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8,5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욕유가] 유럽 코로나19 백신 논란 부담 0.9% 하락

    ...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이 다음 날 발표할 지난주 원유 재고도 증가 흐름을 이어갔을 것으로 예상했다. EIA가 지난주에 발표한 전주의 원유재고는 1천380만 배럴 이상 급증했던 바 있다. 지난달 미국을 덮친 이상 한파와 폭설에 따른 설비 손상으로 정유 활동에 차질이 이어진 탓이다. 미국의 1조9천억 달러 부양책 가동과 경제 재개 확대 등 유가의 상승 재료들도 여전하다. 하지만 이런 요인을 반영해 브렌트유 기준으로 유가가 한때 배럴당 70달러 선도 ...

    한국경제 | 2021.03.17 04:25 | YONHAP

  • 뉴욕증시, FOMC 대기 모드 돌입 혼조 출발

    ... 예상보다 부진했지만, 주가에 큰 영향을 미치지는 못했다. 상무부는 2월 소매판매가 전월 대비 3.0%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시장 전망 0.4% 감소보다도 훨씬 많이 줄었다. 지난달 미국을 강타한 한파와 폭설이 소비에 악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지난 1월 소매판매가 당초 전월비 5.3% 증가에서 7.6% 증가로 큰 폭 상향 조정된 점 등으로 인해 경제에 대한 우려를 자극하지는 않았다. 연준이 발표한 2월 산업생산도 전월 대비 ...

    한국경제 | 2021.03.16 23:01 | YONHAP

  • thumbnail
    미 2월 소매판매 3%↓…이상한파에 소비 위축

    ...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0.5%)보다 감소폭이 더 컸다. 1월 증가폭은 당초 발표된 5.3%에서 상향 조정됐다. 2월 소매 판매가 위축된 것은 예년보다 추웠던 날씨 탓으로 분석된다. 텍사스주를 비롯한 남부 지역에서도 폭설과 한파가 덮쳐 정전 사태가 벌어지기도 했다. 연초 지급된 600달러의 대국민 재난지원금이 대부분 소진되면서 상대적으로 가계 지출이 줄어든 영향도 있어 보인다. 자동차, 휘발유, 음식 등을 제외한 근원 소매 판매도 전월보다 3.5% ...

    한국경제 | 2021.03.16 22:27 | YONHAP

  • thumbnail
    "이제는 필수" 철원군 농업정책보험 가입 적극 권장

    ... 농기계종합보험, 농업인안전보험에 가입하면 보험료의 90%를 정부 및 지자체가 지원하고 농가는 10%만 부담하면 각종 농업재해에 대비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자부담률이 당초 15%에서 10%로 낮아져 농가 부담이 많이 줄었다. 이달 초 폭설로 철원에서는 비닐하우스 등 농업시설 피해 195건이 발생했고 이중 보험에 가입한 42건은 피해 보상이 정상적으로 이뤄졌다. 보험 미가입 농가 피해는 재난지원금으로 복구비의 일부만(보조 35%, 융자 55%, 자부담 10%) 지원받게 ...

    한국경제 | 2021.03.16 14:55 | YONHAP

  • thumbnail
    가격 급등하 대파, 감자 가격 잡아라!

    ... 농할 할인 적용해 3990원에 판매한다. CA저장 감자는 추후 공급이 불안정할 것을 대비해 저장해둔 상품으로, 가격이 급등한 시기에 안정적인 가격으로 시장에 공급할 수 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동절기 주요 산지인 전남지역의 폭설 및 냉해로 공급량이 감소해 전년 대비 5배 이상 가격이 오른 대파의 경우, 산지와의 선제적 물량 기획을 통해 안정적인 물량 확보가 가능해짐에 따라 이번 행사를 선보이게 됐다. ‘신안 임자도 GAP 더 안심 대파(1단/국산)’를 ...

