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8,5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월 끝자락에 폭설 내린 강원 산지…설악산 15㎝ 쌓여(종합)

    강원 시간당 1㎜ 내외 약한 비…오후 들어 대부분 그칠 듯 4월의 마지막 날인 30일 설악산, 발왕산 등 해발고도 1천300m 이상 산지에는 밤사이 내리던 비가 눈으로 변해 쌓였다.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에 따르면 전날 오후 늦게 내리던 비가 눈으로 변해 이날 오전 9시까지 대청봉 일원에 15㎝가량 쌓였다. 발왕산, 오대산 정상에도 눈이 쌓이는 등 강원 산지 곳곳 고지대에는 때늦은 겨울 풍경이 펼쳐졌다. 전날 오후 9시부터 이날 오전 5시 ...

    한국경제 | 2021.04.30 09:33 | YONHAP

  • thumbnail
    '어쩌다 사장' 조인성, 다정+세심+따뜻…센스까지 갖춘 조사장

    ... 방송된 tvN '어쩌다 사장' 10회에서는 조인성이 마지막 아르바이트생인 배우 조보아와 함께 9일 차 슈퍼 장사에 나선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은 다 함께 아침 식사를 하기 위해 슈퍼 옆에 위치한 식당을 방문했다. 폭설이 내린다는 예보에 점차 거세지는 눈발을 보고, 조인성은 식당 주인에게 염화칼슘이 있느냐고 물었다. 사오려고 한다는 대답에 조인성은 면사무소에서 "받아다 드리겠다"며 원천리 주민보다 더 동네 주민 같은 모습으로 훈훈함을 ...

    텐아시아 | 2021.04.30 09:31 | 김지원

  • thumbnail
    삼성전자 "반도체 2분기부터 좋다…하반기 7세대 V낸드 양산"(종합2보)

    컨콜서 밝혀…오스틴 공장 셧다운에 웨이퍼 7만장, 3천억∼4천억원 손실 평택 P2 2분기 양산 착수, 하반기 본격화…파운드리 실적 개선 기대 삼성전자가 올해 2월 미국 텍사스주의 폭설로 오스틴 파운드리 공장 가동이 중단된 것과 관련해 3천억∼4천억원의 피해액이 발생했다고 공개했다. 삼성전자 한승훈 파운드리사업부 전무는 29일 1분기 실적 발표 이후 진행한 컨퍼런스콜에서 "오스틴 지역의 정전으로 반도체 웨이퍼 생산 차질이 발생했으며 피해 규모는 ...

    한국경제 | 2021.04.29 18:46 | YONHAP

  • thumbnail
    삼성전자 "오스틴 공장 정상 가동…반도체 2분기부터 좋다"(종합)

    컨콜서 밝혀…오스틴 공장 셧다운에 웨이퍼 7만장, 3천억∼4천억원 손실 1분기 낸드 가격도 약세…하반기는 파운드리 등 실적 개선 기대 삼성전자가 올해 2월 미국 텍사스주의 폭설로 오스틴 파운드리 공장 가동이 중단된 것과 관련해 3천억∼4천억원의 피해액이 발생했다고 공개했다. 삼성전자 한승훈 파운드리사업부 전무는 29일 1분기 실적 발표 이후 진행한 컨퍼런스콜에서 "오스틴 지역의 정전으로 반도체 웨이퍼 생산 차질이 발생했으며 피해 규모는 웨이퍼 ...

    한국경제 | 2021.04.29 12:16 | YONHAP

  • thumbnail
    삼성전자 美 오스틴 공장 완전 정상화…"2분기 반도체 좋다"

    지난 2월 미국 텍사스주 폭설로 오스틴 파운드리 공장 가동을 중단했던 삼성전자가 3천억∼4천억원 규모 피해액이 발생했다고 공개했다. 삼성전자 한승훈 파운드리사업부 전무는 29일 1분기 실적 발표 이후 진행한 컨퍼런스콜에서 "오스틴 지역 정전으로 반도체 웨이퍼 생산 차질이 발생했다"고 말했다. 그는 "피해 규모는 웨이퍼 총 7만1천장 정도"라며 "이는 3천억∼4천억원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최근 D램 가격이 상승하며 올해 반도체 슈퍼 호황기가 ...

