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8,5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늘날씨]쌀쌀한 출근길…'눈폭탄' 강원에 10cm 눈 더온다

    ... 0.5도, 부산 2.4도, 울산 2.1도, 창원 3.1도 등이다. 경상권 해안과 제주도 산지에는 오전까지 비나 눈이 내리고, 강원 영동에는 오후까지 눈이 내릴 전망이다. 전날 강원 영동지역에선 미시령에 70㎝가 넘는 눈이 쌓이는 폭설이 쏟아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오전 8시부터 이날 오후 4시까지 쌓인 눈의 양은 미시령 72㎝, 진부령 65㎝, 설악동 53㎝, 구룡령 49.7㎝, 양구 해안 40.1㎝, 대관령 26.5㎝, 임계 27.5㎝, 태백 14.7㎝ 등이다. ...

    한국경제 | 2021.03.02 07:34 | 채선희

  • thumbnail
    뉴욕증시 급등, 나스닥 3%↑ "올해 코로나 종식 어렵다"[모닝브리핑]

    ... 규모가 급증할 수 있다고 예상하고 있습니다. ◆출근길 쌀쌀…강원 영동 눈 최고 10cm 더 올듯 오늘은 새벽까지 전국 곳곳에서 눈 또는 비가 내린 뒤 오전에 대부분 그치겠습니다. 다만 갑작스러운 눈폭탄에 '폭설 대란'이 발생했던 강원 영동지역에선 오후까지 최고 10센티미터(cm)의 눈이 더 내릴 전망입니다. 아침 기온은 전날보다 큰 폭으로 떨어져 출근길 옷차림에 신경써야 하겠습니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5도에서 영상 5도, ...

    한국경제 | 2021.03.02 06:58 | 채선희

  • thumbnail
    강원 `역대급` 폭설 피해 잇따라…교통사고 32건·경상 35명

    3·1절 연휴 마지막 날인 1일 강원 영동지역을 중심으로 폭설이 내려 도로 곳곳이 통제된 가운데 차량 수백대가 고립되고 눈길 교통사고 수십건이 발생하는 등 피해가 잇따랐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이날 오후 10시 30시까지 집계된 눈길 교통사고는 모두 32건이다. 이로 인해 35명이 경상을 입었다. 폭설로 동해고속도로와 서울양양고속도로 등 일부 구간에서 고립됐던 차량 통행이 재개됐다.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에 따르면 2일 0시 ...

    한국경제TV | 2021.03.02 06:40

  • thumbnail
    봄인가 싶더니 다시 겨울…강원 오후까지 10㎝ 눈·기온 뚝

    미시령 72㎝ 등 산간 폭설…시설물 피해·안전사고 주의 미시령에 70㎝가 넘는 눈이 쌓이는 등 폭설이 쏟아진 강원 영동에 2일 오후까지 5∼10㎝의 눈이 더 내리겠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오전 8시부터 이날 오후 4시까지 쌓인 눈의 양은 미시령 72㎝, 진부령 65㎝, 설악동 53㎝, 구룡령 49.7㎝, 양구 해안 40.1㎝, 대관령 26.5㎝, 임계 27.5㎝, 태백 14.7㎝ 등이다. 동해안에는 고성 ...

    한국경제 | 2021.03.02 05:58 | YONHAP

  • thumbnail
    동해·서울양양고속도로 고립 벗어나…통행 재개

    영동고속도로 면온 구간·양양나들목 지·정체…산간도로 통제 강원 영동지역 폭설로 동해고속도로와 서울양양고속도로 등 일부 구간에서 고립됐던 차량 통행이 재개됐다.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에 따르면 2일 0시 기준 동해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 일부 구간의 고립 차량 통행이 재개됐다. 동해고속도로 삼척방면 속초 노학1교부터 노학2교까지 2km 구간은 1시간 전까지만 해도 폭설에 차량이 오가지 못한 채 멈춰 고립된 상태였다. 지난 1일 오전부터 많은 눈이 ...

