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8,5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시령 55.3cm 폭설…도로 곳곳 차량 고립 '아수라장'(종합2보)

    교통사고까지 겹쳐 고속도로·국도 주차장 방불 40㎝ 예보에 추가피해 우려…지자체 비상근무 돌입 3·1절 연휴 마지막 날인 1일 강원 영동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리면서 도로에 차량 수백 대가 고립되는 등 폭설 피해가 속출했다. 이날 동해고속도로 일부 구간이 전면 통제됐고, 산간 고갯길 곳곳이 폭설에 끊겼다. 폭설에 갇힌 고속도로는 밤늦게까지 주차장을 방불케 했고, 극심한 교통 지·정체 현상에 운전자들은 도로 위에 고립된 채 통행이 재개되기만 ...

    한국경제 | 2021.03.01 22:35 | YONHAP

  • thumbnail
    '기습 폭설' 강원도, 새 학기 첫날 휴업·등교 시간 조정

    1일 기습적으로 내린 폭설에 강원도 일부 학교는 새 학기 첫날 교통혼잡을 피하고자 휴업이나 등교 시간 조정에 나섰다. 강원도교육청은 이날 폭설이 쏟아진 고성과 강릉 등 31개 학교는 2일 휴업하고, 8개 학교는 등교 시간을 조정한다고 밝혔다. 휴업 결정을 내린 학교는 고성의 경우 초교 10곳, 중학교와 고교 각 3곳이고, 강릉의 경우 초교 9곳, 중학교 1곳 등이다. 나머지 학교도 학교장 판단으로 휴업이나 등교 시간 조정 등의 조치를 하기로 했다. ...

    한국경제 | 2021.03.01 22:03 | 이보배

  • thumbnail
    3·1절 '기습폭설'…강원 일부 학교 휴업·등교 시간 조정

    도교육청 출근 시간 오전 10시로 늦추고 월례 조회도 미뤄 3·1절 기습폭설에 새 학기 첫날 교통혼잡을 피하고자 강원 일부 학교는 휴업이나 등교 시간 조정에 나섰다. 강원도교육청은 폭설이 쏟아진 고성과 강릉 등 31개 학교는 2일 휴업하고, 8개 학교는 등교 시간을 조정한다고 1일 밝혔다. 휴업 학교는 고성의 경우 초교 10곳, 중학교와 고교 각 3곳이고, 강릉의 경우 초교 9곳, 중학교 1곳 등이다. 나머지 학교도 학교장 판단으로 휴업이나 ...

    한국경제 | 2021.03.01 21:46 | YONHAP

  • thumbnail
    영동 폭설 대란…"춘천∼속초 8시간 걸렸다"

    서울양양·동해고속도로 곳곳 '아수라장' 폭설에 사고 겹쳐 제설 지연…운전자 불만 잇따라 "고속도로에 올라서자마자 꽉 막혀 서있다 시피 했어요. " 강원 속초에 일을 보러 갔다가 돌아오기 위해 1일 정오께 서울양양고속도로에 진입했던 정모(55)씨는 평소 1시간 30분 가량이면 충분한 거리가 8시간이 걸려 춘천 집에 도착했다. 3·1절 연휴 마지막날 귀경길에 오른 차량에다 한꺼번에 많은 눈이 내려 제설작업이 제대로 되지 않아 극심한 지정체 현상을 ...

    한국경제 | 2021.03.01 21:33 | YONHAP

  • thumbnail
    폭설로 동해고속도로 '속초~삼척' 통제…수백여대 고립 [종합]

    1일 강원지역에 많은 눈이 내리면서 동해고속도로 일부 구간에서 차량 수백여 대가 폭설에 고립됐다. 강원도와 한국도로공사 강원지역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40분부터 동해고속도로 속초 나들목 구간과 북양양 나들목 구간의 진입이 전면 통제됐다. 해당 구간에서는 짧은 시간동안 10㎝가량의 폭설이 내린데다 나들이를 마치고 귀경하는 차량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극심한 정체를 빚었다. 또 월동장구를 장착하지 못한 차량들의 크고 작은 사고가 속출하면서 차량이 ...

