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1-270 / 3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일청소년축구] 한국, `포백' 조직력 숙제 남겨

    `포백 조직력 아직은...' 다음달 아랍에미리트연합(UAE)에서 열리는 2003 세계청소년축구선수권대회에 나서는 한국청소년대표팀이 `멕시코 4강 신화' 재현을 위해 우선 해결해야할 과제를다시 한번 확인했다. 29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 수비라인은 이날 일본의 기습 공격에 여러 차례위기 상황을 맞으며 첫 실험에서 기대 보다는 우려를 낳았다. 포백은 박성화 감독이 체격조건에서 앞서는 서구 강호들의 공격에 효과적으로대처할 수 있는 무기라며 빼든 카드. 일자 수비라인이 ...

    연합뉴스 | 2003.10.29 00:00

  • 히딩크-코엘류, 첫 만남 실현

    ... 히딩크 감독의 노하우와 조언. 2003피스컵코리아 출전하는 에인트호벤 선수단에 앞서 네덜란드통상사절단의 일원으로 먼저 입국한 히딩크 감독은 일단 한국축구의 장.단점 등 '선배'로서의 경험담을 들려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처음에 '포백(4Back) 카드'를 꺼냈다 스리백으로 전환하는 등 시행착오를겪었던 것과 '킬러' 발굴 과정, 선수를 다루는 법 등을 소상히 털어놓고 축구협회기술고문 자격으로 조언도 곁들일 것으로 점쳐진다. 데뷔 5경기동안 히딩크의 초기 ...

    연합뉴스 | 2003.07.09 00:00

  • '희망과 과제' 던진 코엘류 감독 100일

    ... 100일을 넘겼다. 거스 히딩크 감독의 바통을 이어받아 태극전사들을 지휘하고 있는 코엘류 감독은 기존 스리백시스템을 포백으로 전환하는 등 전술에 '메스'를 대고 대표팀에 자신의 색깔을 입히느라 분주했지만 수치상으로는 만족스러운 성과를 ... 단조로운 공격패턴이 한국축구의 흠이라고 보고 패스플레이로 득점루트를 닦을 것을 주문했으며 상대에 따라 유동적인 카드가 필요하다며 아르헨티나전에서는 '3-4-3' 포메이션을 들고 나왔다. 물론 해외파 소집 난항, 담금질 시간 부족 ...

    연합뉴스 | 2003.06.12 00:00

  • thumbnail
    한국 또 패배

    ... 코엘류 감독은 조재진을 원톱에 기용하고 그동안 공격형 미드필더로 뛰었던 유상철을 중앙수비로 끌어내리는 등 스리백 카드로 승부수를 띄웠다. 월드컵 4강신화의 원동력이었던 스리백은 '몸에 잘 맞는 옷'이었고 그 결과 전반 40분까지는 ... 강팀으로 성장할 수 있다. 조재진은 기량과 체력이 좋은 훌륭한 공격수로 미래에 촉망받는 선수가 될 것이다. 포백을 스리백으로 전환한데 만족한다. 선수들이 두가지 포메이션을 잘 소화해 앞으로 상대팀에 맞춰 포메이션이 변할 수 ...

    연합뉴스 | 2003.06.11 00:00

  • [한.아르헨축구] 코엘류호 '스리백 가동하나'

    '포백을 고수할까 스리백으로 돌아갈까.' 포백시스템 옹호론자인 움베르투 코엘류 한국축구대표팀 감독이 11일 저녁 서울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아르헨티나와의 일전을 앞두고 포메이션 전환을 검토해 눈길을 끌고 있다. 코엘류 감독은 ...에서 실시한 마무리 전술훈련에서 막바지에 김태영(전남)-유상철(울산)-조병국(수원)으로 이어지는 비장의 스리백 카드를 꺼내 들었기 때문. 하비에르 사비올라(FC바르셀로나) 등 개인기가 탁월한 공격수들이 골문을 노리는 아르헨티나의 ...

