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3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실검 보고서] 한국 vs 벨기에, 오늘(29일) 8시 생중계

    ... 유주안이 나서고 양쪽 날개에 박상혁, 김진야가 힘을 보탠다. 중앙 미드필드에는 김정민과 장재원이 호흡을 맞추고 포백 수비진에는 박명수, 이승모, 이상민, 윤종규가 출전한다. 골키퍼는 안준수. 앞서한국은 B조 조별리그에서 브라질과 ... 일으키며 2승1무, 조 1위로 당당히 16강에 진출했다. 이에 맞서는 벨기에는 1승1무1패 D조 3위를 기록하며 와일드카드로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이날 경기는 KBS2와 SBS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인터넷에서는 네이버와 아프리카TV에서 ...

    텐아시아 | 2015.10.29 07:22 | 이은호

  • [전술분석] 맨유 vs 아스날… 반 할 감독의 선수교체가 패인이었다

    ▲ 반 할 감독의 이해하기 힘든 교체 카드 하나가 승부를 바꿨다.(사진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3위 탈환이 사실상 좌절됐다. 한국시각 18일 0시 올드 트래포드에서 있었던 아스날과의 홈경기에서 맨유는 ... 봉쇄했다. 애쉴리 영과 후안 마타 역시 헥터 벨레린과 나초 몬레알을 따라다니면서 측면을 통한 공격 전개를 차단했다. 포백 역시 라인을 끌어올려 아스날의 공격수들이 편안하게 볼을 받지 못하도록 끊임없이 방해하는 모습이었다. 다섯 명의 앞 ...

    한국경제TV | 2015.05.18 19:00

  • [전술분석] 모라타 한방에… 레알 마드리드 무릎 꿇린 '철벽' 유벤투스

    ...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변환 기어를 넣었다. 후반전 초중반에 동점골을 만들어낼 수 있다면, 중반 이후에는 스리백 카드로 레알의 공격을 봉쇄할 수 있다는 계산이었다. 지난 주말 칼리아리 전에서 주전 대다수에게 휴식을 줬던 유벤투스는 ... 주도권을 잡은 뒤, 테베즈와 모라타의 한 방을 기대했던 마시밀리아노 알레그리 감독의 생각이 적중한 것이었다. 포백에서 스리백으로, 레알의 창보다 강했던 유벤투스의 방패 동점골 허용 후 다급해진 레알은 다시 공격의 고삐를 쥐었다. ...

    한국경제TV | 2015.05.14 13:27

  • [전술분석] 메시의, 메시에 의한, 메시를 위한… 바르샤, 뮌헨에 3-0 완승

    ... 바르셀로나는 마크 안드레 테르 슈테겐 골키퍼 앞에서 호르디 알바와 하비에르 마스체라노, 헤라르드 피케, 다니엘 알베스가 포백을 구성하고 안드레스 이니에스타와 세르히오 부스케츠, 이반 라티키치가 중원을, 네이마르와 루이스 수아레즈, 리오넬 ... 4-1-4-1 포메이션과 3-4-1-2 포메이션을 유연하게 오갔다. 캄프 누 원정 경기에 나서는 바이에른이 '깜짝 카드'를 꺼내들 가능성이 있다는 예상과 달리, 평소와 다르지 않은 포메이션과 선발 라인업이었다. 그러나 이번 경기에 ...

    한국경제TV | 2015.05.08 12:22

  • [프리미어리그 프리뷰] 에버튼 vs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홈에선 3승2무1패, 또 맨유 잡을까

    ... 조직력이 완전히 무너졌던 시즌 중반까지와 달리, 레이튼 베인스 ? 필 자기엘카 ? 존 스톤스 ? 시무스 콜먼의 포백이 자리를 잡으며 최근 5경기에서 단 2골만을 허용했다. 특유의 끈끈한 수비력이 살아난 에버튼은 만만히 볼 상대가 ... 만들지 못했던 것은 많은 것을 시사한다. 에버튼의 고민은 펠라이니를 어떻게 봉쇄하느냐 하는 부분이다. 조우마라는 카드를 활용할 수 있었던 첼시와 달리, 선수층이 두텁지 못한 에버튼은 미드필드 지역에서 펠라이니를 일대일로 상대할 수 ...

