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901-3910 / 4,7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라크戰] 무바라크 "연합군 전쟁 지원하지 않을 것"

    ... 높였다. 무바라크 대통령은 당시 시위의 과격성과 반정부 구호에 상당한 충격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집트 정부는 이후 반전 시위를 허가제로 바꾸고 시위 장소도 대학 캠퍼스와이슬람 사원 경내로 극도록 제한하기로 했다. 또한 집권 국민민주당은 불법적인 시위와 폭동을 통제하기 위해 전국 26개주 주지사들을 대표로 하는 대책반을 구성했다고 최대 일간지 알-아흐람이 27일 보도했다. (카이로=연합뉴스) 정광훈특파원 baraka@yna.co.kr

    연합뉴스 | 2003.03.28 00:00

  • 제주4.3진상조사 보고서 채택 공방

    ... 성격을 규명 할 4.3진상보고서 채택을 둘러싸고 찬.반 공방이 벌어지고 있다. 대한민국 건국 희생자 제주도 유족회는 28일 성명을 내고 "4.3의 발발 원인이대한민국 건국을 방해하고 공산주의 정권을 수립하기위해 남로당이 주도한 공산 폭동인데도 3.1사건을 시발로 왜곡하고 군.경에 의한 피해를 학살로 다룬 4.3사건진상조사기획단이 적성한 보고서를 인정 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 단체는 4.3보고서는 2천700여명을 잔인하게 희생시킨 공산 무장 폭도들을 소극적으로 ...

    연합뉴스 | 2003.03.28 00:00

  • [이라크戰] "이라크의 생화학무기 위험 적어"..英 전문가들

    ... 서게 된다"고 비판했다. 그는 "이는 민족 문제나 다른 요소들에 근거한 화학무기 사용을 낳게 되고 결국 몇 세대에 걸쳐 지속적인 악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주장했다. 도널드 럼즈펠드 미 국방장관은 부시 대통령에게 이라크 내부의 폭동 통제를 위해 치명적이지 않은 독가스 사용을 승인해 달라고 요청했으며, 미국은 화학무기협정상 국내 민간소요에 한해 제한적으로 허용되는 CS가스와 최루가스 등을 걸프지역에 수송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장국기자 kp@yna.c...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이라크戰] 장기전 우려속 업종따라 '희비'

    ... 엇갈리고 있다. ◇여행업계 '제2의 IMF' = 괴질에 이어 이라크전이 장기화될 조짐이 보이면서여행업계는 지난 IMF 시기에 필적하는 위기를 맞고 있다. 예년같으면 결혼성수기를 맞아 허니문 특수를 누리고 있을 시기에 테러.폭동 위험 등을 우려해 해외여행 취소사태가 속출하고 있다. M여행사의 경우 이라크전과 동남아지역의 괴질 이후 해외여행 예약객 중 80%가취소했다. 비즈니스 및 신혼여행을 제외한 순수한 해외 관광객 수요는 거의 없는 실정. 또 홍콩,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이라크戰] 유가 속등세 지속

    ... 29달러선을 돌파한 뒤에도 속등세를 보이고 있다. 27일 뉴욕상품거래소(NYMEX)의 시간외 전자거래에서 서부 텍사스산 중질유(WTI)5월물은 오후 1시57분(한국 시간) 현재 배럴당 29.25달러로 전날 종가보다 62센트 올랐다. 나이지리아의 폭동으로 인해 로열 더치 셸과 나이지리아 정부와의 합작사는 하루 생산량을 37만배럴이나 줄여 3만배럴로 감축했고 미국의 셰브론 텍사코와 프랑스의 토탈 피나 엘프 역시 지난달의 37%인 하루 81만7천500배럴만 생산하고 있다. 블룸버그의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볼록렌즈] "이라크 주요 도시에서 '반(反)후세인' 폭동..."

    ○…이라크 주요 도시에서 '반(反) 후세인' 폭동,전쟁 갈수록 혼미.북쪽의 '지도자'엔 바다 건너 불? ○…이라크 파병 추진속 국가인권위는 '반전 성명'.'참여정부 엇박자 시리즈'에 또 한가지 추가. ○…대학생들 '취업과외'위해 연평균 1백27만원 지출한다고.'승진시험 과외'도 등장할 날 머잖았군.

    한국경제 | 2003.03.26 00:00

  • [이라크戰] 바스라 폭동주민, 도끼와 칼로 대항

    ... 싸우고 있다고 이라크 반체제단체가 26일 주장했다. 쿠르드족이 장악하고 있는 이라크 북부에 있는 미국의 지원을 받는 이라크 국민회의(INC) `이라크 본부'는 위성전화를 통한 `일선 지휘관'들로부터의 보고에 따르면 민간인들의 폭동은 25일 오후 바스라 중심부에서 터졌다고 전했다. INC대변인은 AFP에 "민간인들은 도끼와 칼로 박격포와 칼라시니코프 소총으로무장한 사담 페다인에 맞서 싸우고 있다"고 밝히고 인명피해가 발생했지만 숫자는알 수 없다고 말했다. 영국군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이라크戰] 금융.원유시장 방향성 상실

    ... 전역이 상승세를 보였다. 한편 유럽에서도 독일의 DAX 30 지수는 0.5%가 내렸고 영국의 FTSE 100 지수는 전날과 같은 시세로 개장하는 등 신중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유가는 상승 반전= 전날 이라크 남부의 바스라에서 폭동이 일어났다는 소식으로 하락했던 유가는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의 시간외 전자거래에서도 상승세를 보였다. 서부 텍사스산 중질유(WTI) 5월물은 26일 한때 전날 정규장 폐장가보다 69센트(2.5%)가 오른 배럴당 28.66달러까지 상승했다가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국제유가] 바스라 시민봉기 소식으로 급반락

    ... 국제석유거래소(IPE)에서 5월물 북해산 브렌트유도 이날 1.28달러(4.9%)나 급락한 24.81달러를 기록해 25달러선 아래로 떨어졌다. 시장관계자들은 이날 이라크 제2의 도시 바스라에서 시민들이 후세인 정권과 군대에 반대하는 폭동을 일으켰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전쟁이 조기에 마무리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다시 부각돼 유가가 하락했다고 전했다. 레프코 그룹의 마셜 스티브스 애널리스트는 "바스라 봉기 소식은 이라크 정부에있어서는 끔찍한 뉴스일 것"이라며 "바스라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이라크戰] 바스라에서 反후세인 봉기

    ... 북부에서 시민 봉기가 일어났으며 우리는 거리로 몰려나온 많은 군중들을 봤다"면서 "이라크군은 자국 국민을 향해 대포를 발사했으며 시체가 즐비할 것"이라며 봉기 사실을 확인했다. 앞서 영국에 본부를 둔 스카이 뉴스 TV 채널은 이라크군이 폭동을 진압하기 위해 폭동을 일으킨 주민들에게 박격포를 발사했으며 영국군은 이라크 박격포 진지를 포격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스카이 뉴스는 영국군이 바스라 진입을 통제하고 있다면서 봉기가 진정될때까지기다렸다가 바스라 시내로 진입할 가능성이 ...

    연합뉴스 | 2003.03.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