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8,5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증시, 연준-시장 줄다리기에 변동성 장세 전망

    ...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리처드 클라리다 연준 부의장과 존 윌리엄스 뉴욕 연은 총재 등 다른 주요 인사들의 발언도 쏟아지는 만큼 금리의 변동이 커질 수도 있다. 이번 주 2월 PCE 지표가 발표된다. 2월 소비지출은 한파 및 폭설의 영향으로 다소 부진할 수 있는 상황이다. 다만 백신의 빠른 보급 등으로 경제 재개가 순조롭게 진행되는 데다, 추가 부양책도 시작된 상황이어서 시장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못할 전망이다. 함께 발표되는 PEC 가격지수가 핵심이다. ...

    한국경제TV | 2021.03.21 09:22

  • [뉴욕증시 주간전망] 연준과 시장의 줄다리기…금리 향배 촉각

    ... 연준 인사들은 대체로 금리 상승에 대해 경제 전망의 개선에 따른 자연스러운 현상이라는 입장을 표했었다. 미국의 소비 및 물가 상황을 가늠해 볼 수 있는 2월 PCE 지표도 발표된다. 2월 소비지출은 미전역을 강타한 한파 및 폭설의 영향으로 다소 부진할 수 있는 상황이다. 다만 백신의 빠른 보급 등으로 경제 재개가 순조롭게 진행되는 데다, 추가 부양책도 시작된 만큼 날씨에 따른 일시적인 소비 부진은 시장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못할 전망이다. 관건은 ...

    한국경제 | 2021.03.21 07:01 | YONHAP

  • thumbnail
    석탄발전 감축으로 겨울철 미세먼지 배출 22% 줄어

    ... 감축 대책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박 차관은 겨울철 한국전력과 전력거래소, 발전사 등이 협업해 석탄발전 감축에 힘써준 결과 미세먼지 배출 저감 성과를 달성했다며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또한 지난 1월 기록적인 북극발 한파와 폭설 발생에도 안정적인 전력수급 상황을 유지할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박 차관은 "최근 수도권, 충남 지역을 중심으로 미세먼지 고농도 상황이 수시로 발생한다"면서 "앞으로도 발전소 현장에서 안정적인 전력수급 관리와 미세먼지 저감에 더욱 ...

    한국경제 | 2021.03.18 11:00 | YONHAP

  • thumbnail
    포이츠·고자, 월드컵 스키 활강 부문 남녀 종합우승 확정

    ... 2020-2021시즌 국제스키연맹(FIS) 알파인 월드컵에서 '스피드 제왕'의 자리에 올랐다. 포이츠와 고자는 18일(한국시간) 스위스 렌저하이드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2020-2021 FIS 알파인 월드컵 남녀 활강 경기가 폭설로 취소되면서 2020-2021시즌 활강 부문 남녀 종합우승을 확정했다. 포이츠는 2018년부터 4년 연속 월드컵 활강 남자부 우승을 독식했고, 고자는 2018년 이후 3년 만에 활강 챔피언 자리를 되찾았다. 활강은 알파인 스키 ...

    한국경제 | 2021.03.18 07:52 | YONHAP

  • thumbnail
    이상한파에 주춤한 미 주택시장…2월 신규주택 착공 10%↓

    ... 상무부는 2월 신규주택 착공 건수가 전달보다 10.3% 급감한 142만건(연율 환산)으로 집계됐다고 17일(현지시간) 밝혔다. 두 달 연속 감소로,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156만건을 크게 밑돌았다. 지난달 이상한파와 폭설로 건설 활동에 차질이 초래된 결과로 분석된다. 향후 주택시장 흐름을 가늠할 수 있는 신규주택 허가 건수도 큰 폭으로 줄어들었다. 2월 신규주택 허가 건수는 168만건(연율 환산)으로 전월보다 10.8% 감소했다. 최근 미국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3.17 22:32 | YONHAP

  • thumbnail
    양구 폭설 피해 농가 돕기에 공무원 250여명 복구 지원

    삼일절 폭설로 큰 피해를 본 강원 양구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군청 공무원들이 복구에 나선다. 17일 양구군에 따르면 지난 1일 해안면의 적설량이 41.5㎝를 기록하는 등 양구에 평균 22.8㎝의 눈이 내렸다. 이에 비닐하우스와 인삼 재배시설, 농작물 등 46.6㏊에 23억2천만여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피해 농민들은 한목소리로 복구 인원 부족을 호소해 군청 직원들이 발 벗고 나서게 됐다. 공무원 250여 명은 18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

    한국경제 | 2021.03.17 15:53 | YONHAP

  • thumbnail
    FOMC 앞두고 '혼조'…폭스바겐 발표에 테슬라 4.39%↓[간밤 해외시황]

    ... 영향을 줬다"고 밝혔다. 주요 지표는 예상보다 부진했다. 상무부는 2월 소매판매가 전월 대비 3.0%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시장 전망치(0.4% 감소)보다 더 악화된 수준으로, 지난달 한파와 폭설이 소비에 악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종목별로는 성장주가 가치주 대비 우위를 보였다. 페이스북은 호주와의 마찰을 피하기 위해 뉴스코프와의 협력을 발표하면서 2.02% 강세를 기록했다. 알파벳도 이미 계약을 체결했다는 점에서 1.43% ...

    한국경제 | 2021.03.17 07:22 | 고은빛

  • thumbnail
    미국 증시, FOMC 결과 주시 혼조…다우 0.39% 하락

    ... 지표는 예상보다 부진해 경기 민감 종목에 부담을 줬다. 상무부는 2월 소매판매가 전월 대비 3.0%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시장 전망 0.4% 감소보다도 훨씬 많이 줄었다. 지난달 미국을 강타한 한파와 폭설이 소비에 악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지난 1월 소매판매가 당초 전월 대비 5.3% 증가에서 7.6% 증가로 큰 폭 상향 조정된 점 등으로 인해 큰 불안 요인으로 작용하지는 않았다. 추가 부양책 등으로 소비가 재차 활성화될 ...

    한국경제TV | 2021.03.17 06:19

  • 뉴욕증시, FOMC 결과 주시하며 혼조…S&P, 0.16% 하락 마감

    ... 지표는 예상보다 부진해 경기 민감 종목에 부담을 줬다. 상무부는 2월 소매판매가 전월 대비 3.0%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시장 전망 0.4% 감소보다도 훨씬 많이 줄었다. 지난달 미국을 강타한 한파와 폭설이 소비에 악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지난 1월 소매판매가 당초 전월 대비 5.3% 증가에서 7.6% 증가로 큰 폭 상향 조정된 점 등으로 인해 큰 불안 요인으로 작용하지는 않았다. 추가 부양책 등으로 소비가 재차 ...

    한국경제 | 2021.03.17 05:45 | YONHAP

  • [뉴욕유가] 유럽 코로나19 백신 논란 부담 0.9% 하락

    ...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이 다음 날 발표할 지난주 원유 재고도 증가 흐름을 이어갔을 것으로 예상했다. EIA가 지난주에 발표한 전주의 원유재고는 1천380만 배럴 이상 급증했던 바 있다. 지난달 미국을 덮친 이상 한파와 폭설에 따른 설비 손상으로 정유 활동에 차질이 이어진 탓이다. 미국의 1조9천억 달러 부양책 가동과 경제 재개 확대 등 유가의 상승 재료들도 여전하다. 하지만 이런 요인을 반영해 브렌트유 기준으로 유가가 한때 배럴당 70달러 선도 ...

    한국경제 | 2021.03.17 04: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