    한국경제 | 2021.03.01 19:31 | 이보배

  • thumbnail
    [포토] 폭설에 갇힌 미시령

    강원 산간과 동해안에 폭설이 쏟아진 1일 영동지역 주요 고속도로 및 국도에서 크고 작은 교통사고와 극심한 교통 지·정체 현상이 발생했다. 속초와 인제를 연결하는 미시령에 30㎝가 넘는 눈이 내려 차량이 움직이지 못하자 사람들이 차를 밀고 있다. 강원도민일보 제공

    한국경제 | 2021.03.01 19:23

  • thumbnail
    미시령 44.4cm 폭설…도로 정체 극심·고립 속출(종합)

    ... 겹쳐 고속도로·국도 곳곳 주차장 방불 40㎝ 예보에 추가피해 우려…지자체 비상근무 돌입 3·1절 연휴 마지막 날인 1일 강원 영동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리면서 도로에 차량 수백 대가 고립되는 등 폭설 피해가 속출했다. 이날 동해고속도로 일부 구간이 전면 통제됐고, 산간 고갯길 곳곳이 폭설에 끊겼다. 폭설이 갇힌 고속도로는 오후 늦게까지 주차장을 방불케 했고, 극심한 교통 지·정체 현상에 운전자들은 도로 위에 고립된 ...

    한국경제 | 2021.03.01 19:20 | YONHAP

  • thumbnail
    대전 도로 곳곳에 포트홀…차량 잇단 펑크 신고

    ...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갓길에 펑크 난 차량과 견인차들이 줄줄이 서 있었다"며 "블랙박스 영상을 돌려보니 도로에 포트홀이 있었다"고 전했다. 사고 현장에는 현재 경찰이 출동해 교통정리 중이다. '도로 위 지뢰'로 불리는 포트홀은 폭설이나 폭우 뒤 많이 발생한다. 특히 겨울에는 큰 일교차로 인해 땅이 얼었다 녹았다 하기를 반복하면서 지반이 약해져 도로가 패는 경우가 많다. 이날 대전에는 오후 5시 현재 37.0㎜의 비가 내렸다. 대전시 관계자는 "현재 긴급 ...

    한국경제 | 2021.03.01 19:15 | YONHAP

  • thumbnail
    동해고속도 속초∼삼척 구간 폭설로 통제…차량 수백여 대 고립(종합)

    2㎞ 구간서 고립 차량 오도 가도 못해…속초IC·북양양IC 진입 전면 통제 3·1절 연휴 마지막 날인 1일 강원지역에 많은 눈이 내리면서 동해고속도로 일부 구간에 나들이 차량 수백여 대가 폭설에 고립됐다. 강원도와 한국도로공사 강원지역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40분부터 동해고속도로 속초 나들목 구간과 북양양 나들목 구간의 진입을 전면 통제했다. 10㎝가량의 폭설이 내린 이 구간에서는 짧은 시간에 ...

    한국경제 | 2021.03.01 19:06 | YONHAP

  • thumbnail
    3월 기습폭설에 동해고속도로 통제…차량 수백대 고립

    ... 차량 통행이 통제돼 차량 수백여 대가 고립됐다. 1일 강원도와 한국도로공사 강원지역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40분부터 동해고속도로 속초 나들목 구간과 북양양 구간의 진입을 전면 통제했다. 이 구간에서는 10㎝가량의 폭설이 내렸다. 짧은 시간에 많은 눈이 내린데다 나들이를 마치고 귀경하는 차량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극심한 정체를 빚었다. 여기에 크고 작은 교통사고가 속출하면서 뒤엉켜 차량이 오지도 가지도 못하는 고립상황이 발생했다고 도로관리 당국은 밝혔다. ...

    한국경제TV | 2021.03.01 18: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