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3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vs 볼리비아 라인업, 손흥민X황희찬 투톱…장현수 선발

    ... 격파를 위해 4-4-2 전형 공격의 투톱으로 출전한다. 공격진에서는 스웨덴의 장신 수비수들의 벽을 뚫기 위한 카드로 장신 공격수 김신욱이 `조커`로 깜짝 투입될 가능성도 있다. 중원에서는 `캡틴` 기성용(스완지시티)과 `프리킥의 ... 미드필더로 호흡을 맞출 전망이다. 좌우 날개로는 이재성(전북)과 문선민(인천)의 투입이 점쳐진다. 신태용 감독이 포백 수비진 가동을 공언한 가운데, 발목 부상에서 회복한 장현수(FC도쿄)가 선발 출격한다. 좌우 풀백으로는 박주...

    한국경제TV | 2018.06.07 19:09

  • thumbnail
    [월드컵] 손흥민·황희찬, 볼리비아전 투톱…장현수 선발

    스웨덴 격파 해법 모색…월드컵에 나설 포백 수비진 가동 손흥민(토트넘)-황희찬(잘츠부르크) 듀오가 2018 러시아 월드컵 축구대회 조별리그 스웨덴과의 첫 경기를 대비한 맞춤형 모의고사에서 공격 쌍두마차로 나선다. ... 협력 플레이로 득점을 합작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공격진에서는 스웨덴의 장신 수비수들의 벽을 뚫기 위한 카드로 장신 공격수 김신욱이 '조커'로 깜짝 투입될 가능성도 있다. 중원에서는 '캡틴' ...

    한국경제 | 2018.06.07 06:45 | YONHAP

  • thumbnail
    '이재성 만회골' 한국, 월드컵 출정식서 보스니아에 1-3 패배

    ... 나섰고, 중원은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과 정우영(FC도쿄)이 지켰다. 신 감독이 예고한 대로 수비진은 스리백 카드를 들고 나왔고, 스토퍼로 나선 기성용(스완지시티)을 중심으로 양쪽에 오반석(제주)과 윤영선(성남)을 배치했다. ... 한국 골네트를 출렁였다. 신태용 감독은 후반 들어 오반석을 빼고 권경원(톈진)을 투입해 변화를 줬다. 그러나 포백 수비라인에 익숙한 선수들은 스리백에 적응하지 못한 채 자주 상대 공격수들을 놓치는 등 허점을 노출했다. 지루한 ...

    한국경제 | 2018.06.01 21:56 | YONHAP

  • thumbnail
    '4골 폭발' 한국, 7년7개월 만에 일본 격파... 통쾌한 '도쿄대첩'

    ... 김민우(수원)와 이재성(전북) 배치되고, 주세종(서울), 정우영(충칭)이 중앙 미드필더 듀오로 호흡을 맞췄다. 포백 수비진은 왼쪽부터 김진수(전북)-윤영선(상무)-장현수(FC도쿄)-고요한(서울)이 서고, 골키퍼 장갑은 조현우(대구)가 ... 북한전에 아꼈던 이근호를 빼고 '왼발 달인' 염기훈을 교체 투입해 변화를 줬다. 염기훈의 교체 카드는 적중했고, 염기훈이 자신의 왼발로 마법을 부렸다. 염기훈은 후반 24분 일본 수비진의 핸드볼 반칙으로 페널티지역 ...

    한국경제 | 2017.12.16 21:14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이란과 공방에도 0-0 무승부 (전반 종료)

    ... 부상으로 빠진 중원에는 권창훈(디종)을 중심으로 구자철(아우크스부르), 장현수(FC)가 정삼각형 구조로 섰고, 포백 수비라인은 왼쪽부터 김진수(전북)와 김영권(광저우), 김민재, 최철순(이상 전북)이 포진했다. 골키퍼 장갑은 김승규(빗셀 ... 이란의 수비수 모하메드 안사리가 드리블하는 황희찬을 막던 모하메드 안사리가 발을 들어 올리는 위험한 플레이로 옐로카드를 받았다. 공세의 수위를 높인 한국은 전반 13분 권창훈이 상대 위험지역에서 상대 수비수의 파울을 유도해 프리킥을 ...

