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자월드컵] 'PK 2실점·여민지 득점' 윤덕여호, 3패로 조별리그 탈락

    ... 배치한 4-1-4-1 전술을 가동했다 '캡틴' 조소현(웨스트햄)은 수비형 미드필더로 출격했고, 포백은 왼쪽부터 이은미(수원도시공사)-김도연-신담영-장슬기(이상 현대제철)가 배치됐다. 골키퍼는 3경기 연속 김민정(현대제철)이 ... 수비에 나선 '캡틴' 조소현에게 허리를 붙잡힌 뒤 넘어졌다. 주심은 경기를 멈춘 뒤 조소현에게 옐로카드를 주면서 노르웨이의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골키퍼 김민정은 키커로 나선 노르웨이의 카롤리네 그라함 한센의 슈팅 방향을 ...

    한국경제 | 2019.06.18 06:27 | YONHAP

  • thumbnail
    [아시안컵] 한국, 바레인에 2-1 진땀승…카타르와 8강 격돌

    ... 중원엔 정우영(알사드)과 황인범(대전)이 나섰다. 홍철(수원)과 김영권(광저우), 김민재(전북), 이용(전북)이 포백 수비라인을 구축하고 김승규(빗셀 고베)가 골문을 지켰다. 대표팀은 시작과 함께 측면 돌파로 코너킥 기회를 만들어내는 ... 프리킥이 그대로 골대에 꽂혔다. 이라크는 전반 도중 후맘 타레크의 부상으로 교체 투입됐던 알리 히스니가 후반 21분 다시 바뀌는 등 교체 카드 3장을 모두 예상치 못한 부상 탓에 써야 할 정도로 운도 따르지 않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1.23 06:11 | YONHAP

  • thumbnail
    [아시안컵] '손 쓸 일 없게…부탁해 황의조!' 벤투호 12일 키르기스와 2차전

    ... 준비에 여유를 가지는 게 중요하다. 벤투호는 키르기스스탄을 상대로 '플랜A'인 4-2-3-1 전술 카드를 꺼내 들 전망이다. 당연히 최전방 공격수는 황의조의 몫이다. 이재성의 부상 회복 정도에 따라 2선 공격진의 ... 기성용의 빈자리는 '리틀 기성용' 황인범(대전)이 맡아 정우영(알사드)과 경기 조율을 책임진다. 포백은 필리핀전에서 활약이 눈에 띄지 못한 김진수 대신 홍철이 왼쪽 풀백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오른쪽 풀백은 이용(전북)이 ...

    한국경제 | 2019.01.10 06:48 | YONHAP

  • thumbnail
    '벤투호 1기' 대표팀, 3일 소집…AG 金 손흥민도 합류

    ...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수확한 8명의 태극전사가 포함돼 있다. 아시안게임에 와일드카드(24세 이상)로 출전한 공격수 손흥민(토트넘), 황의조(감바 오사카)와 골키퍼 조현우(대구)는 벤투호 1기 주축 ... 코치 등 코칭스태프와 대표팀 소집 준비를 했다. 코치진은 당장 3일 대표팀 소집 때부터 훈련을 어떻게 진행할지와 포백 또는 스리백 등 수비진 구성과 손흥민이 포함된 공격진 조합 등을 집중적으로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손흥민의 ...

    한국경제 | 2018.09.02 08:29 | YONHAP

  • thumbnail
    -아시안게임- 승우·희찬 연장전 골!골! 한국, 일본 꺾고 대회 2연패

    ... 금자탑을 쌓았다. 더불어 '캡틴' 손흥민(토트넘), 황의조(감바 오사카), 조현우(대구) 등 와일드카드를 포함한 태극전사 20명은 모두 병역혜택 대상자가 됐다. 비록 일본전에서 무득점에 머물렀지만 황의조는 7경기에서 ... 나섰다. 공격형 미드필더는 황인범(아산)이 맡았고, 이진현(포항)-김정민(리페링)이 더블 볼란테로 나섰다. 포백은 김진야(인천)-김민재(전북)-조유민(수원FC)-김문환(부산)이 늘어선 가운데 골키퍼는 조현우가 맡았다. 한국은 ...

