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5,9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중 알래스카 회담 앞두고 '핵심 이익' 신경전 치열

    ... 쏟아져 양국 간 타협보다는 갈등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 미국, 한일 동맹 동원 대중국 압박…'홍콩 카드'도 꺼내 대중국 압박에서 독불 장군식의 트럼프 전 대통령과 달리 바이든 대통령은 동맹을 동원한 포위 전략을 추진해왔다. 특히 미중 고위급 대화 직전에 블링컨 국무장관과 로이드 오스틴 국방장관이 함께 미국의 핵심 동맹인 한국과 일본을 방문한 것은 바이든 행정부의 대중국 압박 방향을 명확히 보여준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베이징 ...

    한국경제 | 2021.03.18 10:38 | YONHAP

  • thumbnail
    중국 언론 "한국, 미국의 대중국 포위 전략에 '약한 고리'"

    "한국은 중국 봉쇄를 위한 아시아 동맹에 거리 둘 것" 미국이 아시아에서 동맹을 끌어들여 중국을 포위하려 하지만 한국은 미국의 전략에서 '약한 고리'가 될 것이라고 중국 언론이 분석했다. 관영 환구시보의 영문판 글로벌타임스는 한국이 정치적, 경제적으로 중국에 크게 의존하고 있기 때문에 미국이 주도하는 중국 봉쇄를 위한 아시아 동맹에 거리를 둘 것이라고 18일 보도했다. 신문은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장관이 전날 방한 직후 서욱 한국 국방부 장관을 ...

    한국경제 | 2021.03.18 10:30 | YONHAP

  • 우유부단 바이든? 부양책·백신 접종·中 압박 '속전속결'

    ... 국방물자생산법(전시물자동원법)까지 활용해 백신 생산과 접종 속도를 높이고 있다.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을 1회 이상 접종한 미국인은 16일 현재 7210만 명으로 미국 인구의 약 22%다. 바이든 행정부는 ‘중국 포위망’도 발빠르게 짜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때 외교장관 회의에 머물렀던 미국·일본·호주·인도 4개국 협의체 ‘쿼드(Quad)’를 지난 12일 정상급 ...

    한국경제 | 2021.03.17 17:16 | 주용석

  • thumbnail
    미일, 한미일 협력 인도·태평양으로 확장…'쿼드' 염두?

    ... 정상회의가 열리기도 했다. 미일은 이번 2+2 공동성명에서도 쿼드 온라인 정상회의의 성과를 강조했다. 한미일 협력을 인도·태평양 지역으로 확장하게 되면 한국도 쿼드에 참여해야 한다는 논리로 이어질 수 있다. 그러나 중국은 쿼드를 자국 포위망의 일환으로 보고 반발하고 있어 쿼드 참여를 놓고 한국 정부의 고민이 깊어질 수 있다. 한편, 이날 미일 2+2 회담은 2019년 4월 미국 워싱턴에서 개최된 이후 2년 1개월 만에 열렸다. 일본에서 이 회담이 개최된 것은 2013년 ...

    한국경제 | 2021.03.16 21:06 | YONHAP

  • thumbnail
    '시지프스' 조승우X박신혜, 함께하면 더 강하다…만렙 능력치 분석

    ... 지켜보며 형 한태산(허준석)과 자신을 농락한 시그마에 분개한 태술은 본격적인 반격에 나섰다. 실시간으로 생중계 되는 ‘퀀텀앤타임’ 기자회견장에서 대대적으로 시그마에게 도전장을 날린 것도 모자라 그의 뒷조사까지 하며 빠르게 포위망을 조여나갔다. 시그마가 직접 그린 그림을 보고 그의 은둔지까지 찾아낸 태술은 분명 시그마에게도 위협적으로 다가왔을 것이다. 게다가 시그마를 쫓다가 10월 31일, 예정된 죽음을 맞닥뜨린다고 해도 상관 없을 정도로 그의 투지는 막강한 ...

    스타엔 | 2021.03.15 11:42

  • [사설] 더 강화되는 '중국 포위망'…新국제질서 대응전략 있나

    미국 바이든 행정부의 전방위 중국 압박 전략이 속속 구체적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미국은 지난 주말 일본, 호주, 인도와 함께 4개국 안보협의체인 쿼드(Quad) 정상회의를 처음 열었다. 미국이 주도하는 중국 포위망 성격의 쿼드는 2019년과 2020년 외교장관 회의를 했지만 정상회의가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미국은 인도·태평양 지역 안정을 위해 쿼드와의 협력에 전념하고 있다”고 중국 견제 ...

    한국경제 | 2021.03.14 18:41

  • thumbnail
    관세철회 다급한 中…"논의 안할 것" 선그은 美

    ... 1월 미·중 1단계 무역합의 때 철회하지 않은 3700억달러어치 중국산 제품에 대한 ‘징벌적 관세’는 회담의 주요 의제가 아니라고 밝히면서다. 미국 일본 호주 인도 4개국 안보협의체로 ‘중국 포위망’ 성격을 지닌 쿼드(Quad)는 지난 12일 화상으로 첫 정상회의를 연 데 이어 올해 안에 대면 정상회의를 열기로 했다.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12일 쿼드 정상회의 후 기자회견에서 미·중 고위급 ...

    한국경제 | 2021.03.14 17:21 | 주용석

  • thumbnail
    "미중, 고위급회담서 입장차 극복 못 할 듯"

    ... 고위급회담에 앞서 지난 12일 쿼드(Quad·미국·일본·호주·인도) 정상회의가 열렸고, 미국 블링컨 국무장관과 로이드 오스틴 국방장관이 내주 한국과 일본 순방에 나서는 점에 주목했다. 팡 교수는 이는 미국이 중국을 향해 사방이 포위됐음을 경고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다만 그는 "양국이 어떤 결과를 내지 못하더라고 이번 만남은 시작의 의미가 있다"며 "어찌 됐든 양국 정상은 언젠가는 만나야 할 것이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미중은 아직 실제 협상을 ...

    한국경제 | 2021.03.14 09:48 | YONHAP

  • thumbnail
    일 언론 "쿼드 정상회의 인도 참여는 미·일의 외교적 승리"

    ...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는 첫 쿼드 정상회의 인사말을 통해 "우리는 민주주의적인 가치관으로 결속하고 있다"며 쿼드의 틀을 통해 미·일, 호주와의 협력을 강화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하지만 인도는 다른 세 나라와 달리 '중국 포위망' 만들기로 보일 수 있는 움직임에는 소극적인 입장이다. 인도는 중국과 국경 문제를 놓고 무력 충돌까지 겪는 관계이지만 중국이 최대 수입 상대국이다. 또 중국은 미국 다음가는 인도의 두 번째 수출 상대국이어서 자국의 경제 성장에 불가결한 ...

    한국경제 | 2021.03.13 11:51 | YONHAP

  • thumbnail
    쿼드 정상회의 직전 화웨이 때린 美…"中과 전략대화 않겠다"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세계 최대 통신장비업체 중국 화웨이에 대한 수출 통제를 강화한 것으로 11일(현지시간) 알려졌다. 12일 ‘중국 포위망’ 성격의 쿼드(Quad) 정상회의와 18~19일 미·중 고위급 회담 직전에 미·중 기술패권 경쟁의 상징으로 꼽히는 화웨이를 때린 것이다. 미·중 고위급 회담과 관련해서도 “(중국 측) 사정을 봐주지 않을 것”이라고 압박했다. ...

    한국경제 | 2021.03.12 17:08 | 주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