    한국경제TV | 2021.04.29 11:31

  • thumbnail
    삼성전자 "미 오스틴 공장 완전 정상화…피해액 4000억"

    삼성전자는 29일 1분기 실적 발표 후 진행한 전화회의(컨퍼런스콜)에서 "미 텍사스 오스틴 공장이 현재 완전 정상화됐다"고 밝혔다. 한승훈 삼성전자 전무는 "지난 2월6일 미 텍사스주에 불어닥친 폭설과 한파로 공장 가동이 중단됐다"며 "단계적으로 복구에 주력해 현재 완전 정상화됐다"고 설명했다. 한 전무는 "공장 가동 중단으로 웨이퍼 생산 차질이 발생했다"며 "피해 규모는 ...

    한국경제 | 2021.04.29 11:19 | 노정동

  • thumbnail
    삼성전자 "오스틴 공장 가동 중단 피해 3천억∼4천억원"

    컨콜서 밝혀…웨이퍼 7만1천장 정도 피해, 현재 정상 가동 삼성전자가 올해 2월 미국 텍사스주의 폭설로 오스틴 파운드리 공장 가동이 중단된 것과 관련해 3천억∼4천억원의 피해액이 발생했다고 공개했다. 삼성전자 한승훈 파운드리사업부 전무는 29일 1분기 실적 발표 이후 진행한 컨퍼런스콜에서 "오스틴 지역 정전으로 반도체 웨이퍼 생산 차질이 발생했으며 피해 규모는 웨이퍼 총 7만1천장 정도"라며 "이는 3천억∼4천억원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최근 ...

    한국경제 | 2021.04.29 11:17 | YONHAP

  • 경기광주시, 지역민의 7년 숙원이던 '성남~광주간 지방도 338호선' 개통

    ... 이번 완전 개통으로 왕복 2 차로에 폭 7m 이던 기존 도로는 왕복 4 차로에 폭은 19m 로 넓어져 광주 ~ 성남간 출퇴근 및 이동시간 단축이 기대된다 . 또 , 굴곡과 경사가 심해 차량 사고나 동절기 폭설 시 도로를 통제할 수밖에 없었던 기존 2 차로에서 4 차선 확장을 통해 고질적 문제를 유연하게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 경기광주시는 개통식 이후 이날 오후 4 시부터 이배재터널을 정식 개통해 시민들이 이용할 ...

    한국경제 | 2021.04.26 16:26 | 윤상연

  • thumbnail
    '폭설'로 설악산 실종 40대女, 50여일 만에 숨진 채 발견

    지난 2월 강원도 폭설 당시 설악산을 등반하다 실종된 40대 여성이 50여일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23일 설악산 국립공원 사무소는 "전날 오후 4시께 국립공원 구조대가 설악산 저항령 설원교 인근에서 시신 한 구를 발견해 경찰에 인계했다"고 밝혔다. 경찰 확인 결과 발견된 시신은 지난 2월28일 새벽 한계령에서 홀로 등반에 나선 40대 여성 A씨로 드러났다. A씨는 등반 이튿날부터 내린 폭설로 연락이 끊겨 3월2일 실종신고 ...

    한국경제 | 2021.04.23 18:29 | 이보배

  • thumbnail
    설악산 실종 40대 등산객 50여일 만에 숨진 채 발견

    ...F) 감염 멧돼지 폐사체 수색 겸 지형 숙지에 나섰던 공원 구조대원들이 발견해 경찰에 인계했다. A씨는 지난 2월 28일 새벽 한계령에서 설악산 등반에 나섰다가 연락이 끊겨 3월 2일 실종신고 됐었다.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와 경찰, 119 구조대는 A씨가 이동했을 것으로 추정되는 지역을 대상으로 수색작업을 벌였으나 찾지 못했다. A씨 실종 당시 설악산과 동해안에는 폭설이 쏟아져 입산이 통제되고 교통이 마비되는 현상이 빚어졌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3 17: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