    연합뉴스 | 2003.06.11 00:00

  • 한국축구, 아르헨 넘어 '자신감 되찾는다'

    ... 보완 등 담금질할 시간이 사실상 10일 하루밖에 없다는 점을 감안, 이영표(에인트호벤)와 송종국(페예노르트)을 포백수비라인의 좌우에 선발투입하는 등 확실한 카드를 꺼낼 것으로 보인다. 또 지난달 열린 한일전 이후 긴장의 끈이 다소 ... 결정력을 지녀 경계대상 1호로 꼽힌다. 따라서 수비형 미드필더인 김남일(엑셀시오르)과 김태영(전남)이 이끄는 포백수비라인이 사비올라를 밀착마크하면서 플레이메이커 아이마르의 공격루트를 저지하는게 승패의 관건이라는 분석이다. 한편 ...

    연합뉴스 | 2003.06.09 00:00

  • [한.일축구] 우성용, 최전방 '원톱' 낙점

    ... 우성용에 일본의 골문을 두드릴 최전방 원톱의 특명을 부여하는 등 '베스트 11'을 확정했다. 코엘류 감독이 '우성용 카드'를 뽑아 든 것은 유연성이 좋고 K리그에서 2년 연속 정규리그 득점 2위에 오를 만큼 '킬러' 본능을 지닌 데다 ... 지키고 박충균(성남), 김태영(전남),조병국(수원), 최성용(수원)이 유기적인 플레이속에 빗장을 단단히 걸어 잠글 포백수비라인에 배치된다. 프리킥 연습과 미니게임 등으로 오전 훈련을 소화하며 컨디션을 끌어올린 '태극전사'들은 그라운드 ...

    연합뉴스 | 2003.04.15 00:00

  • [한.일축구] 관전포인트 6가지

    ... 등이 열렸던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킥오프되는 일본과의 친선경기에서 한국의 코엘류 감독은 국내파 위주로 팀을 재구성해 포백시스템을 재가동한다. 다음은 한국-일본전의 주요 관전 포인트. ▲한국 무패행진 이어갈까. 역대 전적 37승17무10패로 ... 보기 좋게 누른 붉은악마가 상암벌에서도 녹슬지 않은 실력을 선보인다. 붉은악마는 소형 태극기를 이용해 `태극기 카드섹션'을 벌여 한일월드컵 영광의 순간을 다시금 재현할 계획이다. 수천여명의 울트라 닛폰 또한 응원석을 파란색 유니폼으로 ...

    연합뉴스 | 2003.04.15 00:00

  • 한.일축구, 16일 상암월드컵경기장서 격돌

    ... 누수가 적어 `창과 방패'의 불꽃튀는 공방을 벌일 전망이다. 숙적 일본을 홈으로 불러들이는 한국은 지난달 29일 콜롬비아와의 첫 경기에 이어 다시 한번 4-2-3-1 포메이션을 가동하며 일본은 주전 4명이 고스란히 버틴 탄탄한 포백수비를 바탕으로 한 4-4-2 카드를 꺼내들 것으로 예상된다. 양팀 모두 월드컵 후 수비 시스템을 스리백에서 포백으로 전환한 가운데 이번 한.일전에서는 특히 감독 취임 이후 승리를 맛보지 못한 두 외국인 사령탑의 지략대결도 또 다른 ...

    연합뉴스 | 2003.04.14 00:00

  • `코엘류호', 공격력 업그레이드 숙제

    ... "이제 됐다"는 찬사가 나올 정도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코엘류 감독이 이날 데뷔전에서 가동한 수비숫자 넷의 포백라인은 시종 유기적인 협력 플레이를 바탕으로 한 안정적인 방어와 공격 지원으로 완벽에 가까운 조화를 연출했다. 스리백과 ... 말해주듯 빈약한 공격력은 `옥에티'로 남았다. 코엘류는 자신이 2000유럽선수권 때 애용한 4-2-3-1의 `원톱' 카드를 꺼내들었지만 최전방 최용수의 몸짓은 콜롬비아의 수비벽을 뚫기에는 역부족이었고, 허리에서부터 패스가 자주 끊겨 전반적인 ...

    연합뉴스 | 2003.03.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