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170 / 8,5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항에만 있는 다목적 재난대피시설…체육문화↔구호소 활용

    ... 체육시설로, 긴급 상황이 발생하면 대피에 활용한다. 수용인원은 약 500명이다. 이 시설은 낙하물이 없는 막 재료를 이용해 공기를 채우고 내부압력으로 구조물을 지탱하도록 만들었다. 내진 특급으로 설계돼 지진에 자유롭고 태풍이나 폭설에도 안전하다. 두 번째 다목적 재난대피시설은 25일 북구 장량동 장량2근린공원에 준공한 다목적 재난구호소다. 시는 50억원을 들여 2만3천914㎡에 지상 2층 규모로 장량동 다목적 재난구호소를 지었다. 체육문화시설로 활용하다가 ...

    한국경제 | 2021.02.25 18:16 | YONHAP

  • thumbnail
    강원 감자·제주 당근 이어 논산 딸기…SPC의 농촌 상생 행보

    ... 농가를 돕기 위해 지난해 9월부터 시작된 '행복상생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강원도 평창군 감자 농가, 제주도 구좌당근 농가 돕기에 이어 세 번째 프로젝트다. 이번 기획은 코로나19로 학교 급식과 해외 판로가 막히고 폭설·한파까지 겹쳐 피해를 입은 논산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SPC그룹은 논산 지역 대표 농산물인 딸기를 비롯해 토마토, 채소 등을 약 1000t 수매해 각 계열사에서 활용한 신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대표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2.24 16:19 | 오정민

  • thumbnail
    '학폭 부인' 현아, ♥던과 코믹 댄스배틀 후 키스

    ... 23일 현아는 학폭 의혹을 받았으나, 직접 나서 부인했다. 현아는 "저는 뺨을 때린 적도 누군가를 때린 적도 없어요"며 "저는 그 글 쓴 분이 마음으로 행복한 일들이 많아지길 바라요"라며 자신에 대한 학폭설을 부인했다. 소속사 피네이션 역시 "현아는 누군가에게 폭력을 행사하거나 해를 가한 적이 없으며, 금번 제기된 주장은 사실이 아님을 거듭 말씀드린다"며 "당사는 사실과 다른 루머 유포 및 무분별한 의혹 ...

    텐아시아 | 2021.02.24 10:13 | 최지예

  • thumbnail
    바이든, 한파에 초토화된 텍사스 방문한다…영부인 동행

    ... 발표했다. 사키 대변인은 "현지 지도자들을 만나 겨울 폭풍과 구호 노력, 복구 진척 상황, 그리고 휴스턴과 텍사스 주민들이 보여준 놀라운 회복력을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난주 텍사스주에선 기록적 한파와 폭설로 전기와 수도 공급이 끊기고 인명 피해마저 발생했다. 400만명 이상에게 전력 공급이 중단됐고 1400만명에게 수돗물을 끓여 마시라는 경보가 내려졌다. 많은 주민이 수도관 파열이나 가옥 침수 등을 겪었다. 바이든 대통령은 주지사의 요청을 ...

    한국경제 | 2021.02.24 09:39 | 강경주

  • thumbnail
    바이든, 겨울폭풍 강타 텍사스주 26일 방문…백신보급도 점검

    ... 주(州) 및 지역 지도자들과 만나 구호 노력, 복구 진전 상황 등을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배포되는 보건소도 방문할 예정이다. 지난주 텍사스주에선 기록적 한파와 폭설로 전기와 수도 공급이 끊기고 인명 피해마저 발생했다. 400만명 이상에게 전력 공급이 중단됐고 1천400만명에게 수돗물을 끓여 마시라는 경보가 내려졌다. 많은 주민이 수도관 파열이나 가옥 침수 등을 겪었다. 바이든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21.02.24 04:51 | YONHAP

  • thumbnail
    현아, 학폭 의혹 직접 부인 [전문]

    ... 현아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가 하고 싶은 이야기는 저는 뺨을 때린 적도 누군가를 때린 적도 없어요"며 "저는 그 글 쓴 분이 마음으로 행복한 일들이 많아지길 바라요"라며 자신에 대한 학폭설을 부인했다. 그러면서 현아는 자신이 초등학교 5학년 때부터 연습생 생활을 위해 학창 시절을 거의 즐기지 못했다는 점을 강조했다. 그는 "저는 8살부터 아역 보조출연 시작으로 열두 살 초등학교 5학년부터 소속사 연습생 시절을 ...

    텐아시아 | 2021.02.23 12:14 | 최지예

  • thumbnail
    한예슬, 41살 맞아?…일자 앞머리+타투 '눈길'

    ... 베테랑 모델다운 분위기로 시크한 눈빛을 연출했다. 블랙 톤의 의상과 매치되는 다양한 분위기의 신발들을 소화해냈다. 여기에 일자 앞머리와 왼쪽 팔 타투, 41살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동안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촬영 당일에 폭설이 내렸지만, 현장에서는 한예슬 특유의 다크 앤젤 같은 포스로 후끈했다는 후문이다. 한예슬의 일과 삶에 대한 생각을 들여다볼 수 있는 인터뷰와 화보는 웹사이트와 SNS 채널을 통해 만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

    텐아시아 | 2021.02.23 10:32 | 태유나

  • thumbnail
    [특징주] 유가 관련주, 국제유가 급등에 동반 호조

    ... 620원(8.96%) 오른 7,54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각 GS(2.20%)와 S-Oil(1.73%) 등도 오름세다. 22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원유(WTI)는 전거래일 대비 배럴당 4.10% 급등한 61.7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폭설과 한파로 미국의 원유 생산이 제한될 것이란 우려가 유가를 끌어올린 것으로 분석된다. 신재근기자 jkluv@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2.23 09:11

  • thumbnail
    "주지사는 어딨나"…물·전기 공급 중단에 뿔난 텍사스 주민들

    ... 책임론…내년 3선 연임 악재되나 "주지사가 안보인다" 겨울 폭풍으로 혹독한 한파 피해를 겪은 미국 텍사스주에서 그레그 애벗(63) 주지사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기록적 한파와 폭설로 전기와 수도 공급이 끊기면서 인명 피해마저 발생했지만, 애벗 주지사의 모습이 보이지 않는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내년 예정된 선거에서 그의 주지사 3 연임이 실패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워싱턴포스트(WP)는 22일(현지시간) ...

    한국경제 | 2021.02.22 16:18 | YONHAP

  • thumbnail
    세븐틴 민규, 학폭 의혹에 "명백한 허위사실, 도대체 왜?" [종합]

    ... 누가, 어떠한 의도로 이런 주장을 하고있는 것인지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앞서, 이날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일진 출신 남자 아이돌 세XX 멤버 김X규를 폭로합니다'란 제목의 게시글로 민규에 대한 학폭설이 시작됐다. 현재 원글은 삭제됐으나, 해당 내용은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으로 퍼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와 관련해서 플레디스 측은 "작성자가 글을 지워 현재 추적이 불가능한 상태"라며 답답한 마음을 ...

    텐아시아 | 2021.02.22 15:19 | 최지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