쳐질 ... 초반 북한에 악재가 겹쳤다. 수비수 박철진이 볼을 멀리 던져 프리킥 시간을 지연하는 공격 방해행위로 두 번째 옐로카드를 받아 퇴장당했다. 수적 우위를 점한 한국은 공세의 수위를 높였지만 결정력이 부족했다. 후반 14분 정대세의 ...

    한국경제 | 2008.02.21 00:00 | 한은구

  • 허정무호 2단계 주전경쟁…월드컵행 선발은 누구?

    ... 감독은 뜻하지 않은 부상 암초에 부딪히면서 사실 고민이 많았다. 지난달 30일 칠레전에서 스리백(3-back)과 포백(4-back)을 실험해본 허정무 감독은 "사흘 훈련만 하고 치른 첫 경기치고는 나쁜 점수를 주고 싶진 않다"고 했지만 ... 정조국까지 전열에서 이탈하자 '원톱 포메이션'을 고려하는 등 다른 전술을 구상하기도 했다. 결국 허 감독은 '조재진 카드'를 꺼내들고 새로운 전열 짜기에 나섰다. 가장 많은 변화가 예상되는 진용이 전방 공격진과 공격으로의 연결 고리다. ...

    연합뉴스 | 2008.02.01 00:00

  • '쌍끌李' 덕에 모처럼 웃었다… 올림픽축구 우즈벡전, 대역전

    ... 4-4-2 전형으로 나섰다. 백지훈 오장은이 중원에서 공수를 조율하고 이근호 김승용이 좌우 날개로 침투했다. 포백 라인엔 최철순 김진규 강민수 김창수가 포진했다. 전반 인저리타임 바기즈 갈리울린의 프리킥이 문전으로 바운드돼 날아오자 ... 이상호를 투입해 반전을 꾀했다. 후반 22분 갈리울린이 이근호에게 몸을 붕 띄울 정도로 심한 태클을 해 곧장 레드카드를 받았다. 수적 우위를 등에 업은 한국은 파상공세를 폈다. 애타게 기다리던 동점골은 173㎝의 최단신 청소년대표 ...

    한국경제 | 2007.08.22 00:00 | 김광현

  • [U17 월드컵축구] 남북한 동반 충격패…탈락 위기

    ... 승점을 단 한 점도 챙기지 못한 한국은 24일 토고와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반드시 이겨 조 3위를 한 다음 와일드카드로 16강 진출을 노릴 수 밖에 없는 처지가 됐다. 토고를 이기더라도 다른 조 결과에 따라 16강을 장담할 순 없는 ... 미드필더 겸 처진 스트라이커에 게임 메이커 윤빛가람을 끌어올렸다. 더블 수비형 미드필더엔 한국영, 조범석이 포진하고 포백 라인은 오재석, 임종은, 김동철, 정현윤이 늘어섰다. 코스타리카는 투톱 호르헤 카스트로, 훌리오 이바라가 기회를 ...

    연합뉴스 | 2007.08.22 00:00

  • thumbnail
    [올림픽축구] 박성화호, 데뷔전서 짜릿한 역전극

    ... 4-4-2 전형을 짰다. 백지훈, 오장은이 중원에서 공수를 조율하고 이근호, 김승용이 좌우 날개로 침투했다. 포백(4-back) 라인에는 최철순, 김진규, 강민수, 김창수가 포진했다. 초반 답답한 흐름으로 가다 이내 위기를 맞았다. ... 이상호를 투입해 반전을 꾀했다. 후반 22분 갈리울린이 이근호에게 몸을 붕 띄울 정도로 심한 태클을 해 곧장 레드카드를 받았다. 수적 우위를 등에 업은 한국은 파상공세를 폈다. 후반 16분 혼전 중 세 차례 슈팅을 노렸지만 옆그물을 ...

    연합뉴스 | 2007.08.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