    한국경제 | 2021.03.02 00:59 | YONHAP

  • thumbnail
    강원 폭설에 도로 곳곳 통제·고립…교통사고 32건·경상 35명

    고속도 고립차량에 담요 등 구호물품 지급…군 인력 투입해 견인 3·1절 연휴 마지막 날인 1일 강원 영동지역을 중심으로 폭설이 내려 도로 곳곳이 통제된 가운데 차량 수백대가 고립되고 눈길 교통사고 수십건이 발생하는 등 피해가 잇따랐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이날 오후 10시 30시까지 집계된 눈길 교통사고는 모두 32건이다. 이로 인해 35명이 경상을 입었다. 도로는 모두 10곳이 통제되고 있다. 동해고속도로 속초IC와 북양양IC, ...

    한국경제 | 2021.03.01 23:51 | YONHAP

  • thumbnail
    정 총리 "강원 폭설, 모든 자원 동원해 조치하라"

    1일 강원 영동 지역 폭설과 관련 정세균 국무총리( 사진 )가 가용한 모든 자원을 동원해 필요한 조치를 신속히 취할 것을 관계기관에 긴급 지시했다. 총리실에 따르면 정 총리는 행정안전부·국토교통부·국방부 장관에게 폭설이 내린 지역의 도로 정체를 해소하고, 도로 위 고립된 차 안에 있는 국민의 안전 확보에 주력할 것을 주문했다. 또 2일 오전 출근 시 교통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제설·제빙 작업에 만전을 ...

    한국경제 | 2021.03.01 23:16 | 이보배

  • thumbnail
    대설 대처 중대본, 강원 고속도로 고립차량 견인 위해 군 투입(종합2보)

    대응수위 2단계로 격상…"가용자원 총동원해 제설작업" 1일 강원 영동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리면서 도로에 차량 수백 대가 고립되는 등 폭설 피해가 속출하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가 군 인력을 투입했다. 중대본은 강원지역 폭설로 동해선과 서울-양양선 등을 중심으로 고속도로 정체가 계속되자 인근 군부대 인력 160여명을 긴급 투입해 정체 차량 견인 등 지원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중대본 관계자는 "군 인력은 오후 11시에 현장에 도착하는 ...

    한국경제 | 2021.03.01 22:59 | YONHAP

  • thumbnail
    정총리, 강원 폭설 긴급지시…"모든 자원 동원해 조치"

    정세균 국무총리는 1일 강원 영동 지역 폭설과 관련해 가용한 모든 자원을 동원해 필요한 조치를 신속히 취할 것을 관계기관에 긴급 지시했다고 총리실이 전했다. 정 총리는 우선 행정안전부·국토교통부·국방부 장관에게 폭설이 내린 지역의 도로 정체를 해소하고, 차 안에 있는 국민의 안전 확보에 주력할 것을 주문했다. 또한 2일 오전 출근 시 교통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제설·제빙 작업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

    한국경제 | 2021.03.01 22:56 | YONHAP

  • thumbnail
    3·1절 '기습폭설'…강원 학교 92곳 휴업·등교 시간 조정(종합)

    도교육청 출근 시간 오전 10시로 늦추고 월례 조회도 미뤄 3·1절 기습폭설에 새 학기 첫날 교통혼잡을 피하고자 강원 일부 학교는 휴업이나 등교 시간 조정에 나섰다. 강원도교육청은 폭설이 쏟아진 고성과 강릉, 속초 등 8개 시군 66개 학교는 2일 휴업하고, 동해, 화천 등 7개 시군 26개 학교는 등교 시간을 조정한다고 1일 밝혔다. 휴업 학교는 고성의 경우 초교 11곳, 중학교와 고교 각 3곳이고, 강릉의 경우 초교 9곳, 중학교 3곳 등이다. ...

    한국경제 | 2021.03.01 22: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