    한국경제 | 2018.09.01 23:03 | YONHAP

  • thumbnail
    아시안게임 축구 결승 전반 0:0 … 문전쇄도 불구 골문 열지 못한 골 결정력

    조현우 골키퍼를 좀처럼 보기 어려웠다. 와일드카드 황의조와 손흥민, 그리고 황희찬이 일본 공격의 선봉장으로 나서 전반적으로 경기를 주도하며 문전쇄도했으나 골결정력 부족으로 0-0으로 전반전이 끝났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 양쪽의 손흥민과 황희찬이 공격을 이끌고 황인범이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선다. 김정민과 이진현이 중원에서 호흡을 맞추고 포백에는 김진야-김민재-조유민-김문환이 선다. 골키퍼 장갑은 조현우가 꼈다. 대회 9골로 득점 선두를 달리는 황의조는 ...

    한국경제 | 2018.09.01 21:20 | 이미나

  • thumbnail
    한국 일본 축구 선발, 황의조-손흥민-황희찬 한일전 삼각편대

    와일드카드 황의조와 손흥민, 그리고 황희찬이 일본 공격의 선봉장으로 나선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은 1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보고르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 양쪽의 손흥민과 황희찬이 공격을 이끌고 황인범이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선다. 김정민과 이진현이 중원에서 호흡을 맞추고 포백에는 김진야-김민재-조유민-김문환이 선다. 골키퍼 장갑은 조현우가 꼈다. 최전방의 황의조를 중심으로 손흥민, 황희찬을 ...

    한국경제 | 2018.09.01 20:25 | 이미나

  • thumbnail
    [아시안게임] 이승우 멀티골·황의조 9호골…한국, 베트남 꺾고 결승 진출

    ... 역대 아시안게임 첫 메달 획득에 도전한다. 두 번째 선발 출전 경기에서 멀티골을 따낸 이승우와 '와일드카드' 듀오 손흥민(토트넘)-황의조의 콤비 플레이가 돋보이는 승부였다. 한국은 베트남을 맞아 황의조를 원톱 스트라이커로 ... 손흥민은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서 공격 조율 역할을 맡았고, 이진현(포항)-김정민(리페링)이 더블 볼란테로 출격했다. 포백은 김진야(인천)-김문환(부산)이 좌우 풀백으로 나선 가운데 김민재(전북)와 조유민(수원FC)이 중앙 수비를 맡고 ...

    한국경제 | 2018.08.29 19:53 | YONHAP

  • thumbnail
    [아시안게임] '금빛 절실' 김학범호 와일드카드 "베트남도 맡겨줘!"

    ... '필승 기대감' MF 장윤호 부상은 아쉬움…GK 조현우 선발 복귀 전망 '와일드카드' 연령대(U-23)를 넘어 팀의 약한 고리를 채워주는 중요한 자원이다. 이런 의미에서 김학범호의 '형님 ... 가운데 장윤호(전북)의 출전이 어려운 만큼 수비형 미드필더 조합을 조유민(수원FC)-이진현(포항)으로 꾸릴 수도 있다. 포백은 김진야(인천)-황현수(서울)-김민재(전북)-김문환(부산)이 그대로 나올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08.28 14:29 | YONHAP

  • 손흥민, 이란전서 오른쪽 측면 공격수 선발… 황의조·이승우도 출격

    ... 위바와 묵티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대회 16강 이란전에서 오른쪽 측면 공격수로 나선다. 원톱 공격수로는 손흥민과 함께 와일드카드로 뽑힌 황의조(세레소 오사카)가 출전한다. 이승우(베로나)는 왼쪽 측면에서 공격한다. 김학범 감독은 4-3-3 전술로 이란을 상대한다. 이승모(광주)와 장윤호(전북), 황인범(아산)이 미드필더로 뛴다. 포백에는 김진야(인천)와 황현수(서울), 조유민(수원FC), 김문환(부산)이 이름을 올렸다. 골키퍼는 조현우(대구)다. 조희찬 ...

    한국경제 | 2018.08.23 21:27 | 조희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