    한국경제 | 2017.08.31 22:18 | YONHAP

  • [U20월드컵] 잉글랜드, 아르헨에 3-0 완승…'비디오 판독'이 쐐기

    ... Referees System)에 의한 상대 선수의 퇴장으로 수적 우위에서 손쉽게 승점 3점을 챙겼다. 양 팀은 모두 포백 전술로 나섰다. 잉글랜드는 도미니크 솔랑케와 아담 암스트롱이 투톱을 맡았고, 아르헨티나는 에세키엘 팔라시오스와 ... 골문을 잠갔다. 아르헨티나는 공격수를 대거 교체 투입하며 반전을 노렸다. 승부는 비디오 판독 시스템에 의한 레드카드 조치로 급격하게 잉글랜드로 쏠렸다. 후반 30분 아르헨티나의 라우타로 마르티네스가 왼쪽 팔꿈치로 잉글랜드 수비수 ...

    연합뉴스 | 2017.05.20 19:32

  • [시리아전] 황희찬, 시리아 격파 선봉 선다…좌우날개, 손흥민-남태희

    ... 날개는 `중동파` 남태희(레퀴야)가 맡는다.중원은 역삼각형 형태로 내세웠다. 그동안 고집한 4-2-3-1 전술 대신 공격적인 4-1-4-1 전술 카드를 꺼내 들었다.이에 따라 공격형 미드필더로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과 고명진(알 라얀)이 나서고, 수비형 미드필더는 `캡틴` 기성용(스완지시티)이 혼자 맡는다.포백(4-back) 수비진도 중국과의 6차전과 비교해 살짝 변화를 줬다.왼쪽 풀백은 김진수(전북)가 나서고, 오른쪽 풀백은 최철순(전북)이 출격한다. ...

    한국경제TV | 2017.03.28 19:31

  • thumbnail
    한국축구, 중국에 충격패…월드컵 본선 '빨간불'

    ... 90분 내내 무기력한 공격력을 보였다. 볼 점유율은 높았지만 마무리가 부족했다. 오히려 기세가 오른 중국의 공격에 포백라인이 한 번에 무너지는 불안한 모습을 수차례 보였다. 선제골은 중국의 세트피스 상황에서 나왔다. 전반 35분 코너킥 ... 살짝 바꿔 선제골을 넣었다. 슈틸리케 감독은 후반 시작과 함께 장신 공격수 김신욱에 이어 후반 10분 황희찬 카드를 꺼내들며 분위기 반전을 노렸지만 기성용과 황희찬, 지동원 등이 날린 슛이 중국 골키퍼 쩡정의 선방에 막히며 만회골을 ...

    한국경제 | 2017.03.24 00:23 | 이선우

  • thumbnail
    권창훈 '한방'에 끝냈다…"온두라스 나와!"

    ... 심상민(23·FC서울) 정승현(22·울산현대) 이슬찬(23·전남드래곤즈)이 포백라인으로 나섰다. 골문은 구성윤(22·콘사도레삿포로)이 지켰다. 멕시코는 거칠었다. 전반 시작부터 마르코 ... 플레이에 밀렸다. 앞선 두 경기에서 보여준 패스에 의한 득점 기회를 좀처럼 만들어 내지 못했다. 이에 신 감독이 교체카드를 빼들었다. 류승우를 대신해 석현준(25·FC포르투)을 투입했다. 이겨서 8강에 진출하겠다는 의지를 ...

    한국경제 | 2016.08.11 18:08 | 이선우

  • thumbnail
    [한국-피지] 황희찬 원톱·손흥민 후반 출격…신태용호, 리우올림픽 축구 메달 '정조준'

    ... 돕는다. 중원은 이창민(제주)과 문창진(포항)이 맡고, 주장 장현수(광저우푸리)는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선다. 포백 수비라인은 왼쪽부터 심상민(서울), 정승현(울산), 최규백(전북), 이슬찬(전남)이 지킨다. 골키퍼는 구성윤(콘사도레 ... 늦었던 손흥민을 2차전 독일전부터 활용할 생각을 갖고 있었다. 하지만 손흥민의 컨디션 유지와 피지전 다득점을 필승 카드를 이르게 꺼내들었다. 신태용호는 피지전에서 승점 3점을 따내지 못할 경우 ‘난적’ 독일과 ...

    한국경제 | 2016.08.05 07:54 | 전형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