    한국경제TV | 2015.04.26 08:38

  • [챔피언스리그 리뷰] 레알 마드리드 vs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라모스시프트-치차리토 결승골

    ... 호날두가 측면으로 자주 빠지고, 라모스가 순간적으로 페널티박스 안으로 침투해 헤더를 시도하는 장면이 자주 연출됐다. 포백과 미드필드 라인을 두 줄로 배치해 중앙을 틀어막는 아틀레티코의 수비를 공략하기 위해 횡 패스를 빈번히 시도, 아틀레티코의 ... 경기력을 뽐냈다. 그러나 수비만으로는 승리할 수 없다. 시메오네 감독 입장에서는 코케의 중앙 배치와 사울의 기용이라는 카드가 먹혀들지 않은 것이 아쉬움으로 남았을 법하다. 반면 안첼로티 감독은 벤제마와 베일, 모드리치라는 핵심 선수들이 ...

    한국경제TV | 2015.04.23 10:54

  • [전술분석] 위기의 뮌헨, '로베리' 리베리-로벤 복귀가 절실한 이유

    ... 포르투에게 완패했다는 증거다. 포르투의 훌렌 로페테기 감독은 강한 전방 압박 전술을 들고 나왔다. 기본적으로 포백을 쓰지만 공격 상황에서는 사비 알론소가 제롬 보아텡과 단테 사이로 내려가 스리백을 형성한 뒤 후방에서 패스를 분배한다는 ... 조직에 균열이 생기면 바이에른 특유의 패싱 게임도 힘을 발휘할 수 있다. 리베리와 로벤은 경기 양상 자체를 바꿔놓을 카드인 셈이다. 바이에른이 1차전에서 패한 직접적인 원인은 후방 공격 전개 과정에서의 치명적인 실수였다. 그러나 90분 ...

    한국경제TV | 2015.04.20 12:00

  • [전술분석] 리버풀, 블랙번 꺾고 FA컵 준결승 진출… 문제는 허리다

    ... 아스날전에서 약점이 드러난 3-4-3 포메이션의 대안이 필요했던 것이 두 번째 이유였다. 하지만 로저스 감독의 4-3-3 카드는 철저한 실패로 돌아갔다. 4-3-3 포메이션은 세 명의 중앙 미드필더를 배치해 중원에서 우위를 점하는 것이 기본인 ... 문제가 있었다. 지난 세 경기에서와 달리 오늘 경기에서의 리버풀은 후방 공격 전개에 큰 어려움을 겪지 않았다. 포백 앞에 세 명의 미드필더를 배치함으로써 수비 라인에서 미드필드 라인으로 나가는 패스 코스를 충분히 확보했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TV | 2015.04.10 09:35

  • [EPL 리뷰] 아스날 vs 리버풀, 벵거 감독의 지략이 빛난 경기

    ... 승부가 갈릴 수도 있었던 상황. 그러나 초반 득점 실패에도 불구하고 아스날의 기세는 계속됐다. 홈 팀의 두 번째 카드는 측면 공략이었다. 아스날은 공격에 가담한 알베르토 모레노의 배후 공간을 활용해 마마두 사코를 끌어내고, 벨레린을 ... 안은 채로 아스날 전에 임했고, 철저히 응징을 당했다. 전반전에 스리백을 사용하다가 경기가 풀리지 않으면 후반전에 포백으로 변화를 주는 패턴에서 벗어나, 과단성 있는 전술을 꺼내들 필요도 있었다. 정진호B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복면가왕 ...

    한국경제TV | 2015.04.05 02:31

  • '굿바이 차두리' 슈틸리케호, 뉴질랜드에 1-0 승리

    ... 출격시킨 4-2-3-1 전술을 가동했다. 중앙 미드필더는 기성용(스완지시티)-한국영(카타르SC)이 나란히 섰고 포백(4-back)은 왼쪽부터 박주호(마인츠), 김영권(광저우 헝다), 김주영(상하이 상강), 차두리(서울)가 늘어섰다. ... 무위로 끝났다. 점프를 하는 과정에서 번쩍 들어 올린 왼손에 볼이 먼저 맞고 머리에 맞았고, 주심은 지동원에게 옐로카드를 꺼내 들었다. 무승부의 기운이 무르익던 후반 41분 마침내 기다리던 골이 터졌다. 공교롭게도 슈틸리케 감독이 ...

    연합뉴스 | 2015.03.31 23: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