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3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랑스, 토고전 앙리-트레제게 투톱

    토고를 상대로 2006독일월드컵축구 조별리그 최종전을 치를 '레 블뢰' 프랑스대표팀이 처음으로 '투톱 카드'를 들고 나왔다. 레몽 도메네크 프랑스감독은 24일(한국시간) 새벽 독일 쾰른월드컵 경기장에서 발표한 최종엔트리에서 티에리 ... 경고누적으로 토고전 출전이 불가능해짐에 따라 당초 '4-2-3-1 전술'을 대신해서 '4-4-2 전술'로 돌아선 것. 포백(4-back)은 왼쪽부터 에리크 아비달, 윌리암 갈라스, 릴리앙 튀랑, 윌리 사뇰이 뛰게 됐고, 골키퍼는 파비앵 ...

    연합뉴스 | 2006.06.24 00:00

  • 한국축구, '스위스 악연' 끝낸다

    ... 토고, 프랑스전에서 선제골을 내주고도 '마법의 용병술'로 1승1무를 이끌어냈다. 토고전에선 스리백, 프랑스전에선 포백으로 경기를 시작했다. 하지만 상황에 따라 선수 교체를 통해 포메이션에 변화를 주며 토고전에서는 2-1 역전승, ... 스위스전 선발 라인업을 철저히 베일에 가려 놓았다. 이번 스위스전은 반드시 이겨야 하는 경기다. 공격적인 축구가 필요하다. 아드보카트 감독이 또 어떤 카드를 꺼내 들지 관심이다. (쾰른=연합뉴스) hosu1@yna.co.kr

    연합뉴스 | 2006.06.22 00:00

  • thumbnail
    아드보 매직 ‥ 이번엔 어떤 카드?

    ... 4시(한국시간) 하노버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릴 독일 월드컵축구 조별리그 G조 마지막 상대 스위스와의 결전에서 또 어떤 카드를 꺼내 들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지난 13일 토고전,19일 프랑스전과 마찬가지로 선발 라인업을 ... 'D-2 훈련'을 하는 건 이번이 세 번째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토고전에선 선발로 스리백(3-back),프랑스전에선 포백(4-back)을 각각 내세웠다. 그러나 두 차례 결전에서 드러난 양상으로는 선발 라인업이 전체 흐름을 좌우하는 ...

    한국경제 | 2006.06.21 00:00 | 김경수

  • 아드보號 '이번에도 변형 전술'

    ... 한국시간) 하노버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릴 2006독일월드컵축구 조별리그 G조 마지막 상대 스위스와 결전에서 또 어떤 카드를 꺼내들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지난 13일 토고전, 19일 프랑스전과 마찬가지로 선발 라인업을 ... D-2 훈련을 하는 건 이번이 세 번째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토고전에선 선발로 스리백(3-back), 프랑스전에선 포백(4-back)을 각각 내세웠다. 그러나 두 차례 결전에서 드러난 양상으로는 선발 라인업이 전체 흐름을 좌우하는 ...

    연합뉴스 | 2006.06.21 00:00

  • 스위스전 필승카드 '압박과 빠른 패스'

    ... 사실. 태극전사들이 스위스를 이긴다면 같은 날 같은 시간에 벌어지는 프랑스-토고전 결과에 상관없이 16강 진출을 확정짓지만 자칫 비기거나 지면 심각한 '경우의 수'를 따져야 하는 상황에 빠진다. 그렇다면 반드시 노려야 할 필승카드는 무엇일까. 19일 스위스-토고전을 현장에서 지켜본 최진한 스포츠칸 해설위원은 스위스의 오른쪽 포백(4-back)라인 뒷공간을 노리는 빠른 스루패스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스위스는 경기 초반 토고 미드필더들의 빠른 땅볼 스루패스 연결에 ...