    한국경제 | 2021.03.15 16:44 | WISEPRESS

  • thumbnail
    [월요전망대] '고용 참사' 석달 연속 이어질까

    ... ‘통계 착시’가 사라진 것도 연말연초 고용 참사를 초래한 주요 요인이란 분석이 많다. 정부가 지난해 3조원을 쏟아부어 만든 95만 개 공공일자리 사업이 작년 12월 들어 속속 종료됐지만 올해 1월 혹한·폭설 등으로 제때 재개되지 못하자 고용지표의 ‘민낯’이 드러났다는 지적이다. 노인 등 공공일자리 비중이 높은 보건 및 사회복지서비스 업종 취업자가 작년 11월 1만 명 늘었다가 12월 4만4000명 증가하는 데 ...

    한국경제 | 2021.03.14 18:31 | 이상열

  • thumbnail
    이달 초 강원지역 대설 피해액 100억원

    응급복구지원단 투입 정밀조사·복구계획 수립 강원지역에 지난 1∼2일 이틀간 내린 폭설로 농업 분야에 122ha에 걸쳐 모두 100억원에 달하는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강원도에 따르면 15개 시·군에 발생한 폭설 피해액은 100억원으로 이 가운데 양구군이 22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평창 20억원, 인제 15억원, 철원 12억원, 홍천 8억원, 화천 7억원, 정선 6억원, 강릉 5억원 등 피해가 났다. 피해 면적은 인제 27ha, ...

    한국경제 | 2021.03.14 15:17 | YONHAP

  • thumbnail
    메쉬코리아, 배달에 친환경 전기차 시범 도입

    ... 12일 밝혔다. 메쉬코리아는 이를 위해 최근 KST 일렉트릭과 '친환경 전기차 배송 물류 시범 서비스 운영 개시 업무협약'을 맺었다. 메쉬코리아는 오는 9월까지 전기차 '마이브'를 지원받아 배송 시범 서비스를 진행한다. 이 기간 폭설과 폭우 등 악천후가 발생하는 상황이나 대형 물품을 싣고 주행하는 상황 등 변수가 많은 배송 현장에서 전기차가 적합한지 시험해 볼 계획이다. 메쉬코리아는 검증을 거친 뒤 실시간 음식 배송 서비스에도 친환경 전기차를 도입할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21.03.12 10:23 | YONHAP

  • thumbnail
    [이 아침의 풍경] 아물지 않은 日대지진 아픔

    ... 남아 있다. 최악의 원전 사고로 인한 오염수 문제가 지금도 계속되고 있고, 피해 지역의 복구도 아직 제대로 이뤄지지 못했다. 지난달엔 후쿠시마현 앞바다에 또다시 7.3 규모의 강진이 발생해 10년 전 공포가 되살아나기도 했다. 폭설과 홍수, 지진과 해일 등 자연재해 앞에서 인간은 한없이 무기력하다. 재산은 물론 소중한 사람들을 잃는 슬픔과 고통을 겪어야 한다. 철저한 대비만이 비극을 막는 길이다. 김희경 기자 hk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11 17:34 | 김희경

  • thumbnail
    "일주일 넘도록 복구 매달려"…폭설 피해 농민 삼중고

    "폭설로 입은 피해 복구에 일주일이 넘도록 매달리고 있습니다. " 강원 화천군 하남면 계성리에서 인삼 재배를 하는 박모(69)씨는 지난 1∼2일 내린 폭설에 인삼밭 지주목이 무너져 내리는 피해를 봤다. 11일 화천 공무원들이 찾아와 복구에 힘을 보탰지만, 당장 올해 출하해야 할 인삼 2천여㎡를 포함해 모두 5천㎡에 걸쳐 피해가 발생한 밭을 바라볼 때면 한숨만 나온다. 박씨는 "지난 1일 오후 3시께부터 눈이 ...

    한국경제 | 2021.03.11 16:45 | YONHAP