    연합뉴스 | 2006.06.20 00:00

  • thumbnail
    빠른 패스로 '스위스 포백' 뚫어라

    ... 태극전사들은 큰 부담을 느낄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한국이 스위스를 이긴다면 같은 날 같은 시간에 벌어지는 프랑스-토고전 결과에 상관없이 16강 진출을 확정하지만 비기거나 지면 탈락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스위스전 필승카드는 무엇일까. 19일 스위스-토고전을 현장에서 지켜본 최진한 스포츠칸 해설위원은 스위스의 오른쪽 포백(4-back) 라인 뒷공간을 노리는 빠른 스루패스를 주문했다. 스위스는 경기 초반 토고 미드필더들의 빠른 땅볼 스루패스에 번번이 ...

    한국경제 | 2006.06.20 00:00 | 한은구

  • thumbnail
    아드보號 '조재진 카드' 성공

    딕 아드보카트 감독의 뚝심있는 '조재진 카드'의 승리였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19일(한국시간) 새벽 독일 라이프치히 첸트랄슈타디온에서 펼쳐진 2006 독일월드컵축구 조별리그 G조 2차전에서 조재진(시미즈)을 원톱으로 세운 4-3-3 전술을 펼쳐보였다. 포백(4-back)라인의 평균신장이 181.5㎝에 달하는 프랑스와 맞닥뜨리기 위해 공격수 중에서 가장 키가 크고 헤딩이 좋은 조재진(185㎝)을 2경기 연속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기용한 것이다. ...

    연합뉴스 | 2006.06.19 00:00

  • thumbnail
    아드보호, 프랑스와 극적 무승부

    ... 스위스-토고전 결과에 따라서는 스위스와 비기더라도 16강행이 가능해질 수 있다. 한국은 프랑스와 역대 전적에서 2연패 끝에 천금같은 무승부를 따냈다. '작은 장군' 아드보카트 감독은 지난 13일 토고전에서 쓴 스리백 대신 포백카드를 빼들었다. 이천수, 조재진, 박지성을 스리톱에 포진시키고 중원에 이을용, 이호와 김남일을 포진시킨 다음 좌우 윙백에 김동진, 이영표, 중앙 수비진에 김영철, 최진철을 배치했다. 태극호는 라이프치히경기장 한쪽을 완전히 점령한 ...

    연합뉴스 | 2006.06.19 00:00

  • 스위스, 토고 상대 첫승 도전장

    ... 라파엘 비키, 트란퀼로 바르네타를 세울 것으로 보인다. 중앙에서 요한 포겔과 리카르도 카바나스가 공.수를 조율하고 포백은 뤼도비크 마냉, 필리페 센데로스, 파트리크 뮐러, 필리프 데겐이 나설 전망이다. 무엇보다 스위스는 첫 패를 안은 ... 쓰고 있다. 스위스는 윙백 마냉과 데겐, 미드필더 카바나스, 공격수 프라이와 슈트렐러 등 5명이 프랑스전에서 옐로카드를 받았다. 토고전에서 이들이 또 한번 옐로카드를 받는 다면 경고 누적으로 한국전 출전에 나올 수 없다. 더구나 ...

    연합뉴스 | 2006.06.17 00:00

  • 프랑스, 한국전 필승카드 '안갯속'

    ... 게재했다. 4-2-3-1 전술은 앙리를 원톱으로 좌우 측면 미드필더에 플로랑 말루다와 프랑크 리베리를 세우고 공격형 미드필더에는 지네딘 지단을 내세우게 된다. 중앙 수비형 미드필더에는 클로드 마켈렐레와 파트리크 비에라가 포진하고 포백(4-back)라인은 왼족부터 에리크 아비달, 윌리암 갈라스, 릴리앙 튀랑, 윌리 사뇰이 호흡을 마친다. 골키퍼는 파비앵 바르테즈의 몫. 반면 스위스전을 마치고 "최전방에서 고립되는 느낌을 받았다"고 한탄했던 앙리의 효율을 높이기 ...

    연합뉴스 | 2006.06.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